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맛집

시애틀 해산물 맛집 · 시애틀 씨푸드 맛집 · 시애틀 스시 맛집
시애틀 일식 맛집 · 시애틀 다운타운 맛집 · 시애틀 한식 맛집
시애틀 레스토랑 · 시애틀 뷔페 맛집 · 시애틀 브런치 맛집

시애틀 명물로 지켜주고 싶은 버거 레드밀 버거 Red Mill Burgers

작성자
redcar
작성일
2022-10-22 15:06
조회
1339

                               레드 밀이라서 빨간 벽돌집인가보다. 별거아닌 것이 이국적인 느낌을 준다.

 

누군가에게는 한 끼 식사로 충분하기도 하고 아님 식사가 아니라 간식이지 라고 말 할 수 있는 햄버거를 이야기하고 싶다. 시애틀 주민이라면 이미 유명해서 한번쯤은 들어봤거나 먹어봤을 버거집 레드 밀 버거이다.

동네 곳곳에 자리잡고 있는 버거계 공룡인 맥버거, 킹버거와 쉑버거, 인버거(인버거는 워싱턴주에도 입점하길 소망한다)등등. 그리고 수많은 수제 버거집들이 있는데 왜 레드 밀 버거를 소개하는지는 완전 개취(개인취향)일 수 도 있다.

레드 밀 버거를 소개하자면 시애틀 위클리에 십년 연속 최고 버거로 선정되기도 했고, 오프라윈프리는 죽기전에 먹어봐야 할 20개 버거중 하나라고 하기까지 했다. 하지만 두꺼운패티와 다양한 레시피로 업그레이드 된 버거에 입맛이 익숙해진 사람이라면 레드 밀버거가 실망스러울 수도 있다.  

그렇지만 버거의 본연의 맛을 추구하는 사람에게는 두껍지도 인색하지도 않은 패티와 신선한 야채, 그리고 적당한 소스의 버거가  호평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함께 먹으면 조합이 더 좋은 프렌치 프라이와 어니언링, 밀크 쉐이크 모두  맛이 있다. 특히 다른 버거집에서 먹기 힘든 머쉬룸 튀김을 강추한다.

 

                                                     신선한 불향이 나는 패티와 베이컨 신선한 야채들의 조합이 다시 먹고 싶은 비결인것 같다.

 

                                                        아쉽게도 프렌치 프라이는 추가로 시켜야 한다. 그래도 버거에 빠질 수 없으니 어니언 링과 함께 추가 필수이다.

 

원래 레드 밀은 1937년에 시애틀의 국회의사당 근처에서 오픈 했다가 1967년에 문을 닫았다가  현재의 레드 밀스는 1994년 피니 리지 지역에 처음 문을 열었고, 1998년 인터베이 지역에 두 번째 문을 열었다. 

 

슬세권(슬리퍼 신고 다닐 수 있는 거리 )처럼 편안한 동네에 있어서 일까? 

날씨 좋은 휴일 오전에 강아지 산책하다 들려서 부담없이 기분좋게 먹을 수 있다고 할까? 

음식의 맛과 만족감을 결정하는데는 여러 요소들이 있다. 누구와 먹느냐, 어느 장소인지, 분위기가 어떠했는지, 가격은 적당했는지 등등.

레드밀은 왠지 정감이 가는 그런 식당이다.

 

그래서 오래 지켜주고 싶은 버거집이다.

 

312 North 67th Street
206-783-6362

1613 West Dravus Street
206-284-6363

(both locations)

Tuesday-Saturday
11am-9pm

Sunday
12pm-8pm

CLOSED MONDAYS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유료광고

맛집 리뷰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KReporter3 | 2023.02.15 | 추천 0 | 조회 2102
KReporter3 2023.02.15 0 2102
76

New 맛집 리뷰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참여만해도 20달러 기프트카드 제공

KReporter | 13:31 | 추천 0 | 조회 16
KReporter 13:31 0 16
75

동네 숨은 맛집 이탈리오 피자 & 파스타

redcar | 2024.04.12 | 추천 2 | 조회 158
redcar 2024.04.12 2 158
74

“시애틀에서 푸짐한 브런치를 먹고 싶다면” 유명 Beth’s Café 재오픈

KReporter | 2024.03.15 | 추천 0 | 조회 695
KReporter 2024.03.15 0 695
73

월링포드 영국식 페이스트리 전문점 Lá Liath, (+특선 레시피)

KReporter | 2024.02.13 | 추천 0 | 조회 425
KReporter 2024.02.13 0 425
72

시애틀 스시의 살아있는 역사적 인물 '시로 카시바'

KReporter | 2024.01.26 | 추천 0 | 조회 581
KReporter 2024.01.26 0 581
71

스노퀄미 폭포 바라보며 즐기는 여유, The Lounge at Salish Lodge

KReporter | 2024.01.15 | 추천 0 | 조회 674
KReporter 2024.01.15 0 674
70

2024년 가장 기대되는 ‘신규 레스토랑’ 목록

KReporter | 2024.01.08 | 추천 1 | 조회 838
KReporter 2024.01.08 1 838
69

린우드에 이런 고기 뷔페가! (1)

wonderkoda | 2024.01.03 | 추천 0 | 조회 1539
wonderkoda 2024.01.03 0 1539
68

맛집 리뷰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KReporter2 | 2023.12.29 | 추천 0 | 조회 370
KReporter2 2023.12.29 0 370
67

시애틀 다운타운 이탈리안 레스토랑 - Assaggio Ristorante (벨타운)

꾸꾸루 | 2023.12.26 | 추천 0 | 조회 421
꾸꾸루 2023.12.26 0 421
66

미국인들이 인정한 시애틀 사우스파크 맛집 추천

KReporter | 2023.12.20 | 추천 0 | 조회 634
KReporter 2023.12.20 0 634
65

‘핫도그’ 하나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진’ 미 북서부 마을

KReporter | 2023.12.05 | 추천 0 | 조회 798
KReporter 2023.12.05 0 798
64

베인브릿지 아일랜드 거대한 피쉬 앤 칩스 맛집 Proper Fish

KReporter | 2023.11.08 | 추천 2 | 조회 724
KReporter 2023.11.08 2 724
63

8명의 시애틀 스타 셰프가 추천하는 고급 레스토랑

KReporter | 2023.10.31 | 추천 0 | 조회 1077
KReporter 2023.10.31 0 1077
62

워싱턴주 최고의 아이스크림 맛집 추천 (+경치는 뽀나스)

KReporter | 2023.10.17 | 추천 1 | 조회 853
KReporter 2023.10.17 1 853
61

시애틀에서도 미 남부의 매콤한 정통 내슈빌치킨을 맛 볼 수 있다!

KReporter | 2023.10.16 | 추천 0 | 조회 743
KReporter 2023.10.16 0 743
60

온 가족이 즐길수 있는 패밀리레스토랑 치즈케잌 팩토리

redcar | 2023.08.14 | 추천 2 | 조회 768
redcar 2023.08.14 2 768
59

Cafe Flora - UW 수목원 근처의 vegetarian 레스토랑

arbor | 2023.08.03 | 추천 0 | 조회 664
arbor 2023.08.03 0 664
58

가성비, 가심비 맛집 이탈리안 레스토랑 지라디 오스테리아Girardi’ Osteria

redcar | 2023.08.02 | 추천 2 | 조회 823
redcar 2023.08.02 2 823
57

[빵지순례] Le Panier - Pike Place Market에 가면 들르는 곳

arbor | 2023.06.29 | 추천 0 | 조회 933
arbor 2023.06.29 0 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