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맛집

시애틀 해산물 맛집 · 시애틀 씨푸드 맛집 · 시애틀 스시 맛집
시애틀 일식 맛집 · 시애틀 다운타운 맛집 · 시애틀 한식 맛집
시애틀 레스토랑 · 시애틀 뷔페 맛집 · 시애틀 브런치 맛집

시애틀 스시의 살아있는 역사적 인물 '시로 카시바'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1-26 13:00
조회
804

Screen Shot 2023-12-27 at 11.40.21 AM.png photo 4

 

시로 카시바는 시애틀 요리계에 큰 영향을 미친 사람으로 평가받는다.

시애틀을 스시로 유명하게 만든 일등공신이 시로 카시바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당시 25살이었던 시로는 1960년대에 처음 시애틀에 이주해 차이나타운의 ‘타나카’에서 일했고, 그 뒤 마네키로 옮겨 스시 바를 열었다.

당시 시애틀에 스시에 대해 아는 사람이 거의 없던 시절, 그가 주민들에게 스시를 전파한 것이다.

이후 몇 년 동안 시로는 ‘스시 카시바’를 포함한 여러 유명 레스토랑을 열었으며 현재까지도 주 3일은 카운터에서 근무하고 있다.

현재 82세가 된 그는 오랜 경력 자체로도 인정받지만, 음식에 대한 접근 방식, 전통 스시에 대한 가르침과 차세대 셰프를 양성하려는 의지는 다른 곳에 비할 데 없는 유산을 구축하는 데 도움이 되었다.

시애틀의 오랜 레스토랑 평론가이자 음식 칼럼니스트인 낸시 레슨은 “시로 카시바는 이곳 시애틀 스시의 할아버지 또는 대부이다. 그는 처음부터 이곳에 있었기 때문에 모두가 다 아는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SUSHI KASHIBA-09.jpg photo 1

 

시로는 1941년 일본 교토에서 태어났다. 그는 고등학교 졸업 후 첫 번째 스승이었던 오노 지로 밑에서 6년 반 동안 가르침을 받아 스시 셰프가 되었다.

그가 시애틀로 오게된 것은 우연이었다. 막연히 ‘서양 나라’에 가고 싶다는 생각을 갖고 있던 시로에게 마침 시애틀을 자주 방문하는 단골 손님이 계약을 제시했고, 그렇게 시애틀에 오게될 기회를 잡게됐다.

시로의 아들이자 '스시 카시바'와 '타카이 바이 카시바'의 총지배인인 에드 카시바는 “태평양 북서부에는 에도마에 스타일의 초밥에 어울리는 훌륭한 재료가 많아 젊은 이민자였던 아버지에게 큰 동기부여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시로는 전통적인 초밥 방식을 태평양 북서부에서 구할 수 있는 신선한 재료에 적용했다. 이를 통해 그는 시애틀 스타일의 에도마에 스시를 만들어 도시 전역의 식당에 선보였다.

시로는 요리사가 가장 좋다고 생각하는 것을 제공하는 '오마카세'를 통해 늘 손님들을 즐겁게 만든다. 그는 “오마카세는 고객에게 새로운 것을 소개하고 문화를 전수하는 가장 쉬운 방법”이라고 말했다.

또한 시로는 다른 셰프들에게 가르침을 전수하는 것도 게을리 하지 않고 있다. 실제로 시애틀에서는 시로 밑에서 일했다는 것은 일종의 ‘명예로운 훈장’처럼 여겨지고 있다.

낸시 레슨은 “누군가가 여기서 새 식당을 열 때 가장 먼저 하는 말은 ‘내가 시로 밑에서 일했어’라는 것이다. 그것이 이 도시의 전부이자 끝이다”라고 말했다.

시로는 “손님의 행복한 얼굴을 보고싶다”고 말한다. 그는 “물론 지금도 계속 하고 있다. 나는 이 일을 좋아한다”라고 덧붙였다.

