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한마켓
허정아 부동산
코웨이 정수기
Shop our Black Friday Sale for the best deals of the year!
광고문의
Golden Spoon
김수영 부동산 – Sueyoung Real Estate
Jae Kim – Bank of Hope
이웅진 – 결혼정보회사

시애틀 워싱턴 뉴스

맛집 리뷰 남기고 $15 기프트카드 받으세요!
(참여자 전원 아마존 기프트카드 증정)

은퇴하기에 좋은주와 안좋은주, 워싱턴주는 은퇴하기 좋은 순위 40위에 랭크

작성자
KReporter2
작성일
2022-11-20 13:52
조회
1034

워싱턴주 50개주 중 종합 평가에서 40위

   - 주택가격및 생활비등에서 46위로  최하위권, 삶의질 평가에서는 8위로 높아, 헬스케어에서는 23위

주택 가격및 물가 비싼 뉴욕주 48위및 뉴저지주 50위로 최하위권

 

은퇴할 곳을 선택하는 것은 흥미진진한 결정일 수도 있고 도전적인 결정일 수도 있고 둘 다일 수도 있다. 우리 모두는 예산 범위 내에서 양질의 삶을 살수 있고 훌륭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저렴한 곳을 원한다. 그리고 우리는 가족과 가까이 살거나 오래된 꿈을 이루는 것과 같은 개인적 우선순위가 있을 수 있다. 이러한 모든 요소를 ​​저글링하는 것이 어려워 보인다면 WalletHub의 최근 분석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이 사이트는 사회적 고립에서 세금 친화성에 이르기까지 수십 가지 요인을 기준으로 50개 주 전체의 순위를 매겨 은퇴하기에 가장 좋은 곳과 최악의 곳을 찾았다.

 

은퇴하기에 최악의 주들 (총점이 낮을수록 최악)

15위. 뉴멕시코
총점: 100점 만점에 47.56점 (점수가 높을 수록 은퇴하기에 좋은 주)
뉴멕시코는 미국에서 재산 범죄율이 두 번째로 높으며 삶의 질에서도 46위를 기록했다. 그러나 동물을 쓰다듬는 것이 은퇴 후 가장 큰 관심사인 경우, 뉴멕시코에는 미국에서 네 번째로 개 친화적인 도시인 앨버커키가 있다.

14. 알래스카
총점: 100점 만점에 47.03점
WalletHub에 따르면 알래스카는 노인 인구가 두 번째로 적지만 노동력 중 노인 인구 비율이 세 번째로 높은 주이다.
그러나 세금을 낮게 유지하기에 좋은 곳이다.

13. 오레곤
총점: 100점 만점에 46.89점
오레곤이 전체적으로 낮은 점수를 받은 것은 생활하는 데 드는 비용에서 비롯된 것 같다. 경제성에서 43위로 낮은 순위를 차지했지만 삶의 질과 건강관리및 의료서비스에서 상당히 높은 점수를 받았다.
경제 비용에 대한 긍정적인 면은 오레곤의 노인들은 재산세 연기 대상이 된다는 것이다.

12. 테네시주
총점: 100점 만점에 46.64점
오레곤 주와 극명한 대조를 이루는 테네시는 경제성 (저렴한 주택가격및 생활비) 면에서 2위로 최상의 주로 조사되었지만, 삶의 질과 건강 관리 면에서는 거의 바닥에 가깝다고 WalletHub는 밝혔다.
그러나 테네시는 "미국인이 은퇴하고 싶어하는 상위 10개 주" 중 하나이기 때문에 경제성이 가장 중요한 요소인 것 같다. 즉 생활비만 고려한다면 테네시주가 은퇴하기에 상위 2번째이다.

11. 워싱턴
총점: 100점 만점에 46.22점
워싱턴주는 미국에서 재택 서비스가 (각종 수리등을 포함 집에서 제공 받는 서비스) 가장 비싸며 재산 범죄율 (주거침입, 절도및 방화등등) 이 가장 높은 주 중 하나이다. 그러나 삶의 질은 8위로 아주 높게 나왔다.

10. 루이지애나
총점: 100점 만점에 46.03점
루이지애나는 올 여름 "판매세를 인하한 5개 주" 중 하나로, 경제성 (저렴한 주택가격및 생활비) 면에서 7위로 좋은 순위를 차지했지만 다른 주요 카테고리에서는 상당히 저조했다.

