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웨이 정수기
허정아 부동산
부한마켓
Shop our Black Friday Sale for the best deals of the year!
광고문의
Golden Spoon
Jae Kim – Bank of Hope
김수영 부동산 – Sueyoung Real Estate
이웅진 – 결혼정보회사

시애틀 워싱턴 뉴스

맛집 리뷰 남기고 $15 기프트카드 받으세요!
(참여자 전원 아마존 기프트카드 증정)

시애틀 고등학교 총격사고, 화장실 싸움에서 시작

작성자
KReporter2
작성일
2022-11-14 18:09
조회
716

14세 소년이 학교에 총기를 가져온 것이 발단

Police tape ropes off Ingraham High School in north Seattle Tuesday morning following a shooting. Parents gather outside to be reunited with their children. (KOMO file photo)<p></p>

 

월요일에 공개된 법원 문서에 따르면 지난 11월 8일 시애틀 노스게이트몰 북쪽지역에 소재한  Ingraham 고등학교에서 두 십대 그룹 간의 총기를 둘러싼 화장실 싸움으로 치명적인 총격이 발생했다. 법원 문서에 따르면 총에 맞은 소년은 용의자가 총을 학교에 가져갔다는 사실을 알고 총을 원했기 때문에 싸운것으로 나온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의 휴대전화는 싸우는 과정에서 빼앗긴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은 무엇이 치명적인 총격을 일으킨 사고를 일으켰는지 법원 문서에 따른 과정이다.

1교시 수업 시작
15세의 공범은 피고인의 교실에 도착해 오전 9시경 그와 대화를 요청했고, 14세의 용의자는 화장실에 간다고 교사에게 요구 했다. 교사는 그에게 가도록 허락했지만, 그는 돌아와서 잠시 후 다시 가겠다고 요청했고 교사는 그의 요청을 거부했다.
어느 시점에서 14세 소년은 흥분한 듯 주먹을 주먹으로 때렸습니다. 교사는 오전 9시 35분경 학교 시큐리티에 이 사실을 신고했다.

화장실 싸움 시작
법원 문서에 따르면, 두 그룹의 십대들은 용의자가 학교에 가져간 총을 놓고 화장실에서 말다툼을 벌였다. 총에 맞은 17세 소년은 14세 소년의 총을 원했다. 한창 싸우는 가운데, 피고인 총격범은 자신의 휴대폰이 도난당했다고 생각했다고 한다.


Copyright@KSEATTLE.com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5377

연말에 유튜브에서 무료로 볼 수 있는 한국영화들

KReporter3 | 2022.11.24 | 추천 0 | 조회 798
KReporter3 2022.11.24 0 798
35376

인기 많은 스토어들의 블랙 프라이데이 오픈 시간!

KReporter3 | 2022.11.24 | 추천 1 | 조회 552
KReporter3 2022.11.24 1 552
35375

상금 700만원!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로고 공모전 (12/5 마감)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320
KReporter3 2022.11.23 0 320
35374

왕복항공료, 게스트하우스, 월 100만원 제공! 한국학중앙연구원 한문 연수 펠로십 모집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472
KReporter3 2022.11.23 0 472
35373

300만원 + 외교부 장관상 받아가세요! 국제 청년 영상 공모전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180
KReporter3 2022.11.23 0 180
35372

“시애틀 주차단속도 쉰다” 추수감사절에 문 닫는 곳은 어디?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452
KReporter 2022.11.23 0 452
35371

추수감사절 연휴 시작되며 ‘겨울 날씨 주의보’ 발령

KReporter | 2022.11.23 | 추천 1 | 조회 470
KReporter 2022.11.23 1 470
35370

총 들이대고 강도질...무장 강도 15세 기소, 범죄 30건 용의자 의심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43
KReporter 2022.11.23 0 243
35369

킹 카운티 초등학생, 독감으로 사망…”독감 활동 급격히 증가”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358
KReporter 2022.11.23 0 358
35368

오리사냥 나섰다가… 친구가 실수로 쏜 총에 맞아 중태

KReporter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18
KReporter 2022.11.23 0 218
35367

직원 안전 무시한 가게, 벌금 폭탄 맞았다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543
KReporter3 2022.11.23 0 543
35366

온라인 과외 사기 조심하세요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34
KReporter3 2022.11.23 0 234
35365

시애틀에서 운영하는 여가 프로그램들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95
KReporter3 2022.11.23 0 295
35364

추수감사절, 가장 길 막히는 시간은 언제? 교통부 교통체증 예측 발표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345
KReporter 2022.11.22 0 345
35363

