시애틀 1위 커뮤니티

시애틀 워싱턴 뉴스

더보기

유명 체인 치폴레, 시애틀 임금 위반 혐의로 300만달러 지불

  미국의 유명 페스트푸드 체인인 치폴레 멕시칸 그릴이 시애틀 시의 '안전한 일정 및 유급 병가/안전 시간 조례' 위반 혐의로 인해 시애틀 내 8개 지점의 1,853명의 직원에게 총 290만 달러를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추가로, 이 체인은 시애틀 시에 7,300달러의 벌금을 납부해야 한다. 2017년 7월부터 시행된 '안전한 일정 조례' 위반과 관련하여 이번 합의는

시애틀 휘발유 가격 4.81달러 기록...워싱턴주 전역 상승세

  워싱턴주를 비롯한 미국 내 휘발유 가격이 4월 초 안정세를 보이다가 최근 다시 상승세로 전환됐다. 가스버디에 따르면, 원유 비용의 상승, 정유 공장의 유지 보수 작업, 그리고 여름철을 앞둔 휘발유 수요 증가 등이 유가 상승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석유분석 전문가 패트릭 드한은 "OPEC의 생산 감소 결정이 세계적인 원유 재고 감소를

워싱턴, 오레곤 도시 2곳, 미국 내 '가장 살기 좋은 곳'으로 꼽혀

  워싱턴주의 카마스(사진)와 오레곤주의 유진이 최근 개인 금융 웹사이트인 머니(Money)에 의해 2024년 미국 내에서 가장 살기 좋은 장소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은 저렴한 생활비, 우수한 교육 시스템, 강력한 고용 시장, 그리고 뛰어난 시민 의식 등을 기준으로 이루어졌다. 워싱턴주에 위치한 카마스는 'Best Kept Secrets' 부문에서, 오레곤주에 자리한 유진은 'Not Just College Towns'

오레곤 해안에서 2천만년 전 희귀 화석 발견

  오레곤주 뉴포트 인근 해변에서 한 여성이 우연히 2천만년 전의 화석을 발견해 과학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 화석은 하마와 유사한 모습을 가진 고대 해양 포유류인 데스모스틸리안의 이빨로 확인되었다. 해당 여성은 지난달 말 해변에서 일종의 광물이자 보석인 ‘마노’를 찾던 중 이 화석을 우연히 발견했다고 전했다. 이번 발견은 곧바로 스미소니언 박물관의 관심을

벨뷰 일반 가정집 침입·총격 용의자 추격 끝에 체포

  벨뷰 지역에서 발생한 주택 침입 및 총격 사건으로 한 남성이 경찰의 추격 끝에 붙잡혔다고 벨뷰 경찰이 발표했다. 사건은 지난 4월 9일 오후, NE 26th Place에서 발생한 자동차 충돌 사건으로 시작됐다. 44세의 용의자는 충돌 사고 이후 주변 주택으로 침입, 거주 중이던 여성을 총으로 위협해 차량의 열쇠를 요구했다. 위협을 받은 여성은

인플레 고착화 우려↑…첫 금리인하 '7월 아니면 9월'로 밀려

시장, 연준 '더 늦게, 더 적게' 인하 전망 부상 '라스트 마일' 진통…이달 26일 개인소비지출 지수 주목 뉴욕 브루클린의 한 상점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미 노동부가 10일(현지시간) 발표한 미국의 3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임대료와 운송비 상승 등으로 3개월 연속 시장의 전망치를 웃돌면서 인플레이션 고착화와 함께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인하 시점이 늦어질

3월 도매물가 전월대비 0.2%↑…'깜짝 상승세' 진정

2월 0.6% 증가서 상승률 둔화…'인플레 재개' 긴장한 시장도 한숨 돌릴 듯 1∼2월 예상 밖으로 높아졌던 미국 생산자물가지수(PPI)의 전월 대비 상승률이 3월 들어 둔화했다. 미 노동부는 지난 3월 미국의 생산자물가지수가 전월 대비 0.2% 상승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0.3% 상승을 예상한 다우존스 집계 전문가 전망치를 밑도는 수치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2.1% 상승해

