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정아 부동산
코웨이 정수기
부한마켓
Shop our Black Friday Sale for the best deals of the year!
광고문의
Golden Spoon
이웅진 – 결혼정보회사
Jae Kim – Bank of Hope
김수영 부동산 – Sueyoung Real Estate

시애틀 워싱턴 뉴스

맛집 리뷰 남기고 $15 기프트카드 받으세요!
(참여자 전원 아마존 기프트카드 증정)

주택담보 대출 HELOC, 시애틀이 1위, LA 2위, HELOC 과 홈에쿼티론의 차이점은?

작성자
KReporter2
작성일
2022-11-12 18:58
조회
808

HELOC (home euqity line of credit): 시애틀이 가장 많은 액수 사용 전년도보다 63% 증가,  엘에이 2위, 피닉스 3위로

 

주택 판매가격중 모기지를 갚고 남는 자산을 에쿼티라고 생각하면 된다. 이 에쿼티(주택 자산)를 담보로 크게 두가지 종류의 금융 상품을 고를 수 있는데, 최고 한도를 정해 신용카드처럼 자유롭게 입출금을 할 수 있는 상품이 HELOC (Home equity line of credit)이며 사용한 액수만큼만 이자 부담을 하게된다. 에쿼티를 이용, 고정 액수를 빌려 매달 원금과 함께 이자를 고정액수로 갚아나가는 상품은 Home equity loan (주택담보대출)이다. 이들 상품들은 보통 Prime rate (상업 은행들이 기업들을 상대로 부과하는 이자율)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기 때문에 다른 신용카드 이자율에 비해 현저하게 낮은 이자율을 제공한다. 

 

image credit: Palisades credit union

2022년 주택 소유자들은 약 20조 달러 상당의 주택 자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주택 자산 한도 및 주택 담보 대출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CoreLogic에 따르면 HELOC 주택융자 신청이  2022년 전반기동안 2007년 상반기 이후 최고 수준으로 성장한것으로 조사되었는데, 이 기간 동안 대출 기관은 807,000개 이상의 새로운 HELOC건수를 생성하여 총 1,310억 달러의 HELOC 상품을 팔았다고 한다. HELOC 건수와 금액 모두 2022년에 전년 대비 30% 증가했다. 한편, 모기지 이자율은 올해 약 3%에서 7%로 상승했으며 높은 집값과 결합하여 올해 모기지를 찾는 사람들의 수가 크게 줄여 둔것으로 조사되었다.

Fannie Mae의 최근 예측에 따르면 모기지 신청은 2021년 4조 4000억 달러로 기록을 세운 후 2022년에는 1조 5200억 달러로 줄어들 것으로 예상한다. TransUnion의 연구에 따르면 팬데믹기간중 주택 가치가 급상승하여 주택 자산이 2012년 12조 달러에서,  2021년 16조 달러, 2022년 20조 달러로 증가했다고 한다. MphasisDigital Risk의 설립자이자 모기지 은행가 협회(Mortgage Bankers Association)의 이사인 Jeff Taylor는 이것이 주택 산업에 좋기도 하고 나쁘기도 하다고 말한다. “한때 집을 팔고 이사를 고려했던 주택 소유자들은 현재 7%의 높은 모기지로 인해  3% 이자율을 잃는 것을 원하지 않고, 대신 자신의 홈에쿼티를 이용하여 주택 수리 또는 리모델링쪽으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고 말했다. "좋은 소식은 많은 대출 기관과 은행이 HELOC 금융상품으로 빠르게 전환하여 사람들을 계속 고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고 Jeff Taylor 는 덧붇였다.

HELOC은 주택 소유자가 주택 가치의 최대 85%를 빌릴 수 있고 필요에 따라 상환하고 다시 인출할 수 있다. 2022년 현재까지 시애틀은 2021년보다 63% 증가한 총 6억 1000만 달러로 가장 많은 승인된 HELOC 액수를 보유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가 6억 600만 달러, 피닉스가 5억 400만 달러로 3위를 차지했다.