인공 눈 뿌려 개장한 크리스탈 마운틴, 제설기 40대 도입에 500만달러 투자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237
KReporter 2022.11.22 0 237
35362

안전 문제로 시애틀 매장 또 닫는 스타벅스...노조, '일종의 보복' 주장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300
KReporter 2022.11.22 0 300
35361

오토바이 충돌 벨뷰 경찰관 끝내 사망, 동료 경찰들 애도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338
KReporter 2022.11.22 0 338
35360

렌튼 대형 쇼핑몰서 총격 사건 발생, 1명 죽이고 자살

KReporter | 2022.11.22 | 추천 0 | 조회 419
KReporter 2022.11.22 0 419
35359

스타벅스 "고객아니면 화장실 사용 금지" 추진 시민단체 거센 반발

KReporter2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74
KReporter2 2022.11.21 0 374
35358

테슬라 주식 폭락으로, 머스크 재산1년간 135조원 이상 증발

KReporter2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13
KReporter2 2022.11.21 0 313
35357

강력범죄 발생 관련 유의 안내

KReporter3 | 2022.11.21 | 추천 0 | 조회 498
KReporter3 2022.11.21 0 498
35356

오토바이 탄 벨뷰 경찰관 ‘참담한’ 충돌 사고, 현재 중태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809
KReporter 2022.11.21 0 809
35355

휴일 앞두고 시택 공항 여행객 몰려…팬데믹 이전 수준에 근접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20
KReporter 2022.11.21 0 320
35354

이상기온 체감...시애틀 11월 강수량 22년만에 최저치 기록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297
KReporter 2022.11.21 0 297
35353

얼굴 등 총 맞은 9살 로드레이지 피해자 퇴원길에 주민들 나와 환영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348
KReporter 2022.11.21 0 348
35352

I-5서 망치던져 세미트럭 납치한 남성, 경찰이 쏜 총에 맞아 사망

KReporter | 2022.11.21 | 추천 0 | 조회 453
KReporter 2022.11.21 0 453
35351

은퇴하기에 좋은주와 안좋은주, 워싱턴주는 은퇴하기 좋은 순위 40위에 랭크

KReporter2 | 2022.11.20 | 추천 0 | 조회 1033
KReporter2 2022.11.20 0 1033
35350

이사콰 10대 소녀, 16만 5천달러 절도 혐의로 체포되

KReporter2 | 2022.11.20 | 추천 0 | 조회 656
KReporter2 2022.11.20 0 656
35349

워싱턴주 세수입 7억6천만달러 더 증가할 것으로, 재산세와 판매세 인하 주장 제기되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474
KReporter2 2022.11.19 0 474
35348

경기침체에는 이자율높은 저축예금 상품을 골라야, 5%에 이르는고이율 예금 상품 등장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738
KReporter2 2022.11.19 0 738
35347

여자 스티브 잡스라 불린 이일자베스 홈즈, 사기혐의로 11년형 선고 받아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375
KReporter2 2022.11.19 0 375
35346

유덥 UW 부근에서 또 총기사고, 2명 용의자 체포되고, 한명은 달아나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324
KReporter2 2022.11.19 0 324
35345

킹카운티 마약 범죄 더 악화, 작년에 비해 두배로 증가, 고등학생 펜타닐 과다복용으로 사망

KReporter2 | 2022.11.19 | 추천 0 | 조회 236
KReporter2 2022.11.19 0 236
35344

주택담보대출 금리 6.61%로 소폭 하락했으나...연준, ”금리인상 계속될 것”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62
KReporter 2022.11.18 0 362
35343

스노호미쉬 소형 비행기 추락사고로 2번도로 전면 폐쇄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23
KReporter 2022.11.18 0 323
35342

화이자·모더나, 백신 접종 '심근염' 발병 인정하나? 임상연구 돌입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442
KReporter 2022.11.18 0 442
35341

쉑쉑버거 등 유명 식당가 입주...진화한 얼더우드 몰, 철거 후 생긴 아파트 단지에 소비자 유치 기대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989
KReporter 2022.11.18 0 989
35340

킹 카운티 주유소 3곳 무장강도 침입…연쇄범으로 추정

KReporter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04
KReporter 2022.11.18 0 304
35339

시애틀 테크 기업들 이대로 괜찮나.. 벌써 6천여 개의 일자리 사라졌다

KReporter3 | 2022.11.18 | 추천 0 | 조회 538
KReporter3 2022.11.18 0 538
35338

스타벅스, 시애틀 포함한 100여 개 이상의 매장 파업해

KReporter3 | 2022.11.18 | 추천 0 | 조회 324
KReporter3 2022.11.18 0 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