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스

2천300년된 이집트 소년 미라에서 부적 49개 발견

세계
작성자
KReporter3
작성일
2023-01-24 22:43
조회
25

2천300년된 이집트 소년 미라 CT 찍어보니…부적 49개 드러나

황금 혀·이시스 매듭 등 부적 온몸에…"사후세계서 신체 보호" 14∼15세 계란형 얼굴…사회적 지위 높았을 듯



황금 소년 미라에서 발견된 부적

2천300년된 황금 소년 미라 컴퓨터단층촬영(CT) 사진이 24일(현지시간) 공개됐다.



2천300년 전 사망한 이집트 소년의 미라를 컴퓨터단층촬영(CT)으로 분석 결과 황금 등으로 화려하게 치장된 수십 개의 부적이 발견됐다고 25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이 보도했다.


이 '황금 소년' 미라는 기원전 332년에서 기원전 30년 사이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공동묘지 나그 엘-하사이에서 1916년 처음 발굴됐다.


하지만 이후 오랜 기간 조사가 진행되지 않은 상태로 박물관 지하에 보관됐다. 내부를 살펴보려 미라를 풀어헤치는 것 자체로 시신이 훼손되기 때문이다.


최근 미라에 접촉하지 않고도 내부를 살펴볼 수 있는 CT 스캔 방식이 도입되며 '황금 소년'의 모습이 마침내 세상에 알려지게 됐다.


CT 촬영 결과 이 황금 미라는 총 2개의 관으로 감싸인 형태로, 안쪽 나무관에는 금박을 입힌 얼굴 무늬가 새겨진 것으로 파악됐다.


소년의 나이는 사망 당시 14∼15세, 키는 128㎝ 정도로 추정됐다. 작은 코와 좁은 턱, 계란형 얼굴을 가진 아이였다.


특히 CT 사진에서는 소년의 입과 가슴 등에서 총 21가지 모양을 가진 다양한 부적 49개가 발견됐다.


대부분 금으로 만들어졌고, 준보석이나 구운 점토, 도자기 등이 쓰인 부적도 있었다.




황금 소년 미라 CT 사진

2천300년된 황금 소년 미라 컴퓨터단층촬영(CT) 사진이 24일(현지시간) 공개됐다.



고대 이집트인들은 사후세계로 가려면 위험한 지하세계를 통과해야 한다고 믿었고, 부적을 통해 그 여정을 떠나는 데 도움을 주고자 했다.


카이로대 사하르 살림 교수는 소년의 몸에서 발견된 부적의 목적이 "사후세계에서 신체를 보호하고 생명력을 부여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중 '황금 혀' 부적은 사후세계에서 말을 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것이고, '이시스 매듭' 부적은 이시스 여신의 보호를 의미한다.


망자의 심장 위치에 놓는 풍뎅이 모양의 황금 장식품 '하트 스카라베'를 비롯해 호루스의 눈, 타조 깃털, 두 손가락 등 부적도 몸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이 밖에도 소년의 발에는 관을 떠나는 데 도움을 주는 의미로 샌들이 놓여있고, 온몸은 이집트인들이 중요시했던 양치식물로 휘감겨 있다.


소년의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치아 상태와 미라의 기술 수준, 부적들에 비춰 사회적 지위가 높았음을 짐작할 수 있다고 CNN은 전했다.


이 미라는 이집트 박물관에서 CT 이미지들과 함께 전시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37

New 기네스 '역대 최고령 개' 기록 깬 30살 포르투갈 개

KReporter | 02:47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02:47 0 28
136

"북한 연계 조직, 작년에 가상화폐 2조원 이상 훔쳐"

KReporter | 2023.02.02 | 추천 0 | 조회 6
KReporter 2023.02.02 0 6
135

'방송 촬영장서 마약 투약' 20대 집행유예…"끊겠다는 의지 참작"

KReporter | 2023.02.02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 2023.02.02 0 15
134

미국서 퍼지는 '좀비 마약' 펜타닐…"한국도 안전지대 아냐"

KReporter | 2023.02.02 | 추천 0 | 조회 12
KReporter 2023.02.02 0 12
133

온수 호스 빠진 채 장기 외출… 수도 요금 650만원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3 2023.02.01 0 15
132

'정경심 모욕' 유튜버 벌금 200만원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3
KReporter3 2023.02.01 0 13
131

29억 세금 체납 한의사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3 2023.02.01 0 15
130

숨진 친구에게 음주운전 사고 뒤집어씌우려 했던 2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6
KReporter3 2023.02.01 0 16
129

이슬람 사원 건립을 반대! 사원 앞에서 돼지수육 잔치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2
KReporter3 2023.02.01 0 12
128

한겨울에 2살 아들 혼자 집에 두고 죽게 한 24살 엄마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3 2023.02.01 0 15
127

기름값 폭등, 방울토마토 한달 난방비 700만원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9
KReporter3 2023.02.01 0 9
126

질병에 힘들어 하는 아내 죽인 뒤 자살 시도한 8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8
KReporter3 2023.02.01 0 8
125

인천지하철에 불붙인 신문지 던진 6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6
KReporter3 2023.02.01 0 6
124

'촬영장서 마약 투약' 2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1
KReporter3 2023.02.01 0 11
123

만취해 길에 누워있다 차에 치여 사망…출동 경찰은 구경만

KReporter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 2023.02.01 0 15
122

"우리는 총알받이였다"…탈주 러 용병이 전한 잔혹상

KReporter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2
KReporter 2023.02.01 0 12
121

빗자루로 때려 남편 숨지게 한 50대 국민참여재판서 징역 5년

KReporter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 2023.02.01 0 15
120

"딴 남자 사귀냐?" 이혼한 아내 폭행·감금

KReporter3 | 2023.01.29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3 2023.01.29 0 32
119

'욕구 거부→살해' = 사이코패스의 '살인 공식'

KReporter3 | 2023.01.29 | 추천 0 | 조회 31
KReporter3 2023.01.29 0 31
118

숙취 운전으로 노점상 할머니 숨지게 한 40대 징역 3년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26
KReporter3 2023.01.28 0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