9. 웨스트 버지니아
총점: 100점 만점에 45.63점
상대적으로 저렴한 생활비용이 드는 웨스트 버지니아는 인구 중 노인 비율이 가장 높은 주 중에서 3위를 차지했다. 그리고 각종 공과금에 대해 가장 저렴한 10개 주중 하나에 포함되었듯이, 일반적인 월 비용 (주택융자금, 렌트, 자동차할부, 각종 유틸리티 비용등등)을 지불하는 데 미국에서 가장 저렴한 주이다.

8. 아칸소
총점: 100점 만점에 44.43점
Arkansas는 경제성 면에서 16위에 올랐지만 다른 주에 비해 여가활동을 찾기가 조금 더 어려울 수 있다.
WalletHub는 아칸소가 1인당 극장수와 박물관 수가 최하위에 근접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작은 소도시인 유레카 스프링스(Eureka Springs)로 이사를 시도해 볼 수 있다. 이곳은 아트 갤러리와 축제가 많기 때문에 부분적으로 "은퇴해야 할 8대 소도시" 중 하나이다.

7. 로드아일랜드
총점: 100점 만점에 44.35점
로드 아일랜드는 "은퇴하기에 최악의 주 목록"에 있는 여러 주보다 더 나은 의료 서비스(19위)와 삶의 질(39위)을 누리고 있지만, 경제성 (저렴한 주택가격및 생활비)에서 40위로 아주 낮은 점수를 받았다. 즉 생활비가 높은 주에 속한다.
다른 조사결과에서 "주택 소유자를 위한 최고의 10개 주" 로 선정되기도 하였는데, 이말 인즉, 주택 가격이 최근 빠르게 상승하는 것을 의미한다.

6. 일리노이
총점: 100점 만점에 44.27점
일리노이주는 경제성 (저렴한 주택가격및 생활비)면에서 하위 10위 근처인 47위로 낮은 점수를 받았다. 삶의 질과 건강 관리 부문에서 각각 23위와 21위를 기록하며 다소 나은 성과를 보였다.

5. 오클라호마
총점: 100점 만점에 43.97점
오클라호마는 "최악의 운전자가 있는 10개 주" 중 하나이기도 하다.

4. 켄터키
총점: 100점 만점에 42.49점
켄터키는 경제성 면에서 50개 중 26위를 차지했지만 건강 관리 및 기대 수명에서 하위 5개 주에 속하며 삶의 질에서 하위 10개 주에 속한다.

3. 뉴욕
총점: 100점 만점에 42.47점
뉴욕은 경제성면에서 최하위(50위)이지만 삶의질(12위)과 건강관리및 의료 서비스(7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2. 미시시피
총점: 100점 만점에 41.17점
미시시피는 경제성 측면에서 은퇴자들에게 12번째로 좋은 주로 좋은 평가를 받은 반면, 삶의 질에서 꼴찌(50위), 건강관리및 의료 서비스에서는 꼴지에서 두번째인 49위이다.

1. 뉴저지
총점: 100점 만점에 40.27점
뉴저지는 건강 관리(28위) 및 삶의 질(34위)과 같은 범주에서 50개주들중 중간 정도에 있지만 "노인을 위한 삶의 질이 개선되고 있는 9개 주" 중 하나이다. 불행하게도 뉴욕과 경계한 뉴저지는 경제성 범주에서 꼴찌에서 두 번째(49위)를 기록했다. 2년 연속 은퇴하기에 최악의 주에 선정되었다.



