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칼럼

지저분하다는 소리 듣던 56년생 사별남, 결혼상대로는 최고였다!

작성자
SUNOO
작성일
2024-06-30 21:59
조회
117

2년 전에 사별한 56년생 남성이 가입을 했다. 공무원을 퇴직한 남성은 자그마한 체구에 말수가 많이 없는 점잖은 스타일이었다.

사별 후 1년 정도는 누굴 만날 생각을 못했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너무 외롭고 허전한 마음에 만남을 결심했다고 한다.
서울에 본인 소유 아파트가 있고 공무원 연금이 나와서 아주 풍족하진 않아도 안정적인 생활을 하고 있었다.
자녀 두 명은 모두 결혼해서 가정을 이룬 상태였다.

이성상도 무난했다. 본인보다 나이가 좀 적고, 다른 조건은 크게 상관없는데, 본인이 대학원까지 나왔으니 여성도 대학 나온 분을 선호했다.
그마저도 필수는 아니라고 했다.

남성의 이성상에 맞는 여성들은 많았다. 가입과 거의 동시에 3~4살 차이의 여성 몇 명과 만남이 진행되었다.

첫번째 만남은 공기업에 근무하다 퇴직한 여성이었고, 두번째는 학원을 운영하는 여성, 나머지 한명은 의류매장을 운영하는 여성이었다. 주말이 지나고 여성 두 명이 전화를 해서 약간 불만 섞인 얘기를 했다.

한 명은 남성이 너무 지저분하다고 했다. 옷에 뭐가 묻어있고. 깔끔한 느낌이 없어서 이성으로 호감이 전혀 없었다고 했다.

또 다른 여성도 비슷한 이야기를 했다. 손톱정리도 잘 안되어 있고, 같이 있는데 냄새도 나서 좀 힘들었다면서 소개할 때 조심해야 할 것 같다고 매니저에게 조언까지 했다.

이런 말을 듣고 나니 세번째 여성과의 만남이 걱정이 되었다. 남성에게 확인해보니 내일 미팅을 하기로 했다는 것이다.
그래서 첫만남이니 외모도 좀 신경쓰고 나가라고 간단하게 한마디 전하긴 했지만, 그런다고 스타일이 바뀔까 걱정이 앞섰다

다음날 미팅을 했던 여성에게서 전화가 왔다. 이 여성은 의류매장을 하다 보니 세 명 중 제일 세련되고 스타일도 좋았다. 그래서 ‘왜 이런 남성을 소개했냐’고 따지는 게 아닌지 조심스럽게 전화를 받았다.

여성은 “남성이 사진보다 실물이 좋았다”면서 얘기가 잘 통해서 한번 더 만나볼 생각이라고 했다.

그 후 2주 정도 있다가 연락을 했더니 그 사이에 남성이 사는 집에도 다녀왔다고 했다.
“사시는 건 어떻더냐?”고 물어보니 여성은 “남자 혼자 사는 집이 다 그렇죠” 하면서 웃었다. 그렇게 두 사람은 교제를 시작했다. 그리고 여성이 먼저 프러포즈를 했다고 한다.

만난 지 3개월이 지나도록 남성이 결혼 얘기를 안해서 여성이 단도직입적으로 물어봤다고 한다. “결혼상대, 동거상대, 그냥 친구 중에서 나를 어떻게 생각하냐?” 했더니 남성은 “결혼상대”라고 했다고 한다.

그 대답에 두 사람은 서로 마음을 확인했다. 지금 두 분은 결혼을 준비하고 있다

여성에게 남성의 어떤 점에 끌렸는지 물어보니 “연애상대를 만나려고 했으면 이분을 만나진 않았을 거에요. 무슨 말인지 매니저님도 아시잖아요? ㅎㅎ저는 그냥 평생 서로 편하게 대하며 살 수 있는 사람을 원했고 이 분이 그런 분이라는 생각에 결혼을 결심했어요”라는 대답이 돌아왔다.

