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정보

대장암 진단 새 분변 검사법 개발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2-14 09:05
조회
84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 대변 속의 특정 단백질들을 잡아내 대장 용종, 대장암 등 대장 질환을 진단할 수 있는 새로운 분변 검사법이 개발됐다.

현재 사용되고 있는 분변 잠혈 검사(FIT)는 적혈구의 붉은 색 단백질인 헤모글로빈만을 표적으로 사용한다. 대장 질환이 발생하면 대장 내부에서 출혈이 발생하게 된다. 이를 확인하기 위해 사용되고 있는 것이 현행 분변 잠혈 검사법이다.

네덜란드 암 연구소의 중개 소화기 종양 실장 게리트 메이어 박사 연구팀은 헤모글로빈 외에 다른 2가지 단백질(칼프로텍틴, 세르핀)을 함께 측정하는 새로운 다중 표적 분변 잠혈 검사법(mtFIT)을 개발했다고 헬스데이 뉴스(HealthDay News)가 13일 보도했다.

새로 개발된 검사법은 기존의 분변 잠혈 검사보다 민감도는 높고 특이도는 같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민감도와 특이도는 검사법의 정확도를 평가하는 수단으로, 민감도는 질병이 있는 사람을 '양성'으로 검출해 내는 능력, 특이도는 질병이 없는 사람을 '음성'으로 판별하는 능력을 각각 말한다.

연구팀은 1만3천187명(55∼77세, 남성 50.3%)을 대상으로 이 새 검사법과 기존의 검사법을 시행해 진단 정확도의 차이를 비교했다.

그 결과 새 검사법으로는 299명, 기존의 검사법으로는 159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새 검사법은 '허위 양성'의 증가 없이 비교적 큰 대장 용종을 탐지했다. 따라서 확인을 위한 대장내시경 검사도 적었다.

이는 네덜란드에서 현재 사용되고 있는 FIT 양성 판별 기준(cutoff)으로 평가했을 때 새로운 검사법이 대장암 위험을 21%, 사망 위험을 18% 줄일 수 있다는 의미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이 새로운 검사법은 현행 검사법처럼 쉽게 사용할 수 있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그러나 당장 사용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유럽의 진단 검사 기준에 맞춰 상업화할 수 있도록 개발하는 일이 남아 있다. 이를 위해 새로운 회사(CRCbioscreen)가 설립됐다.

이 연구 결과는 영국의 암 전문지 '랜싯 종양학'(Lancet Oncology) 최신 호에 발표됐다.

 

대장암

대장암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54

15년 이상 금연하면 암 발생 위험 절반으로 줄어든다

KReporter | 2024.03.12 | 추천 0 | 조회 106
KReporter 2024.03.12 0 106
453

"수전증, 치매와 연관 있을 수도"

KReporter | 2024.03.08 | 추천 0 | 조회 128
KReporter 2024.03.08 0 128
452

"위장 헬리코박터 감염, 대장암과 연관 있다"

KReporter | 2024.03.08 | 추천 0 | 조회 125
KReporter 2024.03.08 0 125
451

"체내 미세 플라스틱 있으면 뇌졸중·심장병 위험 4배 이상"

KReporter | 2024.03.07 | 추천 0 | 조회 114
KReporter 2024.03.07 0 114
450

"건강관리·돌봄에 뜨는 '스마트링'…삼성·애플도 큰 관심"

KReporter | 2024.03.07 | 추천 0 | 조회 86
KReporter 2024.03.07 0 86
449

"환경오염물질의 습격…엄마표 이유식에도 납·수은이"

KReporter | 2024.03.06 | 추천 0 | 조회 89
KReporter 2024.03.06 0 89
448

법적 제약 없어진 태아 성감별…시험관아기는?

KReporter | 2024.03.06 | 추천 0 | 조회 77
KReporter 2024.03.06 0 77
447

"다발성 경화증 환자 비만하면 진행 빠르다"

KReporter | 2024.03.05 | 추천 0 | 조회 76
KReporter 2024.03.05 0 76
446

"세 살 비만 평생 간다…부모가 함께 개선 노력해야"

KReporter | 2024.03.05 | 추천 0 | 조회 69
KReporter 2024.03.05 0 69
445

WHO "전 세계 비만 인구 10억명…1990년 후 2배로"

KReporter | 2024.03.01 | 추천 0 | 조회 60
KReporter 2024.03.01 0 60
444

"초가공식품, 심장병·당뇨·조기사망 등 건강에 32가지 악영향"

KReporter | 2024.03.01 | 추천 0 | 조회 61
KReporter 2024.03.01 0 61
443

"비만 수술, 의료·생활습관 교정보다 당뇨병 치료 효과 좋아"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104
KReporter 2024.02.28 0 104
442

"췌장 지방 과다, 뇌 건강과 관계있다"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110
KReporter 2024.02.28 0 110
441

"알레르기 천식 치료제, 식품 알레르기 치료에도 효과"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98
KReporter 2024.02.27 0 98
440

"과민성 대장 증후군, 생활 습관과 관계있다"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78
KReporter 2024.02.27 0 78
439

"건강관리·돌봄에 뜨는 '스마트링'…삼성·애플도 큰 관심"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77
KReporter 2024.02.26 0 77
438

"환경오염물질의 습격…엄마표 이유식에도 납·수은이"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76
KReporter 2024.02.26 0 76
437

"탈모약 피나스테리드, 혈중 콜레스테롤도 줄여준다"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104
KReporter 2024.02.23 0 104
436

"적색광으로 당뇨 환자 식후 혈당 떨어뜨린다"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116
KReporter 2024.02.23 0 116
435

채식, 코골이 예방에 도움된다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85
KReporter 2024.02.22 0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