CoreLogic의 수석 경제학자인 Archana Pradhan은 "지난 2년 동안 주택 가격 상승이 더 강력했던 시장은 HELOC 활동이 가장 활발하고 성장도 가장 컷었다고 전하면서, 이들 주택 시장은 전국 평균보다 높은 주택 자산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홈 에퀴티는 얼마나 늘어 났을까?

CoreLogic 분석에 따르면 모기지(전체 부동산의 약 63%)가 있는 미국 주택 소유자의 자산은 2021년 2분기 이후 총 3조 6000억 달러 이상 증가했으며, 이는 전년 대비 27.8% 증가한 것이다.

HELOC 대 주택 담보 대출 (Home equity loan)?

HELOC과 주택 담보 대출 (Home equity loan) 모두 주택에 축적된 자산에 대해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주택 담보 대출은 미리 정해진 기간 동안 고정 분할로 상환할 일시불 금액을 제공하지만 HELOC는 회전 신용 한도이다. 즉 대출 기간 동안 대출 기관이 설정한 특정 신용 한도까지 대출할 수 있으며 대출 금액을 상환하면 신용카드 처럼 최고 한도까지 다시 사용할 수 있다.

HELOC 자격을 갖추려면 무엇이 필요하나?

TransUnion의 금융 서비스 연구 및 컨설팅 부사장인 Michele Raneri는 많은 모기지 대출 기관이 650점 이상의 최소 신용 점수를 요구한다고 한다. 대출 기관은 또한 차용인이 대출 자격을 갖추려면 신청시 주택 가격이 모기지를 제외하고 20%의 에쿼티 (자산가치)가 있어야 한다고 한다.은행은 일반적으로 HELOC 대출 한도에서 $10,000 미만 상품은 제공하지 않는다.

HELOC 또는 주택 담보 대출을 받는 것이 좋은 생각인가?"

HELOC와 주택 담보 대출은 소비자에게 적시에 적합한 도구이다.  HELOC 또는 주택담보 대출 (Home Equity Loan)은 이용 자산의 일부분만 이용하기 때문에 가치가 있다. 이자율이 모기지 금액보다 높을 수 있지만 주택 자산의 일정 부분만을 융자하는 것뿐이다.

주택 담보 대출을 받을 때 무엇을 고려해야 하나?

주택 구매자가 주택을 담보로 사용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대출을 고려하는 사람들은 상환 방법을 고려 해야한다. 빌린 액수에 대해 갚을 수 있는 수입이 있어야 한다. 

주택 담보 대출의 좋은 용도와 나쁜 용도가 있나?

Taylor는 "지금은 홈 에퀴티 계정을 개설하기에 좋은 시기이지만, 홈 에쿼티 계정에 대해 사용하고 싶은 용도와 돈에 대한 명확한 비전을 가지고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강조한다. 

HELOC의 가장 좋은 용도는 주택에 재투자하여 리모델링 및 주요 수리와 같은 주택 가치를 유지하거나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이다. 많은 차용인이 HELOC를 부채 통합 도구로 사용하기도 한다. HELOC 금리는 시장 상황에 따라 변경 가능하지만 일반적으로 신용 카드 금리, 일부 자동차 대출 금리 및 학자금 대출 금리보다 낮다. 이자율이 낮을수록 차용인은 매월 더 많은 자금을 확보하여, 높은 이자율을 가진 금융상품의 잔액을 상환하거나 다른 재정적 목표에 사용할 수 있다. 문제는 차용인이 HELOC를 신용 카드처럼 너무 많이 사용하여 생활비를 충당하고 자산 가치에 다시 투자하지 않을 때 시작된다고 한다. "내가 주의를 주는 곳은 사람들이 홈 에퀴티 라인을 가지고 휴가를 가거나 새 차를 사는 것이다" 라고 Taylor 는 경고했다. 

Copyright@KSEATTLE.com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5412

New 한국인이 제일 많이 읽은 베스트셀러 7권

KReporter3 | 07:54 | 추천 0 | 조회 38
KReporter3 07:54 0 38
35411

New 한국 대 포르투갈 경기 임박! 전문가들의 예상 점수는?!

