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스

'비싸다' 별점테러 손님에 "직접 만들어보시죠"

세계
작성자
KReporter3
작성일
2023-01-22 20:13
조회
28

'비싸다' 별점테러 손님에 아르헨 피자가게 "직접 만들어보시죠"

'물가폭탄' 아르헨 고객들, 피자가게 주인 재치있는 대응에 응원



고객 클라우디오를 위해 준비된 밀가루와 물



"피자는 결국 밀가루와 물인데 일 인당 2000페소(6,600원)나 한다니 이건 권총 강도급이다"


아르헨티나 로사리오에 위치한 피자가게 리뷰에 고객이 피자 가격이 비싸다고 별점 테러를 했는데 이에 해당 피자집이 특별한 방법으로 대응했다고 아르헨티나 일간지 라나시온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 20일 오랜 전통을 자랑하는 아피아 피자가게는 클라우디오라는 고객의 별점 테러에 대답하면서 게시물을 가게 SNS에 올렸는데 누리꾼들의 뜨거운 지지를 얻었다.


아피아 피자가게 주인은 "클라우디오, 당신이 원한다면 우리가 게임 하나를 제안하는데 그걸 성공할 경우 평생 무료 피자를 준다고 약속합니다"라고 하면서 게임에 대해 설명했다.


일단 당일 저녁에 1ℓ의 물과 1킬로의 밀가루를 준비할 테니 가게로 와서 1시간 내 그가 원하는 피자를 만들라는 것이다.


고객이 리뷰에 적은 것처럼 '밀가루와 물'로만 피자를 만들어야 하며, 그 어떤 추가 재료를 사용할 수 없으며, 그걸 성공하면 평생 무료 피자를 약속한다고 적었다.


추가로 직원을 고용할 수 없으며, 전기나 가스 혹은 땔감도 사용할 수 없으며, 가게를 짓거나 오븐을 사거나 58년간 가게를 유지하는 것도 안 된다면서 우회적으로 오랜 전통을 이어오는 가게라는 것과 피자를 만드는데 여러 가지 다른 비용이 발생한다는 것을 재치 있게 표현했다.


마지막에는 "이 코멘트가 불쾌하다면 미안하지만 58년 동안 세계 최고의 피자를 만드는 우리에게는 민감할 수밖에 없는 사안이고 만약 우리가 어떻게 피자를 만들고 왜 그 가격이 나오는지 궁금하면 언제든지 우리 가게로 오세요"라면서 "저녁때 봅시다"라는 글과 준비된 밀가루와 물 사진을 메시지와 같이 SNS에 올렸다.


이에 SNS상의 반응은 뜨거웠다. 리뷰 사이트에선 이미 3만7천 개의 하트를 받았으며, 인스타그램에서도 705개의 댓글이 달렸다.


2022년 물가상승률 94.8%를 기록한 아르헨티나에서 소비자들은 가격에 매우 민감한 편임에도 불구하고 대다수의 댓글이 아피아 피자집의 통쾌한 대응을 응원했다.


클라우디오라는 고객은 그날 나타나지 않았으며 피자집은 그날 밤 12시까지 '클라우디오 할인 행사'라는 것을 열고 클라우디오 이름을 대고 피자를 주문하면 15% 할인을 해준다고 공지했고 큰 호응을 얻었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20

New "딴 남자 사귀냐?" 이혼한 아내 폭행·감금

KReporter3 | 2023.01.29 | 추천 0 | 조회 19
KReporter3 2023.01.29 0 19
119

New '욕구 거부→살해' = 사이코패스의 '살인 공식'

KReporter3 | 2023.01.29 | 추천 0 | 조회 14
KReporter3 2023.01.29 0 14
118

숙취 운전으로 노점상 할머니 숨지게 한 40대 징역 3년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20
KReporter3 2023.01.28 0 20
117

"항공권 사고팔아 수익" 사기에 넘어가 13억 투자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20
KReporter3 2023.01.28 0 20
116

"굿 안 하면 죽은 남편 구천 떠돌아" 8년간 32억원 뜯어낸 동창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3 2023.01.28 0 23
115

이재명 '대장동 의혹' 12시간반 검찰 조사, 혐의 전면 부인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18
KReporter3 2023.01.28 0 18
114

짧은 치마 입었다고 채찍질 당한 여성들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21
KReporter3 2023.01.28 0 21
113

영, 남성 강간범 성전환 후 여성 구치소 논란…결국 이송키로

KReporter | 2023.01.27 | 추천 0 | 조회 26
KReporter 2023.01.27 0 26
112

뇌병변 딸 살해하고 선처받은 엄마…검찰도 항소 포기

KReporter | 2023.01.27 | 추천 0 | 조회 18
KReporter 2023.01.27 0 18
111

'김치통 영아 시신' 유족, 시신 인수 안 해…관계기관 장례 치러

KReporter | 2023.01.26 | 추천 0 | 조회 24
KReporter 2023.01.26 0 24
110

JMS 정명석, 또 여신도 성폭행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42
KReporter3 2023.01.25 0 42
109

성범죄자 학교 500m내 거주 제한 '제시카법' 도입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14
KReporter3 2023.01.25 0 14
108

미성년자 강간도 모자라 조건만남 시킨 30대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3 2023.01.25 0 25
107

주지 성추문 논란 해인사, 이번엔 '돈 걸린 윷놀이' 의혹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21
KReporter3 2023.01.25 0 21
106

난방비 폭탄에 장애인 거주시설 화장실까지 폐쇄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11
KReporter3 2023.01.25 0 11
105

한파에 온수 안나온다며 옥탑방 불낸 60대 체포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21
KReporter3 2023.01.25 0 21
104

교회서 일본도 칼부림. 최소 1명 사망 · 4명 부상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34
KReporter3 2023.01.25 0 34
103

이재명 현수막에 '사기꾼' 낙서한 40대

KReporter3 | 2023.01.25 | 추천 0 | 조회 14
KReporter3 2023.01.25 0 14
102

2천300년된 이집트 소년 미라에서 부적 49개 발견

KReporter3 | 2023.01.24 | 추천 0 | 조회 22
KReporter3 2023.01.24 0 22
101

83세 시어머니에게 몽둥이를 휘두른 중국 며느리

KReporter3 | 2023.01.24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3 2023.01.24 0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