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칼럼

사랑하는 사람의 과거...모르는 게 약일까, 말하는 게 홀가분할까?

작성자
SUNOO
작성일
2024-03-24 20:21
조회
85


사랑에 빠지면 간혹 자신이 존재하지 않던 그 사람의 과거까지도 질투를 하게 되나 봐요.
나를 만나기 전인데도 그 사람이 나 아닌 다른 이성과 만났다는 것을 용납하기 힘든 거지요.

직장여성 A씨는 2년 교제한 B씨와 결혼을 약속했습니다. 양가 상견례를 하고, 결혼날짜를 잡고, 그에게서 멋진 프러포즈를 기다리는 행복한 나날이 계속되었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B씨가 충격적인 고백을 했습니다. 바로 그가 결혼해서 1년 정도 결혼생활을 했다는 것입니다. 혼인신고를 안한 사실혼 관계였던 겁니다.
A씨는 물론 고민에 빠졌습니다. 그녀의 생각은 2가지였다고 합니다. 솔직하게 고백해줘서 다행이다, 그리고 서류도 깨끗한데, 왜 굳이 이런 얘기를 해서 나를 괴롭히나, 하는 것이지요. 그러다가 그녀는 결혼하는 것으로 결심을 굳혔습니다. 이유인즉, 요즘 세상에 결혼경력이 큰 잘못도 아니고, 속이고 결혼했다가 나중에 들통나면 더 큰 불행을 가져오는데, 차라리 미리 알게 된 것이 다행이다, 싶었습니다.


작년으로 기억합니다. 중화권의 스타 중에 곽부성이란 사람이 있는데, 6년 사귄 애인과 결별했는데, 이유는 애인이 오래 전에 찍은 성인 영화 때문이라고 하더군요. 남녀 사이의 일이야 당사자뿐이 모른다지만, 자신을 만나기도 전의 일이고, 다른 이성과의 관계 때문도 아닌데, 그런 일로 결혼을 앞둔 애인과 헤어지나, 말들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사랑이 깊으면 모든 것을 이해하는 것이 아니라, 더 많이 갖고 싶고, 더 집착하고, 더 맹목적이 될 수도 있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만큼 상대의 과거는 이성적으로 대처하기 힘든 어려운 문제인 것만은 분명합니다.
여러분들은 A씨처럼 조금은 탄력있게 생각하나요, 아니면 용납이 안되나요?

* 범죄행위라면 몰라도 단지 과거에 누군가를 사귄 일로 헤어지는 것은 나중에 후회할 것 같다.
* 과거라고 해도 현재에 영향을 미친다면, 예를 들어 옛날 사귀던 사람과 아직 연락을 하고 있다거나, 그런 거라면 단호하게 대해야 한다.
* 초기에 아는 게 좋을 것 같다. 알고 시작하는 것과 몰랐다가 나중에 알게 되는 것은 매우 다른 결과를 가져온다.
* 지난 일은 서로 묻지 말고, 알려고도 하지 않는 게 현명하고, 말하지 않은 과거가 있다면 그것은 미리 고민하지 말고, 그때 가서 해결해야 한다.
* 가족들도 모르는 고민은 굳이 얘기할 필요 없지만, 주변에서 다 아는 거라면 언젠간 밝혀진다. 솔직함과 진실성을 아는 사람이라면 용기낸 고백을 이해해줄 수 있을 것이다.

사람 마음이란 게 참 이상합니다. 상대에게 연애경험이 없다고 하면 ‘이성에게 인기 없는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고, 반대로 연애를 많이 했다면 ‘헤픈 사람’이란 생각이 드니까요.

우리의 시간에는 ‘오늘’만 있다고 생각하세요. 오늘이야말로 서로 함께 하는 가장 소중한 날이니까요.
서로를 몰랐던 과거는 오늘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그냥 그 사람의 과거가 아팠다면 위로해주고, 누군가를 사랑했다면 그 사람이 외롭지 않았음을 다행으로 여기세요.