KReporter3 | 01:49 | 추천 0 | 조회 95
KReporter3 01:49 0 95
35410

New 아마존, 이번 추수감사절에 "최대 매출" 달성

KReporter3 | 01:17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3 01:17 0 32
35409

New 10대 10명 학교서 고통 호소해.. 알고 보니 대마초 과다 복용

KReporter3 | 01:13 | 추천 0 | 조회 67
KReporter3 01:13 0 67
35408

New 2023년 한인회관 등 건립지원사업 수요조사 실시 안내

KReporter3 | 2022.12.01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3 2022.12.01 0 28
35407

New 질병관리청, 한국 입국전 검역정보 사전 입력 시스템(Q-Code) 사전 입력 적극 권장

KReporter3 | 2022.12.01 | 추천 0 | 조회 77
KReporter3 2022.12.01 0 77
35406

New 외교부, 미국 대상 여행경보 1단계로 하향 조정

KReporter3 | 2022.12.01 | 추천 0 | 조회 52
KReporter3 2022.12.01 0 52
35405

New 퓨젯 사운드 지역에 더 많은 눈, 돌풍, 한랭기온 온다

KReporter | 2022.12.01 | 추천 1 | 조회 407
KReporter 2022.12.01 1 407
35404

New 눈보라 이후 일부 스노호미쉬 카운티 주민들, 여전히 정전 상태

KReporter | 2022.12.01 | 추천 0 | 조회 121
KReporter 2022.12.01 0 121
35403

New 임금절도법 위반, 레드로빈 시애틀 근로자에게 40만달러 지불해야

KReporter | 2022.12.01 | 추천 0 | 조회 141
KReporter 2022.12.01 0 141
35402

New 영하의 기온으로 피어스 카운티 당국, 도로 빙결 예의주시

KReporter | 2022.12.01 | 추천 0 | 조회 81
KReporter 2022.12.01 0 81
35401

New 시애틀에서 장사하기 너무 어렵다.. 연휴 노린 범죄 기승

KReporter3 | 2022.12.01 | 추천 1 | 조회 191
KReporter3 2022.12.01 1 191
35400

New 퓨얄럽에서 8살 아이 머리 자르던 이발사, 총 맞고 사망

KReporter | 2022.12.01 | 추천 0 | 조회 192
KReporter 2022.12.01 0 192
35399

New 워싱턴주에서 독감으로 7명 사망, 현재 활동 ‘매우 높음’

KReporter | 2022.12.01 | 추천 0 | 조회 102
KReporter 2022.12.01 0 102
35398

New 스키장 언제 오픈하나? 개장일 체크하세요!

KReporter3 | 2022.12.01 | 추천 0 | 조회 66
KReporter3 2022.12.01 0 66
35397

시애틀 지역 강타한 혹한의 겨울 날씨, ”2라운드 시작된다”

KReporter | 2022.11.30 | 추천 0 | 조회 700
KReporter 2022.11.30 0 700
35396

“워싱턴주의 특수교육 연령 제한은 불법” 집단 소송 제기

KReporter | 2022.11.30 | 추천 0 | 조회 113
KReporter 2022.11.30 0 113
35395

IS에 가담하려던 시애틀 20대 남성, 징역 4년 선고...FBI 비밀요원에 발각

KReporter | 2022.11.30 | 추천 0 | 조회 144
KReporter 2022.11.30 0 144
35394

웨스트 시애틀 다리에서 주행 차량에 총 쏴…교통국, “눈 마주치지 말아야”