좀처럼 안 잡히는 미국 물가…바이든 재선 가도 '악재'되나

바이든 "연내 기준금리 인하 전망 여전"…트럼프 "인플레 극심"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UPI 연합뉴스 자료사진] 좀처럼 잡히지 않는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때문에 미국의 기준금리 인하가 쉽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면서,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의 재선 도전에도 악재가 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파이낸셜타임스(FT)와 블룸버그통신은 10일(현지시간) 발표된 미국의 3월 소비자물가지수(CPI) 상승률과 관련, 바이든
부한마켓
커머셜 빌딩 클리닝 밤청소 및 수퍼바이저 모집

여행 / 맛집

더보기

시애틀 전망이 한눈에, 뷰가 좋은 시애틀 놀이터 Best 5

시애틀과 그 주변 지역은 자연 경관의 아름다움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곳는 아이들과 함께 멋진 전망을 감상하며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놀이터가 많이 있다. 아이들과 함께하는 삶이 더욱 특별해지는 이곳에서 자연 속에서의 즐거운 경험을 만들어보자. 아래는 시애틀과 그 주변에서 특히 뛰어난 전망을 제공하는 놀이터 5곳이다.   Gas Works Park (2101 N.

로또의 꿈

오늘 아침 출근 준비하는데 뉴스에서 메가밀리언 복권이 11억달러 이상 당첨금이 불어났다는 소식을 들었다. 상상할 수 없는 잭팟이 터지기 직전이라는 것이다. 한국 뉴스에서도 보도 할  만큼 미국의 두 대형 복권인 메가밀리언스와 파워볼 모두에서 잭팟 당첨자가 나오지 않으면서 당첨금이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어 초미의 관심사가 되었다. 메가밀리언스는 3월 26일 밤 추첨을 앞두고 약 11억

“시애틀에서 푸짐한 브런치를 먹고 싶다면” 유명 Beth’s Café 재오픈

  시애틀 그린레이크에 인접한 오로라 애비뉴에 역사 깊은 브런치 가게가 있다. Beth's Cafe는 1954년부터 무려 70년의 역사를 가진 곳으로, 처음에는 슬롯 도박장으로 시작하여 펑크 록 와플하우스를 거쳐 현재의 모습으로 자리잡게 되었다. 이곳은 팬데믹 기간 위기를 넘기지 못하고 2020년 10월에 문을 닫았으나, 새 주인이 나타나며 2024년 1월부터 새로 영업을 이어가고 있다.

나의 무지개

무지개는 “행복” 혹은 “꿈”  “유토피아”를 상징하는 대명사처럼 사용되곤 했다. 학창시절 국어시간에 배운 김동인의 소설 “무지개”에서도 한 소년이 무지개라는꿈을 쫓는 여정을 통해 우리 삶의 단면을 보여 주었다. 비가 개면 나타나는 일곱빛깔의 영롱한 무지개를 보면 잠시 노고도 잊고 뭔가 희망이 찾아 올것 같은 순간을 즐기기도 한다.     그런데 이 무지개가 비가

여러분은 행복하십니까?

  최근 재정금융정보 사이트 ‘월렛허브’는 정서적 안정, 신체적 웰빙, 소득 및 고용, 커뮤니티 및 환경 등의 지표를 기준으로 미국 내 182개 대도시의 '행복도'를 평가해 순위를 발표했다. 시애틀은 18위로 워싱턴주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고 타코마가 89위, 밴쿠버가 100위, 스포켄이 124위로 그 뒤를 이었다. 캘리포니아 프리몬트는 소득이 7만5천달러 이상인 가구의 비율이 80%에

