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정보

'나쁜 콜레스테롤' 낮을수록 좋다? 반전..."심혈관질환 위험 높일수도"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3-06-07 13:01
조회
561
(왼쪽부터) 서울대병원 양한모 교수, 박찬순 임상강사, 숭실대 한경도 교수

(왼쪽부터) 서울대병원 양한모 교수, 박찬순 임상강사, 숭실대 한경도 교수

[서울대병원 제공]

 

이른바 '나쁜 콜레스테롤'로 불리는 저밀도(LDL) 콜레스테롤 수치가 낮아도 심혈관질환이 오히려 더 잘 생길 수 있다는 역설적 연구결과가 나왔다.

서울대병원 양한모 교수와 박찬순 임상강사·숭실대 한경도 교수 공동연구팀은 LDL 콜레스테롤 수치가 낮은 집단의 염증 활성도가 증가해 심혈관질환 위험이 높아졌다는 연구결과를 7일 발표했다.

LDL 콜레스테롤은 혈관벽에 달라붙어 혈관을 딱딱해지고 좁아지게 만들기 때문에 '나쁜 콜레스테롤'로 불린다. 심혈관질환 고위험군은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치료를 받기도 한다.

연구팀은 심혈관질환 병력이 없고 고지혈증약도 복용하지 않는 이들을 추적관찰한 결과, LDL 콜레스테롤이 80∼90mg/dL 이하인 경우 이 수치가 낮아질 때 심혈관질환 발생 위험도가 오히려 증가하는 것이 관찰됐다고 밝혔다.



LDL 콜레스테롤과 심혈관 질환 발생의 J 커브 모양 상관관계.

LDL 콜레스테롤과 심혈관 질환 발생의 J 커브 모양 상관관계.

심근경색(좌측) 및 뇌졸중(우측) 모두 LDL 콜레스테롤과 J 커브 모양의 관계를 보임.
[서울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는 혈중 염증수치와 관련이 있을 것으로 연구팀은 보고 있다.

코호트 분석 결과 LDL 콜레스테롤 수치와 염증 정도를 나타내는 'hs-CRP(고민감도 C-반응성 단백질) 수치' 사이의 J자형 상관관계가 관찰됐다.

연구팀에 따르면 LDL 콜레스테롤 '70mg/dL 미만' 그룹은 '70mg/dL 이상 130mg/dL 미만' 그룹에 비해 평균 hs-CRP 수치가 높고, hs-CRP 수치가 높은 사람이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율도 컸다.

순환기내과 양한모 교수는 "LDL 콜레스테롤 수치가 낮아도 염증 활성도 수치가 높은 사람은 심혈관질환 예방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이 중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고지혈증약을 복용해왔거나 향후 10년 심혈관질환 고위험군에 속하는 사람은 기존에 알려진 대로 LDL 콜레스테롤이 낮아질수록 심혈관질환 위험도 줄었다. 고지혈증약을 복용해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기존 치료방식이 심혈관질환 예방과 치료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이번 연구는 2009년 국가건강검진을 받은 30∼75세 성인 약 243만명을 약 9년간 추적 관찰해 분석한 결과를 바탕으로 했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54

15년 이상 금연하면 암 발생 위험 절반으로 줄어든다

KReporter | 2024.03.12 | 추천 0 | 조회 182
KReporter 2024.03.12 0 182
453

"수전증, 치매와 연관 있을 수도"

KReporter | 2024.03.08 | 추천 0 | 조회 244
KReporter 2024.03.08 0 244
452

"위장 헬리코박터 감염, 대장암과 연관 있다"

KReporter | 2024.03.08 | 추천 0 | 조회 199
KReporter 2024.03.08 0 199
451

"체내 미세 플라스틱 있으면 뇌졸중·심장병 위험 4배 이상"

KReporter | 2024.03.07 | 추천 0 | 조회 188
KReporter 2024.03.07 0 188
450

"건강관리·돌봄에 뜨는 '스마트링'…삼성·애플도 큰 관심"

KReporter | 2024.03.07 | 추천 0 | 조회 159
KReporter 2024.03.07 0 159
449

"환경오염물질의 습격…엄마표 이유식에도 납·수은이"

KReporter | 2024.03.06 | 추천 0 | 조회 144
KReporter 2024.03.06 0 144
448

법적 제약 없어진 태아 성감별…시험관아기는?

KReporter | 2024.03.06 | 추천 0 | 조회 143
KReporter 2024.03.06 0 143
447

"다발성 경화증 환자 비만하면 진행 빠르다"

KReporter | 2024.03.05 | 추천 0 | 조회 119
KReporter 2024.03.05 0 119
446

"세 살 비만 평생 간다…부모가 함께 개선 노력해야"

KReporter | 2024.03.05 | 추천 0 | 조회 103
KReporter 2024.03.05 0 103
445

WHO "전 세계 비만 인구 10억명…1990년 후 2배로"

KReporter | 2024.03.01 | 추천 0 | 조회 88
KReporter 2024.03.01 0 88
444

"초가공식품, 심장병·당뇨·조기사망 등 건강에 32가지 악영향"

KReporter | 2024.03.01 | 추천 0 | 조회 95
KReporter 2024.03.01 0 95
443

"비만 수술, 의료·생활습관 교정보다 당뇨병 치료 효과 좋아"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163
KReporter 2024.02.28 0 163
442

"췌장 지방 과다, 뇌 건강과 관계있다"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151
KReporter 2024.02.28 0 151
441

"알레르기 천식 치료제, 식품 알레르기 치료에도 효과"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134
KReporter 2024.02.27 0 134
440

"과민성 대장 증후군, 생활 습관과 관계있다"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128
KReporter 2024.02.27 0 128
439

"건강관리·돌봄에 뜨는 '스마트링'…삼성·애플도 큰 관심"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114
KReporter 2024.02.26 0 114
438

"환경오염물질의 습격…엄마표 이유식에도 납·수은이"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242
KReporter 2024.02.26 0 242
437

"탈모약 피나스테리드, 혈중 콜레스테롤도 줄여준다"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141
KReporter 2024.02.23 0 141
436

"적색광으로 당뇨 환자 식후 혈당 떨어뜨린다"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172
KReporter 2024.02.23 0 172
435

채식, 코골이 예방에 도움된다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122
KReporter 2024.02.22 0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