여성의 말이 맞았다.
이 남성은 이성으로 매력은 없을지 모르지만, 평생 묵묵히 든든하게 옆에서 여성과 함께 할 수 있는 사람이었다.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이웅진 (ceo@couple.net)

 

 

Since 1991, 결혼정보회사 선우 Couple.net
미동부: 201-678-8503(카톡상담: globalsunoo)
미서부: 213-435-1113(카톡상담: sunoola)​​
미북서부(시애틀) : 206-561-3192 (카톡 상담 : sunoose)
미남부(달라스) : 213-505-4259 (카톡 상담 : sunoousa)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198

집 두 채, 월 천만원 버는 그녀, 왜 결혼 안되나?

SUNOO | 2024.07.16 | 추천 0 | 조회 48
SUNOO 2024.07.16 0 48
1197

“낯설지 않은 이 느낌은 뭐지?” 알고 보니 3년 전 소개받은 남녀

SUNOO | 2024.07.14 | 추천 0 | 조회 44
SUNOO 2024.07.14 0 44
1196

딸의 결혼에 영끌...사윗감이 마음에 들지 않는 어머니

SUNOO | 2024.07.07 | 추천 0 | 조회 81
SUNOO 2024.07.07 0 81
1195

지저분하다는 소리 듣던 56년생 사별남, 결혼상대로는 최고였다!

SUNOO | 2024.06.30 | 추천 0 | 조회 117
SUNOO 2024.06.30 0 117
1194

“자녀 있는 재혼남만!” 82년생 돌싱녀의 희한한 조건

SUNOO | 2024.06.23 | 추천 0 | 조회 106
SUNOO 2024.06.23 0 106
1193

가족 부양 하느라 결혼준비를 못한 76년생 K-장남

SUNOO | 2024.06.16 | 추천 0 | 조회 118
SUNOO 2024.06.16 0 118
1192

약속 3시간 전 취소, 그래도 인연이 되려니 결국 만난 남녀

SUNOO | 2024.06.09 | 추천 0 | 조회 148
SUNOO 2024.06.09 0 148
1191

맞선 본 그녀와 13년 만에 결혼하는 인간승리

SUNOO | 2024.06.02 | 추천 0 | 조회 258
SUNOO 2024.06.02 0 258
1190

결혼 성공과 미성공, 배우자 조건이 달랐다!

SUNOO | 2024.05.29 | 추천 0 | 조회 138
SUNOO 2024.05.29 0 138
1189

인상 좋고 능력 있는 77년생 돌싱남은 왜 차꾸 차였을까?

SUNOO | 2024.05.26 | 추천 0 | 조회 185
SUNOO 2024.05.26 0 185
1188

8년 만에 결혼소식 전한 72년생 여성

SUNOO | 2024.05.19 | 추천 0 | 조회 256
SUNOO 2024.05.19 0 256
1187

키 작은데 결혼 잘한 그 남자의 비밀

SUNOO | 2024.05.16 | 추천 0 | 조회 136
SUNOO 2024.05.16 0 136
1186

초등생 아들을 둔 75년생 돌싱녀의 재혼

SUNOO | 2024.05.12 | 추천 0 | 조회 165
SUNOO 2024.05.12 0 165
1185

강한 첫인상으로 만남 안되던 68년생 여성의 매력 발견한 남성

SUNOO | 2024.05.06 | 추천 0 | 조회 133
SUNOO 2024.05.06 0 133
1184

배우자 선택시 종교의 중요도

SUNOO | 2024.05.03 | 추천 0 | 조회 128
SUNOO 2024.05.03 0 128
1183

“이 나이에 소개가 될까요?”했던 52년생 남성의 결혼

SUNOO | 2024.04.28 | 추천 0 | 조회 172
SUNOO 2024.04.28 0 172
1182

이상형에서 성격이 차지하는 비중

SUNOO | 2024.04.23 | 추천 0 | 조회 136
SUNOO 2024.04.23 0 136
1181

‘누가 봐도 예쁜 여자’ 이상형과 결혼하는 167cm 키작남

SUNOO | 2024.04.21 | 추천 0 | 조회 206
SUNOO 2024.04.21 0 206
1180

사실혼 3개월 82년생 여성, 재혼소개 너무 억울하다는데

SUNOO | 2024.04.14 | 추천 0 | 조회 215
SUNOO 2024.04.14 0 215
1179

첫 만남시 남자는 눈, 여자는 키를 먼저 본다

SUNOO | 2024.04.07 | 추천 0 | 조회 203
SUNOO 2024.04.07 0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