시애틀을 배경으로 한 유명 드라마와 영화, 랜드마크 5곳

뉴욕은 '프렌즈'와 ‘내가 그녀를 만났을 때’와 같은 시리즈로 유명하고, LA는 수 많은 영화와 연예인들에게 상징적인 도시지만, 시애틀에도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밤’부터 최근의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까지 TV나 영화에 나온 상징적인 장소가 무수히 많다.     (Photo: Brian Teutsch, Flickr)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밤: Houseboat 촬영지에 종종 밴쿠버가 시애틀

전문가칼럼

더보기

첫 만남시 남자는 눈, 여자는 키를 먼저 본다

의사인 33세 A씨가 만남을 의뢰했습니다. 부친, 형님도 의사인 집안으로 본인 명의의 집도 있고, 경제력도 갖춘 남부러울 게 없는 남성입니다.그런데 지금까지 상대를 못만나고 있었습니다.보통 조건 좋은 남성들에게 그랬듯 늘씬한 몸매, 긴 생머리, 인상 좋은 여성을 첫 번째로 소개했습니다. 남성의 로망이라고 하는 그런 여성입니다.여성은 좋다고 하는데, A씨는 거절했습니다.두 번째로는 키가 아담하면서 외모가

시민권 신청시 이름 변경

  일반적으로 이름을 변경하기 위해서는 법원에서 정한 절차를 따라야 할 것입니다. 그리고 결혼을 하면서는 간단히 middle name and last name을 변경할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외국인들의 경우엔 대부분, 시민권을 받을 때 비교적 간단히 이름을 변경할 수 있습니다. ​ 시민권 신청시 이름 변경을 원하면 Form N-400 작성시 이를 표시하면 됩니다. 그러면 후에

갑자기 난폭한 본색을 드러낸 남자, 어떻게 할까?

남친과 1년째 교제 중인 J씨는 얼마 전 충격을 받은 적이 있다고 합니다. 그는 평소 차분하고 조용해서 J씨는 “너무 말이 없으니 존재감이 없을 정도다. 감정 표현도 하고, 말도 좀 하고 그래라”고 할 정도였습니다.그런데, 그런 남친이 정말로 격하게 감정을 표현한 것입니다. 얘기 도중에 의견차가 있었는데, J씨가 고집을 좀 피웠더니 남친은 무섭게 화를

엎드려 절받기, 사랑한다면 기꺼이~

한국 속담에 ‘엎드려 절받기’라는 말이 있다. 본인이 원하는 것을 상대로부터 억지로 얻어내는 것을 말한다.상대는 생각지도 않는 것을 요구해서 대접을 받는 상황이므로 마냥 기쁘지는 않다.남녀관계에서 엎드려 절받기는 어떨까? 누구는 자존심 상한다고도 하지만, 결과만 놓고 보면 해피엔딩이니 좋은 거 아닌가.실화인지 아닌지는 모르지만, 이런 얘기가 있다.「노부부가 이혼법정에 섰는데, 판사가 서로에게 불만이었던 점을 털어놓으라고

Wife Status 문제

안녕하십니까 변호사님.. 저는 군입대한 아들이 초청하여 영주권을 받은 케이스입니다. 아들이 15세 일 때 학생신분으로 있던 와이프를 만나 재혼을 하게 되었는데, 혼인 신고를 늦게하여 아내는 영주권을 받지 못했습니다.  첫번째 질문은 혼인신고를 늦게한 아내도 군인인 아들을 통해서 영주권을 받을 수 있는가 입니다 지금 저는 영주권을 받은지 6년이 되어 시민권 신청을 하려고 하는데

사랑하는 사람의 과거...모르는 게 약일까, 말하는 게 홀가분할까?

사랑에 빠지면 간혹 자신이 존재하지 않던 그 사람의 과거까지도 질투를 하게 되나 봐요.나를 만나기 전인데도 그 사람이 나 아닌 다른 이성과 만났다는 것을 용납하기 힘든 거지요.직장여성 A씨는 2년 교제한 B씨와 결혼을 약속했습니다. 양가 상견례를 하고, 결혼날짜를 잡고, 그에게서 멋진 프러포즈를 기다리는 행복한 나날이 계속되었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B씨가 충격적인 고백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