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칼럼

약속 3시간 전 취소, 그래도 인연이 되려니 결국 만난 남녀

작성자
SUNOO
작성일
2024-06-09 19:35
조회
60

남성은 63년생으로 서울 요지에서 내과병원을 크게 운영하는 의사였다.
외모를 어느 정도 보기는 했지만, 똑똑하고 능력이 있는 여성을 원했다.

이 분에게는 서울권 대학의 교수인 68년생 여성이 어울릴 것 같았다. 여성 역시 인상 좋은 전문직을 선호했다. 양쪽 다 성장한 자녀가 있었다.
남성은 전문직에 재력도 충분히 갖춘 분이었는데, 여성은 학력이나 직업은 좋으나 인상이 좋은 편은 아니었다. 그러나 성격이 굉장히 애교 있고 밝았다.

여성은 남성의 외모는 별로지만 프로필이 좋아서 만나보겠다고 했고, 남성은 여성의 외모보다는 자녀가 있는 부분으로 만남을 거절했다.

결혼의 행복이라는 측면에서 보면 서로 위로하고 위안을 받아야 하는데, 남녀 전문직이 만나면 둘 다 치열하게 일하기 때문에 내가 힘든 게 먼저가 된다. 둘 다 똑똑하고 잘난 사람들이면 관계의 긴장도가 높아질 수도 있다.

여성의 밝고 싹싹한 성격이 마음에 들었던 것은 그런 이유에서다.
남성이 워낙 왕성하게 활동하며 바쁘게 살기 때문에 여성이 그런 부분을 이해하고 기다려줄 수 있다고 생각했다.

그렇게 남성을 설득했고, 내가 중간에서 시간과 장소까지 조율해서 어렵게 첫 번째 약속을 잡았다.

그런데 만남 당일에 여성이 무거운 목소리로 연락을 했다. 약속 3시간 전에 남성이 문자로 급한 일이 있다면서 약속을 취소했다는 것이다.

약속에 임박해서, 그것도 전화도 아닌 문자로 통보를 받았으니 불쾌한 건 당연했다. 그날 여성은 컴플레인을 심하게 하면서 기분이 상해 만남을 안하겠다고 하는 상황이 되었다.

약속을 다시 정해보겠다고 했으나 “남성이 만날 마음이 없는 거 아니냐”며 매니저에게도 서운하다고 했다.

나도 생각이 많아졌다. 처음에 여성이 마음에 안든다고 했을 때 그냥 넘어갈 걸 그랬나, 싶다가도 남성이 그렇게 예의 없는 사람은 아닌데 싶기도 했다.
남성의 상황을 파악하는 게 먼저라서 연락을 해보니 병원에 진짜 급한 일이 있었음을 알게 됐다.

그렇더라도 그날 여성이 신경 써서 준비하고 약속 장소 근처에 미리 나와 있었는데, 갑자기 취소를 했으니 큰 실례를 한 건 사실이었다.

그래서 남성에게 직접 연락을 해서 사과하고 다시 약속을 잡아보라고 권했다.
남성도 미안한 마음이 있었기 때문에 내 말에 수긍을 하고 여성과 연락을 해서 다시 약속을 잡았고, 그렇게 힘들게 첫번째 만남을 가졌다.


만남 후 여성은 남성의 진실되고 순수한 부분이 마음에 들었다면서 더 만나기를 원했다. 남성도 싫은 눈치는 아니어서 여성의 이런 의견을 전달했더니 한번 더 만나보겠다고 했다.

보통 두 번째 만남은 본인들이 알아서 하는데, 두 사람 다 바쁘기도 하고 혹시나 싶은 불안함에 내가 중간에서 약속을 잡았다.

이 커플처럼 여성이 남성보다 더 호감을 많이 가진 상황이면 남성이 적극적으로 대시를 안하면 만남이 흐지부지되는 경우가 많다.

여성에게 남성이 바쁘고 유명한 분이라 시간이 없으니 가능하면 시간과 장소를 남성에 맞추면 어떻겠냐고 하니 양해를 해줬다. 대학교수라서 시간을 조절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

그런 부분이 남성에게는 배려심으로 받아들여졌고, 여성에게 마음을 여는 계기가 됐다.
그래서 기분 좋게 두 번째 만남으로 이어졌고, 지금은 결혼을 전제로 열정적인 연애를 하고 있다.

