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스

은신처에 1㎏ 골드바 101개·현금 45억…경남은행 직원 재판에

사회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3-09-08 10:50
조회
269

대출서류 위조 1천387억 횡령 혐의…"'돌려막기'로 실제 피해는 500억"

 

지난달 21일 이씨의 은신처에서 발견된 현금 다발

지난달 21일 이씨의 은신처에서 발견된 현금 다발

[서울중앙지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중앙지검 범죄수익환수부(임세진 부장검사)는 8일 1천억원이 넘는 회삿돈을 횡령한 혐의로 BNK경남은행 투자금융부장 이모(51)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2016년 8월부터 2021년 10월까지 경남은행이 보관 중이던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사업 시행사 3곳의 대출 원리금 상환자금 총 699억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다.

이씨는 이 과정에서 시행사 명의의 출금전표를 11번에 걸쳐 위조했고 이렇게 횡령한 돈을 가족이나 페이퍼컴퍼니 명의 계좌로 옮긴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지난 2019년 7월부터 지난해 7월까지는 부동산 PF 사업 시행사 2곳이 추가로 대출을 요청한 것처럼 서류를 위조, 총 688억원을 대출받아 횡령한 혐의도 있다.

이씨에게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횡령), 사문서위조, 위조사문서 행사, 범죄수익은닉규제법 위반 혐의가 적용됐다.

 

이씨가 PF 대출 원리금 상환자금 699억원을 횡령한 과정

이씨가 PF 대출 원리금 상환자금 699억원을 횡령한 과정

[서울중앙지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씨는 횡령 정황을 포착한 금융당국이 조사를 시작한 7∼8월께 도주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횡령한 돈을 상품권 거래업자에게 세탁, 1㎏짜리 골드바 101개와 현금 45억원, 미화 5만 달러 등 총 147억원 상당의 금품을 차명 오피스텔 3곳에 보관하는 방식으로 은닉한 혐의도 받는다.

검찰은 지난 7월 경남은행으로부터 고소장을 접수한 이후 이씨와 공범인 한국투자증권 직원 황모(52·구속)씨 주거지, 경남은행 등 13곳을 압수수색 했다. 이어 8월 21일 도주 중이던 이씨를 서울의 은신처에서 체포했다.

검찰은 "이씨가 장기간에 걸친 범행을 은폐하고자 나중에 횡령한 돈을 앞서 횡령한 돈을 변제하는 데 쓰는 소위 '돌려막기' 수법을 쓴 것으로 확인됐다"며 "경남은행은 실제 피해 규모를 500억여원 상당으로 추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난 5일 서울중앙지법으로부터 이씨와 배우자 등이 보유한 합계 22억원 상당의 재산에 대해 추징보전 인용 결정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검찰은 이씨와 구속된 공범 황씨 등을 상대로 추가 범행 여부와 횡령 자금 소재 등을 추가 수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712

New "이젠 의료개혁"…핵심은 '필수의료 강화·의사 기득권 깨기'

KReporter | 2024.05.17 | 추천 0 | 조회 17
KReporter 2024.05.17 0 17
711

New 정부 "안전 인증 없는 80개 품목 해외직구 당장 금지 아냐"

KReporter | 2024.05.17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 2024.05.17 0 15
710

정부, 의대증원 집행정지 기각·각하에 "의료개혁 큰 고비 넘어"

KReporter | 2024.05.16 | 추천 0 | 조회 27
KReporter 2024.05.16 0 27
709

교회서 온몸 멍든 여고생 사망…학대 혐의 신도 긴급체포

KReporter | 2024.05.16 | 추천 0 | 조회 30
KReporter 2024.05.16 0 30
708

이태원특별법 시행…서울광장 희생자 분향소 새 자리 찾나

KReporter | 2024.05.15 | 추천 0 | 조회 24
KReporter 2024.05.15 0 24
707

대통령실 진입시도 대학생진보연합 회원 4명 구속영장

KReporter | 2024.05.15 | 추천 0 | 조회 24
KReporter 2024.05.15 0 24
706

직원 월급 줄 돈을 가족에 송금…'악의적 체불' 사업주 구속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33
KReporter 2024.05.14 0 33
705

젊은교사가 교단 떠나는 이유 "빠듯한 임금과 악성 민원"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31
KReporter 2024.05.14 0 31
704

태국서 한국인 납치살해 피의자 1명 정읍서 검거…"공범 수사중"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29
KReporter 2024.05.13 0 29
703

의료계가 공개한 정부 증원 근거자료에 의협 "아전인수식 해석"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27
KReporter 2024.05.13 0 27
702

한총리 "실력 검증 안된 외국 의사가 진료하는 일 없도록 할 것"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36
KReporter 2024.05.10 0 36
701

의원에서도 전공의 수련…상급종합병원, 중증에 집중해야 수익↑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34
KReporter 2024.05.10 0 34
700

'연인 살해' 의대생 범행 후 환복…경찰, 사이코패스 검사 검토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41
KReporter 2024.05.09 0 41
699

법원 "외국인보호소 '새우꺾기' 피해자에 국가가 1천만원 배상"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44
KReporter 2024.05.09 0 44
698

세상 등지게 만든 전세사기…"저도 잘 살고 싶었습니다"

KReporter | 2024.05.08 | 추천 0 | 조회 45
KReporter 2024.05.08 0 45
697

'여자친구 살해' 20대 의대생 구속…"도망 염려"

KReporter | 2024.05.08 | 추천 0 | 조회 51
KReporter 2024.05.08 0 51
696

'의대증원 회의록' 공방…작성했다는 정부 vs 못믿는다는 의료계

KReporter | 2024.05.07 | 추천 0 | 조회 39
KReporter 2024.05.07 0 39
695

5천만원 수표 습득한 시민, "사례금 대신 기부해 달라"

KReporter | 2024.05.07 | 추천 0 | 조회 42
KReporter 2024.05.07 0 42
694

초등생 의붓딸에게 강제로 소금밥 주고 상습폭행 계모 집행유예

KReporter | 2024.05.06 | 추천 0 | 조회 51
KReporter 2024.05.06 0 51
693

검찰, '아내살해' 미국변호사 무기징역 구형…"우발범행 아냐"

KReporter | 2024.05.03 | 추천 0 | 조회 59
KReporter 2024.05.03 0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