상대에게 내가 첫 사람이라면 그런 순수함을 더 사랑해주면 되고, 상대가 연애경험이 많다면 이별의 아픔을 아는 사람이니까 아마 지금의 사랑에 최선을 다할 겁니다.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이웅진 (ceo@couple.net)

Since 1991, 결혼정보회사 선우 Couple.net
미동부: 201-678-8503(카톡상담: globalsunoo)
미서부: 213-435-1113(카톡상담: sunoola)​​
미북서부(시애틀) : 206-561-3192 (카톡 상담 : sunoose)
미남부(달라스) : 213-505-4259 (카톡 상담 : sunoousa)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179

첫 만남시 남자는 눈, 여자는 키를 먼저 본다

SUNOO | 2024.04.07 | 추천 0 | 조회 51
SUNOO 2024.04.07 0 51
1178

갑자기 난폭한 본색을 드러낸 남자, 어떻게 할까? (2)

SUNOO | 2024.03.31 | 추천 0 | 조회 115
SUNOO 2024.03.31 0 115
1177

엎드려 절받기, 사랑한다면 기꺼이~

SUNOO | 2024.03.26 | 추천 0 | 조회 130
SUNOO 2024.03.26 0 130
1176

사랑하는 사람의 과거...모르는 게 약일까, 말하는 게 홀가분할까?

SUNOO | 2024.03.24 | 추천 0 | 조회 85
SUNOO 2024.03.24 0 85
1175

다 된 밥에 재 뿌리는 부모의 자식사랑

SUNOO | 2024.03.20 | 추천 0 | 조회 89
SUNOO 2024.03.20 0 89
1174

종교가 다르면 사랑도 힘들까?

SUNOO | 2024.03.17 | 추천 0 | 조회 123
SUNOO 2024.03.17 0 123
1173

화장실 들어갈 때와 나올 때가 이렇게 달라서야

SUNOO | 2024.03.14 | 추천 0 | 조회 97
SUNOO 2024.03.14 0 97
1172

나와 식성이 너무 다른 당신, 어찌하오리까

SUNOO | 2024.03.10 | 추천 0 | 조회 115
SUNOO 2024.03.10 0 115
1171

뭣이 중헌디? 이 답을 알면 연애가 풀린다

SUNOO | 2024.03.06 | 추천 0 | 조회 87
SUNOO 2024.03.06 0 87
1170

나이차 많은 커플의 성적인 조화

SUNOO | 2024.03.03 | 추천 0 | 조회 143
SUNOO 2024.03.03 0 143
1169

최고 여성을 만난 두 남성의 엇갈린 희비

SUNOO | 2024.02.27 | 추천 0 | 조회 129
SUNOO 2024.02.27 0 129
1168

카사노바 친구가 틀렸다

SUNOO | 2024.02.25 | 추천 0 | 조회 120
SUNOO 2024.02.25 0 120
1167

동갑녀와 만난 운좋은 그 남자

SUNOO | 2024.02.21 | 추천 0 | 조회 122
SUNOO 2024.02.21 0 122
1166

단짝 친구 때문에 노처녀 된 사연

SUNOO | 2024.02.18 | 추천 0 | 조회 131
SUNOO 2024.02.18 0 131
1165

그녀가 남자만 만나면 수다쟁이가 되는 이유

SUNOO | 2024.02.17 | 추천 0 | 조회 120
SUNOO 2024.02.17 0 120
1164

바람둥이에게 끌리는 여자, 내 여자만큼은 요조숙녀라고 믿는 남자

SUNOO | 2024.02.07 | 추천 0 | 조회 185
SUNOO 2024.02.07 0 185
1163

좋은 사람 만나기엔 너무 ‘무례한’ 당신

SUNOO | 2024.02.04 | 추천 0 | 조회 165
SUNOO 2024.02.04 0 165
1162

다 갖추느니 조금 부족해야 결혼 잘한다

SUNOO | 2024.01.30 | 추천 0 | 조회 174
SUNOO 2024.01.30 0 174
1161

여자는 화장발, 남자는 옷발과 머릿발

SUNOO | 2024.01.28 | 추천 0 | 조회 191
SUNOO 2024.01.28 0 191
1160

35번 거절당하고, 37번째 만난 남성과 결혼

SUNOO | 2024.01.24 | 추천 0 | 조회 176
SUNOO 2024.01.24 0 1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