KReporter | 2022.11.30 | 추천 0 | 조회 340
KReporter 2022.11.30 0 340
35393

퓨젯 사운드 지역 8만 가구 정전, I-5 및 I-90 일부 폐쇄

KReporter | 2022.11.30 | 추천 0 | 조회 113
KReporter 2022.11.30 0 113
35392

시애틀 강풍 속 피해 속출.. 3만 4천 가구 이상 전기 공급 중단

KReporter3 | 2022.11.30 | 추천 0 | 조회 285
KReporter3 2022.11.30 0 285
35391

시애틀 주택 시장 침체 심각.. 미국 내 하락률 1위

KReporter3 | 2022.11.30 | 추천 0 | 조회 464
KReporter3 2022.11.30 0 464
35390

기온 뚝 떨어진 워싱턴 서부 저지대, 일주일 내내 눈 예보

KReporter | 2022.11.29 | 추천 0 | 조회 655
KReporter 2022.11.29 0 655
35389

눈사태 가능성으로 시택 공항에서도 항공편 150편 취소

KReporter | 2022.11.29 | 추천 0 | 조회 289
KReporter 2022.11.29 0 289
35388

워싱턴 서부지역 눈으로 인해 도로 위 사고 속출

KReporter | 2022.11.29 | 추천 0 | 조회 397
KReporter 2022.11.29 0 397
35387

켄트 뺑소니 사망…도로 한 가운데 누워있는 남성 보고 신고

KReporter | 2022.11.29 | 추천 0 | 조회 339
KReporter 2022.11.29 0 339
35386

황금값인 올해 ‘진짜 크리스마스 트리’…”그럼에도 불구하고 수요 많아”

KReporter | 2022.11.29 | 추천 0 | 조회 245
KReporter 2022.11.29 0 245
35385

폭설로 인한 자녀 학교 휴교령 실시간 확인하는 방법

KReporter | 2022.11.29 | 추천 0 | 조회 301
KReporter 2022.11.29 0 301
35384

2022년 미국 최고의 커피 도시는 어디?

KReporter3 | 2022.11.29 | 추천 0 | 조회 454
KReporter3 2022.11.29 0 454
35383

이번 주 시애틀에 ‘눈’ 예보...돌풍으로 정전 가능성 있어

KReporter | 2022.11.28 | 추천 0 | 조회 1230
KReporter 2022.11.28 0 1230
35382

쇼핑 많이하는 연말, 사이버 먼데이 사기 피하는 방법

KReporter | 2022.11.28 | 추천 0 | 조회 297
KReporter 2022.11.28 0 297
35381

시애틀 스몰 비즈니스에 연말 시즌은 ‘성패를 좌우하는 달’

KReporter | 2022.11.28 | 추천 0 | 조회 240
KReporter 2022.11.28 0 240
35380

킹 카운티 57세 미 퇴역 군인, 러시아에 맞서기 위해 자진 우크라이나행 택해

KReporter | 2022.11.28 | 추천 0 | 조회 243
KReporter 2022.11.28 0 243
35379

재활용 제일 잘하는 주에 워싱턴 속하는데…”60% 이상이 잘못된 지식 보유”

KReporter | 2022.11.28 | 추천 0 | 조회 341
KReporter 2022.11.28 0 341
35378

추수감사절 연휴 만취 타코마 엄마, 자식들 태우고 2차례 충돌

KReporter | 2022.11.28 | 추천 0 | 조회 321
KReporter 2022.11.28 0 321
35377

연말에 유튜브에서 무료로 볼 수 있는 한국영화들

KReporter3 | 2022.11.24 | 추천 1 | 조회 1584
KReporter3 2022.11.24 1 1584
35376

인기 많은 스토어들의 블랙 프라이데이 오픈 시간!

KReporter3 | 2022.11.24 | 추천 1 | 조회 752
KReporter3 2022.11.24 1 752
35375

상금 700만원!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로고 공모전 (12/5 마감)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1 | 조회 481
KReporter3 2022.11.23 1 481
35374

왕복항공료, 게스트하우스, 월 100만원 제공! 한국학중앙연구원 한문 연수 펠로십 모집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699
KReporter3 2022.11.23 0 699
35373

300만원 + 외교부 장관상 받아가세요! 국제 청년 영상 공모전

KReporter3 | 2022.11.23 | 추천 0 | 조회 271
KReporter3 2022.11.23 0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