재혼은 결혼을 한번 해봤으니 더 잘 알 것 같지만, 재혼자들에게 재혼은 처음이다. 그래서 여전히 갈등하고 고민한다.
상처받지 않고, 실패하고 싶지 않기 때문에 마음의 벽을 세우면 누구도 문을 열 수 없다.
유연하고 여유있는 마음이 중요한 것이 재혼 만남이다.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이웅진 (ceo@couple.net)

Since 1991, 결혼정보회사 선우 Couple.net
미동부: 201-678-8503(카톡상담: globalsunoo)
미서부: 213-435-1113(카톡상담: sunoola)​​
미북서부(시애틀) : 206-561-3192 (카톡 상담 : sunoose)
미남부(달라스) : 213-505-4259 (카톡 상담 : sunoousa)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193

New 가족 부양 하느라 결혼준비를 못한 76년생 K-장남

SUNOO | 2024.06.16 | 추천 0 | 조회 16
SUNOO 2024.06.16 0 16
1192

약속 3시간 전 취소, 그래도 인연이 되려니 결국 만난 남녀

SUNOO | 2024.06.09 | 추천 0 | 조회 60
SUNOO 2024.06.09 0 60
1191

맞선 본 그녀와 13년 만에 결혼하는 인간승리

SUNOO | 2024.06.02 | 추천 0 | 조회 138
SUNOO 2024.06.02 0 138
1190

결혼 성공과 미성공, 배우자 조건이 달랐다!

SUNOO | 2024.05.29 | 추천 0 | 조회 83
SUNOO 2024.05.29 0 83
1189

인상 좋고 능력 있는 77년생 돌싱남은 왜 차꾸 차였을까?

SUNOO | 2024.05.26 | 추천 0 | 조회 122
SUNOO 2024.05.26 0 122
1188

8년 만에 결혼소식 전한 72년생 여성

SUNOO | 2024.05.19 | 추천 0 | 조회 214
SUNOO 2024.05.19 0 214
1187

키 작은데 결혼 잘한 그 남자의 비밀

SUNOO | 2024.05.16 | 추천 0 | 조회 95
SUNOO 2024.05.16 0 95
1186

초등생 아들을 둔 75년생 돌싱녀의 재혼

SUNOO | 2024.05.12 | 추천 0 | 조회 120
SUNOO 2024.05.12 0 120
1185

강한 첫인상으로 만남 안되던 68년생 여성의 매력 발견한 남성

SUNOO | 2024.05.06 | 추천 0 | 조회 98
SUNOO 2024.05.06 0 98
1184

배우자 선택시 종교의 중요도

SUNOO | 2024.05.03 | 추천 0 | 조회 93
SUNOO 2024.05.03 0 93
1183

“이 나이에 소개가 될까요?”했던 52년생 남성의 결혼

SUNOO | 2024.04.28 | 추천 0 | 조회 135
SUNOO 2024.04.28 0 135
1182

이상형에서 성격이 차지하는 비중

SUNOO | 2024.04.23 | 추천 0 | 조회 104
SUNOO 2024.04.23 0 104
1181

‘누가 봐도 예쁜 여자’ 이상형과 결혼하는 167cm 키작남

SUNOO | 2024.04.21 | 추천 0 | 조회 144
SUNOO 2024.04.21 0 144
1180

사실혼 3개월 82년생 여성, 재혼소개 너무 억울하다는데

SUNOO | 2024.04.14 | 추천 0 | 조회 177
SUNOO 2024.04.14 0 177
1179

첫 만남시 남자는 눈, 여자는 키를 먼저 본다

SUNOO | 2024.04.07 | 추천 0 | 조회 170
SUNOO 2024.04.07 0 170
1178

갑자기 난폭한 본색을 드러낸 남자, 어떻게 할까? (2)

SUNOO | 2024.03.31 | 추천 0 | 조회 226
SUNOO 2024.03.31 0 226
1177

엎드려 절받기, 사랑한다면 기꺼이~

SUNOO | 2024.03.26 | 추천 0 | 조회 204
SUNOO 2024.03.26 0 204
1176

사랑하는 사람의 과거...모르는 게 약일까, 말하는 게 홀가분할까?

SUNOO | 2024.03.24 | 추천 0 | 조회 185
SUNOO 2024.03.24 0 185
1175

다 된 밥에 재 뿌리는 부모의 자식사랑

SUNOO | 2024.03.20 | 추천 0 | 조회 166
SUNOO 2024.03.20 0 166
1174

종교가 다르면 사랑도 힘들까?

SUNOO | 2024.03.17 | 추천 0 | 조회 181
SUNOO 2024.03.17 0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