은퇴하기 좋은 상위 10개주

1위 플로리다
2위 버지니아
3위 콜로라도
4위 델라웨어
5위 미네소타
6위 노스 다코타
7위 몬태나
8위 유타
9위 뉴 햄프셔, 애리조나


전체순위 총점 경제성  삶의질 건강관리및 의료 서비스
1 Florida 59.41 4 5 27
2 Virginia 59.32 9 7 13
3 Colorado 59.27 11 21 4
4 Delaware 56.34 6 35 15
5 Minnesota 55.85 36 3 1
6 North Dakota 54.51 25 16 16
7 Montana 54.44 14 18 31
8 Utah 54.23 19 20 26
9 New Hampshire 54.17 34 2 8
9 Arizona 54.17 15 32 24
11 Idaho 53.63 13 19 36
12 South Carolina 53.57 3 38 35
13 Wyoming 53.49 18 13 37
14 South Dakota 53.48 22 33 11
15 Wisconsin 52.72 32 10 17
16 California 52.60 30 24 12
17 Missouri 52.13 20 30 29
18 North Carolina 52.06 10 26 38
19 Massachusetts 51.77 45 1 3
20 Iowa 51.37 33 9 20
21 Pennsylvania 50.15 37 4 25
22 Alabama 49.93 1 45 50
23 Ohio 49.52 27 15 39
24 Kansas 49.30 28 28 33
25 Nevada 49.29 5 41 41
26 Hawaii 48.89 39 31 6
27 Maine 48.74 44 11 9
28 Vermont 48.71 48 6 2
29 Connecticut 48.57 42 27 5
30 Maryland 48.55 41 14 14
31 Michigan 48.48 31 25 34
32 Nebraska 48.39 35 22 22
33 Indiana 48.07 23 29 40
34 Texas 47.70 29 37 32
35 Georgia 47.64 8 40 42
36 New Mexico 47.56 24 46 30
37 Alaska 47.03 38 36 10
38 Oregon 46.89 43 17 18
39 Tennessee 46.64 2 48 48
40 Washington 46.22 46 8 23
41 Louisiana 46.03 7 47 46
42 West Virginia 45.63 17 43 45
43 Arkansas 44.43 16 48 43
44 Rhode Island 44.35 40 39 19
45 Illinois 44.27 47 23 21
46 Oklahoma 43.97 21 44 44
47 Kentucky 42.49 26 42 47
48 New York 42.47 50 12 7
49 Mississippi 41.17 12 50 49
50 New Jersey 40.27 49 34 28

자료: 월릿허브 (wallethub)


Copyright@KSEATTLE.com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5377

연말에 유튜브에서 무료로 볼 수 있는 한국영화들

KReporter3 | 2022.11.24 | 추천 0 | 조회 800
KReporter3 2022.11.24 0 800
35376

인기 많은 스토어들의 블랙 프라이데이 오픈 시간!

KReporter3 | 2022.11.24 | 추천 1 | 조회 553
KReporter3 2022.11.24 1 553
35375

상금 700만원!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로고 공모전 (12/5 마감)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324
KReporter3 2022.11.23 0 324
35374

왕복항공료, 게스트하우스, 월 100만원 제공! 한국학중앙연구원 한문 연수 펠로십 모집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475
KReporter3 2022.11.23 0 475
35373

300만원 + 외교부 장관상 받아가세요! 국제 청년 영상 공모전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181
KReporter3 2022.11.23 0 181
35372

“시애틀 주차단속도 쉰다” 추수감사절에 문 닫는 곳은 어디?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453
KReporter 2022.11.23 0 453
35371

추수감사절 연휴 시작되며 ‘겨울 날씨 주의보’ 발령

KReporter | 2022.11.23 | 추천 1 | 조회 472
KReporter 2022.11.23 1 472
35370

총 들이대고 강도질...무장 강도 15세 기소, 범죄 30건 용의자 의심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46
KReporter 2022.11.23 0 246
35369

킹 카운티 초등학생, 독감으로 사망…”독감 활동 급격히 증가”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360
KReporter 2022.11.23 0 360
35368

오리사냥 나섰다가… 친구가 실수로 쏜 총에 맞아 중태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18
KReporter 2022.11.23 0 218
35367

직원 안전 무시한 가게, 벌금 폭탄 맞았다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544
KReporter3 2022.11.23 0 544
35366

온라인 과외 사기 조심하세요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34
KReporter3 2022.11.23 0 234
35365

시애틀에서 운영하는 여가 프로그램들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95
KReporter3 2022.11.23 0 295
35364

추수감사절, 가장 길 막히는 시간은 언제? 교통부 교통체증 예측 발표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345
KReporter 2022.11.22 0 345
35363

인공 눈 뿌려 개장한 크리스탈 마운틴, 제설기 40대 도입에 500만달러 투자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237
KReporter 2022.11.22 0 237
35362

