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리뷰

사제복 입고 돌아온 러셀 크로…영화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3-05-04 16:45
조회
274

구마 의식 소재 공포영화…실존 인물 모티브로 제작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

[소니픽쳐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로마 제국의 검투사였던 러셀 크로가 이번엔 악마를 퇴치하는 교황청의 구마(驅魔) 사제로 돌아왔다.

가브리엘 아모르트(러셀 크로 분)는 교황청의 수석 구마 사제로, 악마가 깃든 사람을 찾아가 구마 의식으로 악마를 내쫓는다.

어느 날 교황이 아모르트에게 특명을 내린다. 스페인의 한 수도원에 사는 아이에게 악마가 깃들었는데 이번엔 보통이 아닌 것 같으니 가보라는 것이다.

영화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은 제목에서 보듯 구마 의식을 소재로 한 공포 영화다. 1973년 영화 '엑소시스트'로 시작된 공포 영화의 계보를 잇는다고 볼 수 있다.

스페인으로 간 아모르트는 악마가 깃든 아이 헨리(피터 드수자-페이고니)와 마주한다.

헨리는 엄마 줄리아(알렉스 에소), 누나 에이미(로렐 마즈든)와 미국에서 건너와 수도원에 들어가자마자 악마가 깃들어 얼굴이 흉측하게 변하고 괴기스러운 목소리로 악마의 말을 한다.

아모르트는 수도원에서 만난 젊은 사제 토마스 에스퀴벨(다니엘 조바토)의 도움을 받아 일생일대의 구마 의식에 나선다.

아모르트와 에스퀴벨의 구마 의식은 수도원의 미스터리를 풀어나가는 과정과 겹친다. 두 사람은 각자 마음속 깊은 곳에 숨겨둔 상처와도 마주하게 된다.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

[소니픽쳐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973년 '엑소시스트'의 충격적인 장면을 보고 밤잠을 설쳐본 사람이라면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은 조금 실망스러울 수 있다.

악마가 깃든 아이가 배를 천장으로 향한 채 두 팔과 두 다리로 계단을 짚고 빠르게 내려오는 '엑소시스트'의 유명한 장면과 같이 극도의 경악과 공포를 자아내는 장면은 찾기 어렵다.

수도원의 미스터리를 풀어나가는 이야기도 그렇게 치밀해 보이지는 않는다.

이 영화에서 빛을 발하는 게 있다면 러셀 크로의 연기일 것이다. 그의 여전한 카리스마는 검은 사제복으로도 가릴 수 없는 듯하다.

그런 크로가 선글라스를 끼고 검은 모자를 눌러쓴 채 자그마한 스쿠터를 타고 구마 의식을 하러 달려가는 모습은 웃음을 자아낸다.

크로가 공포 영화의 주연을 맡은 것은 이 영화가 처음이다.

'엑소시스트: 더 바티칸'은 실존 인물인 가브리엘 아모르트 신부의 이야기를 토대로 만들어졌다고 한다.

아모르트 신부는 교황청의 공식 구마 사제로 임명돼 36년 동안 10만여 건의 구마 의식을 한 인물로, 2016년 선종했다. 그가 남긴 회고록이 이 영화의 모티브를 제공했다.

이 영화를 연출한 줄리어스 에이버리 감독은 컴퓨터 그래픽에 덜 의존하고도 공포를 자아내는 특수 효과를 내기 위해 고심했다고 한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45

볼링공에 비친 삶을 가만히 들여다본다…영화 '돌핀'

KReporter | 2024.03.04 | 추천 0 | 조회 191
KReporter 2024.03.04 0 191
344

'좋좋소'의 극사실주의로 그려낸 로맨스 '미나씨, 또 프사…'

KReporter | 2024.03.04 | 추천 0 | 조회 178
KReporter 2024.03.04 0 178
343

삶을 포기한 여자가 삶이 절실한 남자를 만났을 때…'로기완'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223
KReporter 2024.02.28 0 223
342

첫사랑처럼 아름답고 가슴 저민다…영화 '패스트 라이브즈'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191
KReporter 2024.02.28 0 191
341

무덤 팔 때의 서늘한 긴장감이 그대로…영화 '파묘'

KReporter | 2024.02.20 | 추천 0 | 조회 308
KReporter 2024.02.20 0 308
340

이름 잘못 팔았다 죽은 사람이 된 남자…영화 '데드맨'

KReporter | 2024.01.29 | 추천 0 | 조회 256
KReporter 2024.01.29 0 256
339

마체테 칼 휘두르고 장총 쏘는 마동석…넷플릭스 영화 '황야'

KReporter | 2024.01.25 | 추천 0 | 조회 263
KReporter 2024.01.25 0 263
338

어린 시절 꿈꾼 초콜릿 향 가득한 환상의 세계…영화 '웡카'

KReporter | 2024.01.23 | 추천 0 | 조회 266
KReporter 2024.01.23 0 266
337

히어로가 아닌 평범한 사람들의 힘…영화 '시민덕희'

KReporter | 2024.01.11 | 추천 0 | 조회 292
KReporter 2024.01.11 0 292
336

미스터리 풀리고 액션·유머 강해졌다…영화 '외계+인' 2부

KReporter | 2024.01.03 | 추천 0 | 조회 272
KReporter 2024.01.03 0 272
335

더 코믹하게 돌아온 '상남자' 슈퍼히어로…영화 '아쿠아맨 2'

KReporter | 2023.12.21 | 추천 0 | 조회 233
KReporter 2023.12.21 0 233
334

늘 대중과 호흡했던 정치인의 초상…다큐 '길위에 김대중'

KReporter | 2023.12.18 | 추천 0 | 조회 285
KReporter 2023.12.18 0 285
333

역사 앞에서 고뇌하는 영웅 이순신…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

KReporter | 2023.12.12 | 추천 0 | 조회 224
KReporter 2023.12.12 0 224
332

반란군에 맞선 군인과 가족의 고통…'서울의 봄' 뒷이야기들

KReporter | 2023.11.30 | 추천 0 | 조회 342
KReporter 2023.11.30 0 342
331

이순신 최후 '노량' 김한민 감독 "'명량''한산' 경험 다 녹였죠"

KReporter | 2023.11.15 | 추천 0 | 조회 368
KReporter 2023.11.15 0 368
330

이 시대에 딱 맞는 듯한 설렘과 웃음…영화 '싱글 인 서울'

KReporter | 2023.11.15 | 추천 0 | 조회 231
KReporter 2023.11.15 0 231
329

12·12 군사반란 9시간의 긴박감을 그대로…영화 '서울의 봄'

KReporter | 2023.11.10 | 추천 1 | 조회 341
KReporter 2023.11.10 1 341
328

로맨스를 빌린 힐링 드라마…영화 '어느 날 그녀가 우주에서'

KReporter | 2023.11.10 | 추천 0 | 조회 226
KReporter 2023.11.10 0 226
327

아름다운 판타지 속 거장의 질문…'그대들은 어떻게 살 것인가'

KReporter | 2023.10.25 | 추천 0 | 조회 375
KReporter 2023.10.25 0 375
326

데이비드 핀처의 차갑고 스타일리시한 스릴러…영화 '더 킬러'

KReporter | 2023.10.25 | 추천 0 | 조회 353
KReporter 2023.10.25 0 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