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칼럼

50대 후반 명문가 이혼남이 제시한 배우자조건 3가지

작성자
SUNOO
작성일
2023-05-07 20:37
조회
785

이 커플은 결정사에 대한 환상을 부추길 것 같아 소개하는 게 조심스럽기는 하다.
그럼에도 회원분들의 이성상을 어떻게 반영해서 어떤 과정을 거쳐 소개를 하는지를 잘 보여주는 사례라서 소개한다. ​

남성은 50대 후반으로 유명한 기업가 집안의 장손이었다. 엄격한 가풍, 아버지의 권위와 영향력이 크다 보니 자유롭게 연애를 하거나 결혼을 결정할 분위기가 아니었다.
부모님 권유로 중매결혼을 했다. 사랑 없이 시작한 결혼생활은 순탄치 않았다. 아들 하나를 낳았지만, 결국 10년 만에 이혼했다.​ ​

부모님은 재혼하라고 성화였지만, 또 실패하고 싶지 않아서 열심히 일만 했다. 그렇게 15년이 흘렀다.
부모님은 돌아가시고, 성장한 아들은 독립했다.
60이 다 된 나이에 제대로 사랑 한 번 못해보고, 사랑도 받아보지 못하고, 이렇게 혼자 늙어가는 게 허무하고 외로웠다고 한다.


그가 원하는 여성상은 나이는 30대 중반까지, 인상이 좋고, 느낌이 통하는 사람이었다.
50대 후반이었지만, 40대로 보이는 외모, 재력과 능력을 갖췄기 때문에 만남 기회는 많았다. 그러나 마음에 드는 여성을 찾지 못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나이차이가 20살 이상 나는 결혼은 어렵다. 그러나 이 분은 자신이 원하는 사람과 진짜 사랑을 하고 싶다고 했다. ​

우선 부모님이 나이가 많은 여성을 찾아봤다. 부모님과 남성이 그래도 나이차이가 어느 정도 나야 만남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30명 정도였다. 그 중에 인상이 좋은 여성은 12명이었다. ​

여성들에게 그 남성을 소개하는 메일을 보낸 후 전화로 설명하고 만남 의사를 확인했다. 최종적으로 남성을 만나겠다고 한 여성은 4명이었다.
명문대에서 무용을 전공한 강사 여성, 지방대를 나온 직장인, 전문직 여성 등이었다. ​

남성은 4명 모두와 만남을 가졌는데, 만남 결과는 좋았다. 여성들은 그에게 호감이 있었다.
그는 지방대 출신의 직장여성을 만나겠다고 했다. 상대의 얘기를 잘 들어줄 줄 아는 포용심과 이해심이 그의 마음을 움직였다. 35세 여성이었다. ​

그 여성의 생각을 들어봤다.
“사회의 기준에 맞는 결혼을 해야 하는 법도 없고, 그렇게 해서 행복하라는 보장도 없다. 그 분은 내가 원하는 결혼상대의 요건을 갖췄다. 우린 서로 좋아한다. 나는 공부도 하고 싶고, 그림도 배우고 싶고, 여행을 하면서 즐겁게 살고 싶은데, 그는 그렇게 해줄 능력이 있다”고 했다. ​

두 분은 결혼을 준비하고 있다.
결혼은 개인의 행복이 중요하다.당당하게 사랑을 선택한 이 커플의 행복을 빈다. ​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이웅진(ceo@couple.net)

Since 1991, 결혼정보회사 선우 Couple.net
미국 동부: 201-678-8503(카톡상담: globalsunoo)
미국 서부: 213-435-1113(카톡상담: sunoola)​​
미국 워싱턴: 206-561-3192(카톡상담: sunoo5060)​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187

키 작은데 결혼 잘한 그 남자의 비밀

SUNOO | 2024.05.16 | 추천 0 | 조회 22
SUNOO 2024.05.16 0 22
1186

초등생 아들을 둔 75년생 돌싱녀의 재혼

SUNOO | 2024.05.12 | 추천 0 | 조회 59
SUNOO 2024.05.12 0 59
1185

강한 첫인상으로 만남 안되던 68년생 여성의 매력 발견한 남성

SUNOO | 2024.05.06 | 추천 0 | 조회 60
SUNOO 2024.05.06 0 60
1184

배우자 선택시 종교의 중요도

SUNOO | 2024.05.03 | 추천 0 | 조회 61
SUNOO 2024.05.03 0 61
1183

“이 나이에 소개가 될까요?”했던 52년생 남성의 결혼

SUNOO | 2024.04.28 | 추천 0 | 조회 92
SUNOO 2024.04.28 0 92
1182

이상형에서 성격이 차지하는 비중

SUNOO | 2024.04.23 | 추천 0 | 조회 68
SUNOO 2024.04.23 0 68
1181

‘누가 봐도 예쁜 여자’ 이상형과 결혼하는 167cm 키작남

SUNOO | 2024.04.21 | 추천 0 | 조회 87
SUNOO 2024.04.21 0 87
1180

사실혼 3개월 82년생 여성, 재혼소개 너무 억울하다는데

SUNOO | 2024.04.14 | 추천 0 | 조회 152
SUNOO 2024.04.14 0 152
1179

첫 만남시 남자는 눈, 여자는 키를 먼저 본다

SUNOO | 2024.04.07 | 추천 0 | 조회 136
SUNOO 2024.04.07 0 136
1178

갑자기 난폭한 본색을 드러낸 남자, 어떻게 할까? (2)

SUNOO | 2024.03.31 | 추천 0 | 조회 194
SUNOO 2024.03.31 0 194
1177

엎드려 절받기, 사랑한다면 기꺼이~

SUNOO | 2024.03.26 | 추천 0 | 조회 179
SUNOO 2024.03.26 0 179
1176

사랑하는 사람의 과거...모르는 게 약일까, 말하는 게 홀가분할까?

SUNOO | 2024.03.24 | 추천 0 | 조회 141
SUNOO 2024.03.24 0 141
1175

다 된 밥에 재 뿌리는 부모의 자식사랑

SUNOO | 2024.03.20 | 추천 0 | 조회 128
SUNOO 2024.03.20 0 128
1174

종교가 다르면 사랑도 힘들까?

SUNOO | 2024.03.17 | 추천 0 | 조회 157
SUNOO 2024.03.17 0 157
1173

화장실 들어갈 때와 나올 때가 이렇게 달라서야

SUNOO | 2024.03.14 | 추천 0 | 조회 129
SUNOO 2024.03.14 0 129
1172

나와 식성이 너무 다른 당신, 어찌하오리까

SUNOO | 2024.03.10 | 추천 0 | 조회 141
SUNOO 2024.03.10 0 141
1171

뭣이 중헌디? 이 답을 알면 연애가 풀린다

SUNOO | 2024.03.06 | 추천 0 | 조회 136
SUNOO 2024.03.06 0 136
1170

나이차 많은 커플의 성적인 조화

SUNOO | 2024.03.03 | 추천 0 | 조회 192
SUNOO 2024.03.03 0 192
1169

최고 여성을 만난 두 남성의 엇갈린 희비

SUNOO | 2024.02.27 | 추천 0 | 조회 159
SUNOO 2024.02.27 0 159
1168

카사노바 친구가 틀렸다

SUNOO | 2024.02.25 | 추천 0 | 조회 144
SUNOO 2024.02.25 0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