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스

세상 등지게 만든 전세사기…"저도 잘 살고 싶었습니다"

사회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5-08 09:14
조회
68

대구서 8번째 전세사기 희생자…대책위 국회 앞 기자회견




묵념하는 전세사기 피해자들

묵념하는 전세사기 피해자들

(서울=연합뉴스) 김성민 기자 = 대구 전세사기피해대책위원회 등이 8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국회의사당 앞에서 연 '여덟번째 전세사기 희생자 추모 및 대책 마련 촉구 기자회견'에서 참가자들이 묵념하고 있다. 2024.5.8 ksm7976@yna.co.kr




대구 전세사기피해대책위, 전세사기·깡통전세 피해 전국대책위회, 전세사기·깡통전세 문제 해결을 위한 시민사회대책위원회는 8일 "(전세사기 피해자인) 고인의 목숨이 수많은 피해자를 살리는 길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들 단체는 이날 국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일 사망한 대구 전세사기 피해자 30대 여성의 유서 일부를 공개하며 이같이 의지를 다졌다.



지난 1일 사망한 대구 전세사기 피해자 유서 일부

지난 1일 사망한 대구 전세사기 피해자 유서 일부

[대구 전세사기피해대책위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공개된 유서에는 '빚으로만 살아갈 자신이 없습니다. 저는 국민도 아닙니까? 억울하고 비참합니다', '힘없으면 죽어 나가야만 하나요?', '저도 잘 살고 싶었습니다'라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대책위측은 "그녀의 유서는 이 죽음이 스스로 택한 극단적 선택이 아니라는 것을 보여준다"며 "잘못된 제도와 전세사기를 방치하는 국가에 의한 사회적 타살이다. 민생을 외면한 정치가 또 한 명의 전세사기 피해자를 죽였다"고 말했다.

30대 여성인 고인은 전세 사기로 세상을 스스로 떠난 8번째 피해자다. 고인은 대구 남구 대명동 한 다가구 주택에서 거주했다.

이들 단체에 따르면 고인이 살았던 건물의 13가구는 현재 13억원 규모의 전세사기 피해를 호소 중이다. 주택 여러 채를 소유한 건물주가 전세금을 반환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해당 건물은 최근 감정평가액이 12억여원 수준으로 책정됐지만 근저당이 9억원가량 잡혀 있다. 피해자들은 다가구 후순위거나 허위로 작성된 선순위 보증금 확인서를 받았다며 '깡통 전세'를 주장한다.

이들 단체는 "고인은 현행 특별법의 사각지대인 다가구주택 후순위 임차인인 데다 소액임차인에도 해당하지 않아 최우선변제금조차 받을 수 없었다"며 "피해자는 보증금 8,400만원을 단 한 푼도 돌려받을 수 없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고인이 생을 마감한 다음 날(5월 2일) 너무나도 늦게, 전세사기 특별법 개정안의 국회 본회의 부의의 건이 통과됐다"며 "전세사기 피해자 구제를 위한 특별법 개정과 대책 마련에, 정부와 여야가 더는 시간을 지체하지 말아 달라"고 호소했다.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883

New 경찰 "의사 1천명, 고려제약 리베이트 받아"…수사선상에

KReporter | 03:40 | 추천 0 | 조회 16
KReporter 03:40 0 16
882

New 졸피뎀 먹여 잠들자 고객 샤넬 시계 훔친 40대 피부관리사

KReporter | 03:40 | 추천 0 | 조회 14
KReporter 03:40 0 14
881

창문 틈 사이로 여성 알몸 불법 촬영…공무원직 잃게 생긴 30대

KReporter | 2024.06.14 | 추천 0 | 조회 33
KReporter 2024.06.14 0 33
880

집단휴진 불참 선언 의사단체 속출…서울의대 교수 '휴진 강행'

KReporter | 2024.06.14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4.06.14 0 28
879

권도형 측, '테라사태' 6조원대 벌금 납부키로…美당국과 합의

KReporter | 2024.06.13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 2024.06.13 0 32
878

과외앱으로 만난 또래여성 잔혹 살해한 정유정, 무기징역 확정

KReporter | 2024.06.13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4.06.13 0 28
877

'빅5' 휴진동참, 세브란스도 무기한 휴진…환자들 "죽음 내몰려"

KReporter | 2024.06.12 | 추천 0 | 조회 31
KReporter 2024.06.12 0 31
876

중국 유명 밀크티 체인점 직원이 싱크대서 발 씻어…매장 폐쇄

KReporter | 2024.06.12 | 추천 0 | 조회 33
KReporter 2024.06.12 0 33
875

"신규교사 한 달 월급 227만원…최저임금과 1천여원 차이"

KReporter | 2024.06.11 | 추천 0 | 조회 33
KReporter 2024.06.11 0 33
874

'분만시 무통주사·페인버스터 병행금지'에 반발…정부 재검토

KReporter | 2024.06.11 | 추천 0 | 조회 27
KReporter 2024.06.11 0 27
873

대통령실 인근에도 떨어진 오물풍선…정부 "피해주민 신속 지원"

KReporter | 2024.06.10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6.10 0 25
872

"배고파! 엄마가 때렸어요"…'자전거 절도범' 잡고보니 그 아이?

KReporter | 2024.06.10 | 추천 0 | 조회 41
KReporter 2024.06.10 0 41
871

환자단체 "의료계, 환자 불안·피해 도구 삼아 정부 압박"

KReporter | 2024.06.07 | 추천 0 | 조회 41
KReporter 2024.06.07 0 41
870

'현충일 욱일기' 주민 "사과할 용의 있지만 국민 알아야할 문제"

KReporter | 2024.06.07 | 추천 0 | 조회 47
KReporter 2024.06.07 0 47
869

푸틴 "韓 우크라에 무기공급 안해 대단히 감사…관계회복 기대"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35
KReporter 2024.06.06 0 35
868

서울대병원 교수들 "17일부터 전체휴진…환자들 진료 미뤄달라"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37
KReporter 2024.06.06 0 37
867

병원들 '요지부동' 전공의 설득 고심…"복귀율 30% 안 될 듯"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30
KReporter 2024.06.05 0 30
866

밀양 성폭행사건 일파만파…가해자 해고부터 식당 영업중단까지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41
KReporter 2024.06.05 0 41
865

북한 추가 도발시 확성기 튼다…"심리전 언제든 시행 가능"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26
KReporter 2024.06.04 0 26
864

'강남 오피스텔 모녀 살인범' 65세 박학선…경찰, 머그샷 공개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59
KReporter 2024.06.04 0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