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스

'테라·루나' 권도형 측근 한창준 구속영장 발부…"도주 우려"

사회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2-08 05:20
조회
57


'권도형 측근' 한창준, 영장실질심사 출석

'권도형 측근' 한창준, 영장실질심사 출석

검찰이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핵심 인물 중 한명인 한창준 테라폼랩스 최고재무책임자가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8일 오전 서울남부지법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4.2.8 mon@yna.co.kr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핵심 인물 권도형(32) 테라폼랩스 대표와 함께 도피했다가 국내로 송환된 한창준(37) 테라폼랩스 최고재무책임자(CFO)가 8일 검찰에 구속됐다.

김지숙 서울남부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자본시장법상 사기적 부정거래 등 혐의를 받는 한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 뒤 "도주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한씨는 테라 프로젝트가 정상적으로 작동하는 것처럼 속여 루나 코인을 판매·거래해 최소 536억원의 부당이익을 취한 혐의를 받는다.

테라 측은 테라 코인이 알고리즘에 따라 가격이 고정되는 '스테이블 코인'(가치안정화 코인)이자 현실 전자상거래 업체에서도 수요 확보가 가능하다고 홍보했다.

하지만 블록체인 지급결제 서비스는 금융 규제상 허용될 수 없어 처음부터 실현이 불가능했고, 한씨가 다른 공범들과 함께 프로젝트가 성공리에 추진되는 것처럼 전 세계 투자자들을 속였다는 게 검찰 판단이다.

한씨는 증권신고서 제출 없이 루나 코인을 판매하는 등 증권의 모집·매출행위를 한 혐의와 차이페이 고객의 전자금융 결제정보 약 1억건을 동의 없이 테라 블록체인에 기록해 무단 유출한 혐의도 받는다.

앞서 테라·루나 폭락 직전인 2022년 4월 권씨와 한국을 떠나 도피한 한씨는 지난해 3월 몬테네그로에서 위조 여권을 사용하려다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법무부는 이들에 대한 범죄인 인도를 청구한 뒤 몬테네그로 당국과 협의해 한씨의 신병을 인도받아 지난 6일 송환했다.

권씨는 범죄인 인도를 승인한 몬테네그로 법원 결정에 불복해 항소한 상태다. 현지 법원이 송환 결정을 유지하면 밀로비치 몬테네그로 법무부 장관이 권씨의 송환지를 결정한다.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703

New "여기가 친일파 집이라고요?"…서울 곳곳에 '불편문화유산'

KReporter | 09:36 | 추천 0 | 조회 16
KReporter 09:36 0 16
702

New 복귀 시한 마지막날 전공의 복귀자 271명 늘어…누적 565명

KReporter | 09:35 | 추천 0 | 조회 17
KReporter 09:35 0 17
701

New 3·1절 맞아 서울 도심 곳곳서 집회…교통 정체 극심

KReporter | 09:35 | 추천 0 | 조회 13
KReporter 09:35 0 13
700

한국여성 왜 아이 안 낳나…英 BBC 저출산 집중 조명

KReporter | 2024.02.29 | 추천 0 | 조회 24
KReporter 2024.02.29 0 24
699

"물, 끓이기만 해도 나노·미세 플라스틱 최대 90% 제거된다"

KReporter | 2024.02.29 | 추천 0 | 조회 40
KReporter 2024.02.29 0 40
698

서울대·세브란스이어 삼성서울병원장도…"전공의들 돌아와달라"

KReporter | 2024.02.29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 2024.02.29 0 23
697

출산율 첫 '0.6명대' 추락…역대·세계 최저 '셀프 경신'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27
KReporter 2024.02.28 0 27
696

전공의 복귀시한 'D-1'…전국 곳곳서 일부 복귀 움직임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20
KReporter 2024.02.28 0 20
695

이제 태아성별 언제든 알수있다…헌재 "고지금지 조항 위헌"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2.28 0 25
694

전공의 '무더기' 기소 신호탄?…정부, 의협 간부 '첫 고발'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2.27 0 25
693

서이초 교사 순직 인정에 교육계 "환영"…순직제도 개선도 촉구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 2024.02.27 0 23
692

"명령조 기분 나빠" 응급실 환자가 의료진 폭행하고 난동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4.02.27 0 28
691

'심정지 80대' 응급실 7곳서 '전화 퇴짜'…53분 만에 사망판정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4.02.26 0 28
690

청소년에 속은 자영업자, CCTV만 켜두면 영업정지 피한다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29
KReporter 2024.02.26 0 29
689

마약 취해 난동·옷 벗고 강남 거리 활보한 30대 작곡가 구속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34
KReporter 2024.02.26 0 34
688

의료대란에 초진·병원도 비대면진료 허용…"효과없어" 지적도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34
KReporter 2024.02.23 0 34
687

여교사 화장실에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고교생 2명 실형 구형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44
KReporter 2024.02.23 0 44
686

윗옷 벗은 채 택배차 훔쳐 몰다 사고…피해차량 또 훔쳐 질주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40
KReporter 2024.02.23 0 40
685

20대 부부의 일곱째…서울 중구 '출산지원금 1천만원' 첫 주인공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58
KReporter 2024.02.22 0 58
684

"데이트 몇 번 했다고 성폭행해도 되나"…막말 쏟아진 의사 집회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51
KReporter 2024.02.22 0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