 

Copyright@KSEATTLE.com

(Image: Megan Murnane / Seattle Refined)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유료광고

맛집 리뷰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KReporter3 | 2023.02.15 | 추천 0 | 조회 2363
KReporter3 2023.02.15 0 2363
77

스페인 정통 레스토랑_CastiLLs in Bellevue

KSY2030 | 2024.05.20 | 추천 1 | 조회 491
KSY2030 2024.05.20 1 491
76

맛집 리뷰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참여만해도 20달러 기프트카드 제공

KReporter | 2024.04.16 | 추천 0 | 조회 601
KReporter 2024.04.16 0 601
75

동네 숨은 맛집 이탈리오 피자 & 파스타

redcar | 2024.04.12 | 추천 3 | 조회 848
redcar 2024.04.12 3 848
74

“시애틀에서 푸짐한 브런치를 먹고 싶다면” 유명 Beth’s Café 재오픈

KReporter | 2024.03.15 | 추천 0 | 조회 1241
KReporter 2024.03.15 0 1241
73

월링포드 영국식 페이스트리 전문점 Lá Liath, (+특선 레시피)

KReporter | 2024.02.13 | 추천 0 | 조회 711
KReporter 2024.02.13 0 711
72

시애틀 스시의 살아있는 역사적 인물 '시로 카시바'

KReporter | 2024.01.26 | 추천 0 | 조회 804
KReporter 2024.01.26 0 804
71

스노퀄미 폭포 바라보며 즐기는 여유, The Lounge at Salish Lodge

KReporter | 2024.01.15 | 추천 0 | 조회 892
KReporter 2024.01.15 0 892
70

2024년 가장 기대되는 ‘신규 레스토랑’ 목록

KReporter | 2024.01.08 | 추천 1 | 조회 1149
KReporter 2024.01.08 1 1149
69

린우드에 이런 고기 뷔페가! (1)

wonderkoda | 2024.01.03 | 추천 0 | 조회 2031
wonderkoda 2024.01.03 0 2031
68

맛집 리뷰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KReporter2 | 2023.12.29 | 추천 0 | 조회 452
KReporter2 2023.12.29 0 452
67

시애틀 다운타운 이탈리안 레스토랑 - Assaggio Ristorante (벨타운)

꾸꾸루 | 2023.12.26 | 추천 0 | 조회 609
꾸꾸루 2023.12.26 0 609
66

미국인들이 인정한 시애틀 사우스파크 맛집 추천

KReporter | 2023.12.20 | 추천 0 | 조회 848
KReporter 2023.12.20 0 848
65

‘핫도그’ 하나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진’ 미 북서부 마을

KReporter | 2023.12.05 | 추천 0 | 조회 941
KReporter 2023.12.05 0 941
64

베인브릿지 아일랜드 거대한 피쉬 앤 칩스 맛집 Proper Fish

KReporter | 2023.11.08 | 추천 2 | 조회 935
KReporter 2023.11.08 2 935
63

8명의 시애틀 스타 셰프가 추천하는 고급 레스토랑

KReporter | 2023.10.31 | 추천 0 | 조회 1331
KReporter 2023.10.31 0 1331
62

워싱턴주 최고의 아이스크림 맛집 추천 (+경치는 뽀나스)

KReporter | 2023.10.17 | 추천 1 | 조회 1065
KReporter 2023.10.17 1 1065
61

시애틀에서도 미 남부의 매콤한 정통 내슈빌치킨을 맛 볼 수 있다!

KReporter | 2023.10.16 | 추천 0 | 조회 924
KReporter 2023.10.16 0 924
60

온 가족이 즐길수 있는 패밀리레스토랑 치즈케잌 팩토리

redcar | 2023.08.14 | 추천 2 | 조회 928
redcar 2023.08.14 2 928
59

Cafe Flora - UW 수목원 근처의 vegetarian 레스토랑

arbor | 2023.08.03 | 추천 0 | 조회 796
arbor 2023.08.03 0 796
58

가성비, 가심비 맛집 이탈리안 레스토랑 지라디 오스테리아Girardi’ Osteria

redcar | 2023.08.02 | 추천 2 | 조회 1002
redcar 2023.08.02 2 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