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풀라이프 인 시애틀

원더풀라이프 인 시애틀

소확행을 찾아서: 살며 사랑하며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꿈 꾸면서

작성자
LaVie
작성일
2023-12-21 12:29
조회
348

지금 한국에는 올 겨울 최강 한파와 폭설이 강타 하면서 전국에 사건사고와 취약한 주민들 겨울나기를 위한 뉴스가 연일 보도되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러나 이와 반대로 뉴욕을 비롯한 북동부 지역에는 폭우로 인해 큰 홍수가 났으며 큰 피해를 입었다는 뉴스도 보았습니다.

미국 뉴욕주지사는 폭우의 원인으로 기후 변화를 지목하며 "불행하게도 이를 '뉴노멀'(새로운 표준)로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이곳 시애틀 역시 예년 겨울 평균날씨보다 온화한 겨울을 보내고 있습니다.

 

이렇게 세계 곳곳에서 이상기후로 인한 자연재해가 점차 잦아지고, 그 피해양상은 더 극단으로 치닫고 있는데 며칠전에도 아이슬란드에서 화산폭발이 일어났습니다.

아이슬란드 공공기관 등에서 제공한 실시간 영상을 보면, 땅의 갈라진 틈에서 용암이 분출하는 모습이 그대로 담겼는데, 붉은 용암이 어두운 밤하늘과 선명한 대조를 이루는 모습입니다.

용암에서는 연기 기둥도 쉼 없이 솟아올랐고, 분출한 용암은 지표면을 따라 흘러내리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마치 지구의 종말이 온다면 이런 모습 아닐까 싶을 정도입니다.

 

              아이슬란드 해안 경비대가 18일(현지시각) 아이슬란드 남서부 레이캬네스 반도 그린다비크에서 촬영한 영상 갈무리. 화산 폭발 뒤 용암이 흐르고 있다. AP 연합뉴스

 

이처럼 자연재해가 잦아지고 피해 양상이 점점 극단으로 치달으면서, 경제적 손실 규모도 커지고 있습니다.

글로벌 재보험중개업체 갤러거 리(Gallagher Re)가 지난 7월 발표한 ‘2023년 상반기 자연재해 보고서(Natural Catastrophe Report: First Half 2023)’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전 세계 자연재해 보험 손실 규모는 520억 달러로, 최근 10년 평균(440억 달러)보다 1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그중 88%(460억 달러)는 날씨와 관련된 보험 손실로 집계됐습니다.

 

기후 변화는 지구의 기상 패턴을 변화시키고, 이는 화이트 크리스마스와 같은 계절적 이벤트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화이트 크리스마스는 일반적으로 눈이 내려서 흰 눈덮인 풍경을 만드는 것으로 정의됩니다.

그러나 기후 변화로 인해 온도가 상승하고 기상 조건이 불안정해지면서 지역에 따라 화이트 크리스마스가 더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따뜻한 날씨와 강우로 인해 눈이 내리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눈이 내릴지라도 높은 기온으로 녹아서 눈덮인 풍경이 빨리 사라질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전통적인 화이트 크리스마스가 더 희귀해질 수 있습니다.

반면에 다른 지역에서는 오히려 기후 변화로 인해 추운 날씨와 눈이 더 많이 내릴 수 있습니다. 이는 지역마다 기후 변화의 영향이 다르게 나타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겨울은 겨울답고 여름은 여름답게 사계절이 뚜렷한 한국에서 살아 온 사람이라면 날씨 변화에 민감할 것입니다.

그러나 기후 변화는 지역에 따라 다르게 화이트 크리스마스에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이는 눈의 양과 온도 등 다양한 기상 요소에 영향을 받을 것입니다.

그래서 비내리는 시애틀 겨울을 보내면서 화이트 크리스마스가 더욱 그리워지는 이유입니다.

 

 

 

  • 글쓴이 LaVie
  • 전 금성출판사 지점장
  • 전 중앙일보 국장
  • 전 원더풀 헬스라이프 발행인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72

추락하는 것은 날개가 없다

LaVie | 2024.06.12 | 추천 3 | 조회 108
LaVie 2024.06.12 3 108
71

품위있고 존엄한 권리

LaVie | 2024.05.23 | 추천 6 | 조회 219
LaVie 2024.05.23 6 219
70

가정의 달 5월,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다

LaVie | 2024.05.08 | 추천 5 | 조회 184
LaVie 2024.05.08 5 184
69

슬기로운 은퇴생활

LaVie | 2024.04.25 | 추천 5 | 조회 720
LaVie 2024.04.25 5 720
68

못 가본 길이 더 아름답다

LaVie | 2024.04.19 | 추천 5 | 조회 374
LaVie 2024.04.19 5 374
67

로또의 꿈

LaVie | 2024.03.28 | 추천 3 | 조회 451
LaVie 2024.03.28 3 451
66

나의 무지개

LaVie | 2024.03.15 | 추천 4 | 조회 245
LaVie 2024.03.15 4 245
65

여러분은 행복하십니까?

LaVie | 2024.02.29 | 추천 5 | 조회 396
LaVie 2024.02.29 5 396
64

카르텔이 지배하는 사회

LaVie | 2024.02.21 | 추천 4 | 조회 494
LaVie 2024.02.21 4 494
63

세계에서 가장 우울한 나라

LaVie | 2024.02.08 | 추천 5 | 조회 800
LaVie 2024.02.08 5 800
62

만일 빵이 없다면 케이크를 먹어라

LaVie | 2024.01.25 | 추천 5 | 조회 820
LaVie 2024.01.25 5 820
61

유튜버의 단죄

LaVie | 2024.01.18 | 추천 4 | 조회 656
LaVie 2024.01.18 4 656
60

새로운 결심

LaVie | 2024.01.11 | 추천 5 | 조회 361
LaVie 2024.01.11 5 361
59

아듀, 나의 아저씨

LaVie | 2024.01.04 | 추천 3 | 조회 636
LaVie 2024.01.04 3 636
58

빅 데이터로 분석한 2023년

LaVie | 2023.12.28 | 추천 5 | 조회 393
LaVie 2023.12.28 5 393
57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꿈 꾸면서

LaVie | 2023.12.21 | 추천 3 | 조회 348
LaVie 2023.12.21 3 348
56

노치원을 아세요?

LaVie | 2023.12.13 | 추천 4 | 조회 750
LaVie 2023.12.13 4 750
55

신 인류의 바벨탑 쌓기

LaVie | 2023.12.06 | 추천 5 | 조회 551
LaVie 2023.12.06 5 551
54

행운과 불행사이

LaVie | 2023.11.22 | 추천 5 | 조회 656
LaVie 2023.11.22 5 656
53

무한도전 – 저스트 두 잇

LaVie | 2023.11.15 | 추천 3 | 조회 406
LaVie 2023.11.15 3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