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스

나경원, 당대표 선거 불출마 "용감하게 내려놓겠다"

정치
작성자
KReporter3
작성일
2023-01-24 20:51
조회
17

당사 기자회견…"솔로몬 재판의 '진짜 엄마' 심정으로" "전대서 역할할 공간 없다"…초선들 비판 성명에는 "처지 이해"



입술 깨무는 나경원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하며 입술을 깨물고 있다.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3·8 전당대회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25일 공식 선언했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우리 당의 분열과 혼란에 대한 국민적 우려를 막고, 화합과 단결로 돌아올 수 있다면, 저는 용감하게 내려놓겠다"고 밝혔다.


그는 "제 출마가 분열의 프레임으로 작동하고 있고, 극도로 혼란스럽고 국민들께 정말 안 좋은 모습으로 비춰질 부분이 있기에 당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솔로몬 재판의 진짜 엄마 심정으로 그만두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고대 이스라엘의 솔로몬 왕이 한 아이를 두고 진짜 엄마와 가짜 엄마가 다투자 '아이를 반으로 잘라 가지라'고 한 재판을 말한다. 진짜 엄마는 아이를 사랑하는 마음에 포기했고, 솔로몬 왕은 이렇게 진짜 엄마를 가려냈다.


나 전 의원은 "이제 선당후사(先黨後私), 인중유화(忍中有和) 정신으로 국민 모두와 당원 동지들이 이루고자 하는 꿈과 비전을 찾아, 새로운 미래와 연대의 긴 여정을 떠나려고 한다"고 말했다.



전당대회 불출마 선언하는 나경원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이어 "오늘 저의 물러남이 우리 모두의 앞날을 비출 수만 있다면, 그 또한 나아감이라 생각한다"며 "역사를 믿고 국민을 믿는다. 자유민주주의 가치를 지키고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고자 하는 저의 진심, 진정성은 어디서든 변치 않는다"고 강조했다.


나 전 의원은 "국민의힘이 더 잘 할 수 있도록, 더 많은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도록, '영원한 당원'의 사명을 다하겠다"며 "정말 어렵게 이뤄낸 정권교체다. 민생을 되찾고 법치를 회복하고 헌정 질서를 바로 세우는 이 소중한 기회를 결코 헛되이 흘려보내선 안 된다"고 말했다.


그는 당내 친윤(친윤석열)계 초선 의원 50명이 성명을 내 자신을 비판한 데 대한 입장을 묻자 "초선 의원들의 처지는 이해한다"고만 답했다. 공천을 의식한 집단행동이라고 에둘러 비판한 것이다.


그러면서 "포용과 존중을 절대 포기하지 말라. 질서정연한 무기력함보다는, 무질서한 생명력이 필요하다"며 "건강한 국민의힘, 윤석열 정부의 진정한 성공을 기원하겠다"고 했다.


나 전 의원은 "어떤 후보라든지 다른 세력의 요구나 압박에 의해 (불출마를) 결정한 게 아니다"며 다른 후보를 지지하거나 연대할 것이냐는 질문에 "앞으로 전당대회에서 제가 어떤 역할을 할 공간은 없다"고 답했다.



나경원, 국민의힘 전당대회 불출마 선언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37

기네스 '역대 최고령 개' 기록 깬 30살 포르투갈 개

KReporter | 2023.02.03 | 추천 0 | 조회 43
KReporter 2023.02.03 0 43
136

"북한 연계 조직, 작년에 가상화폐 2조원 이상 훔쳐"

KReporter | 2023.02.02 | 추천 0 | 조회 12
KReporter 2023.02.02 0 12
135

'방송 촬영장서 마약 투약' 20대 집행유예…"끊겠다는 의지 참작"

KReporter | 2023.02.02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3.02.02 0 28
134

미국서 퍼지는 '좀비 마약' 펜타닐…"한국도 안전지대 아냐"

KReporter | 2023.02.02 | 추천 0 | 조회 21
KReporter 2023.02.02 0 21
133

온수 호스 빠진 채 장기 외출… 수도 요금 650만원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3 2023.02.01 0 23
132

'정경심 모욕' 유튜버 벌금 200만원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22
KReporter3 2023.02.01 0 22
131

29억 세금 체납 한의사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24
KReporter3 2023.02.01 0 24
130

숨진 친구에게 음주운전 사고 뒤집어씌우려 했던 2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22
KReporter3 2023.02.01 0 22
129

이슬람 사원 건립을 반대! 사원 앞에서 돼지수육 잔치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3 2023.02.01 0 15
128

한겨울에 2살 아들 혼자 집에 두고 죽게 한 24살 엄마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9
KReporter3 2023.02.01 0 19
127

기름값 폭등, 방울토마토 한달 난방비 700만원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1
KReporter3 2023.02.01 0 11
126

질병에 힘들어 하는 아내 죽인 뒤 자살 시도한 8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1
KReporter3 2023.02.01 0 11
125

인천지하철에 불붙인 신문지 던진 6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8
KReporter3 2023.02.01 0 8
124

'촬영장서 마약 투약' 20대

KReporter3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3
KReporter3 2023.02.01 0 13
123

만취해 길에 누워있다 차에 치여 사망…출동 경찰은 구경만

KReporter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8
KReporter 2023.02.01 0 18
122

"우리는 총알받이였다"…탈주 러 용병이 전한 잔혹상

KReporter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3
KReporter 2023.02.01 0 13
121

빗자루로 때려 남편 숨지게 한 50대 국민참여재판서 징역 5년

KReporter | 2023.02.01 | 추천 0 | 조회 16
KReporter 2023.02.01 0 16
120

"딴 남자 사귀냐?" 이혼한 아내 폭행·감금

KReporter3 | 2023.01.29 | 추천 0 | 조회 35
KReporter3 2023.01.29 0 35
119

'욕구 거부→살해' = 사이코패스의 '살인 공식'

KReporter3 | 2023.01.29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3 2023.01.29 0 32
118

숙취 운전으로 노점상 할머니 숨지게 한 40대 징역 3년

KReporter3 | 2023.01.28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3 2023.01.28 0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