안전 문제로 시애틀 매장 또 닫는 스타벅스...노조, '일종의 보복' 주장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300
KReporter 2022.11.22 0 300
35361

오토바이 충돌 벨뷰 경찰관 끝내 사망, 동료 경찰들 애도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338
KReporter 2022.11.22 0 338
35360

렌튼 대형 쇼핑몰서 총격 사건 발생, 1명 죽이고 자살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419
KReporter 2022.11.22 0 419
35359

스타벅스 "고객아니면 화장실 사용 금지" 추진 시민단체 거센 반발

KReporter2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74
KReporter2 2022.11.21 0 374
35358

테슬라 주식 폭락으로, 머스크 재산1년간 135조원 이상 증발

KReporter2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13
KReporter2 2022.11.21 0 313
35357

강력범죄 발생 관련 유의 안내

KReporter3 | 2022.11.21 | 추천 0 | 조회 498
KReporter3 2022.11.21 0 498
35356

오토바이 탄 벨뷰 경찰관 ‘참담한’ 충돌 사고, 현재 중태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809
KReporter 2022.11.21 0 809
35355

휴일 앞두고 시택 공항 여행객 몰려…팬데믹 이전 수준에 근접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20
KReporter 2022.11.21 0 320
35354

이상기온 체감...시애틀 11월 강수량 22년만에 최저치 기록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297
KReporter 2022.11.21 0 297
35353

얼굴 등 총 맞은 9살 로드레이지 피해자 퇴원길에 주민들 나와 환영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48
KReporter 2022.11.21 0 348
35352

I-5서 망치던져 세미트럭 납치한 남성, 경찰이 쏜 총에 맞아 사망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453
KReporter 2022.11.21 0 453
35351

은퇴하기에 좋은주와 안좋은주, 워싱턴주는 은퇴하기 좋은 순위 40위에 랭크

KReporter2 | 2022.11.20 | 추천 0 | 조회 1034
KReporter2 2022.11.20 0 1034
35350

이사콰 10대 소녀, 16만 5천달러 절도 혐의로 체포되

KReporter2 | 2022.11.20 | 추천 0 | 조회 656
KReporter2 2022.11.20 0 656
35349

워싱턴주 세수입 7억6천만달러 더 증가할 것으로, 재산세와 판매세 인하 주장 제기되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475
KReporter2 2022.11.19 0 475
35348

경기침체에는 이자율높은 저축예금 상품을 골라야, 5%에 이르는고이율 예금 상품 등장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738
KReporter2 2022.11.19 0 738
35347

여자 스티브 잡스라 불린 이일자베스 홈즈, 사기혐의로 11년형 선고 받아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375
KReporter2 2022.11.19 0 375
35346

유덥 UW 부근에서 또 총기사고, 2명 용의자 체포되고, 한명은 달아나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325
KReporter2 2022.11.19 0 325
35345

킹카운티 마약 범죄 더 악화, 작년에 비해 두배로 증가, 고등학생 펜타닐 과다복용으로 사망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236
KReporter2 2022.11.19 0 236
35344

주택담보대출 금리 6.61%로 소폭 하락했으나...연준, ”금리인상 계속될 것”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62
KReporter 2022.11.18 0 362
35343

스노호미쉬 소형 비행기 추락사고로 2번도로 전면 폐쇄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23
KReporter 2022.11.18 0 323
35342

화이자·모더나, 백신 접종 '심근염' 발병 인정하나? 임상연구 돌입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442
KReporter 2022.11.18 0 442
35341

쉑쉑버거 등 유명 식당가 입주...진화한 얼더우드 몰, 철거 후 생긴 아파트 단지에 소비자 유치 기대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989
KReporter 2022.11.18 0 989
35340

킹 카운티 주유소 3곳 무장강도 침입…연쇄범으로 추정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04
KReporter 2022.11.18 0 304
35339

시애틀 테크 기업들 이대로 괜찮나.. 벌써 6천여 개의 일자리 사라졌다

KReporter3 | 2022.11.18 | 추천 0 | 조회 538
KReporter3 2022.11.18 0 538
35338

스타벅스, 시애틀 포함한 100여 개 이상의 매장 파업해

KReporter3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24
KReporter3 2022.11.18 0 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