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스포츠 뉴스

한복 입은 '데드풀' 라이언 레이놀즈 "초능력 얻은 느낌"

연예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7-05 06:17
조회
67

24일 개봉 '데드풀과 울버린' 홍보차 내한…"딸 절친이 한국 출신"

휴 잭맨 "울버린으로 출연한 영화 중 가장 자랑스러운 작품"




한복 선물받은 '데드풀과 울버린' 감독과 주연들

한복 선물받은 '데드풀과 울버린' 감독과 주연들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휴 잭맨, 라이언 레이놀즈, 숀 레비 감독(왼쪽부터). 2024.7.4 scape@yna.co.kr




"데드풀 수트를 입으면 초능력이 생기는 것만 같거든요. 옷이란 게 그런 효과가 있죠. 이 옷을 입으니 또 그런 느낌이 드는데요."

국내 개봉을 앞둔 마블 블록버스터 '데드풀과 울버린'의 주연배우 라이언 레이놀즈(47)는 4일 서울 종로구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한복을 선물로 받고 몸에 걸치더니 이렇게 말했다.

레이놀즈는 이달 24일 개봉하는 '데드풀과 울버린' 홍보차 전날 한국에 도착했다.

'데드풀과 울버린'은 마블 코믹스 히어로 데드풀을 주인공으로 한 '데드풀' 시리즈의 세 번째 작품이다. 이번에도 레이놀즈가 주인공 데드풀 역을 맡았다.

레이놀즈는 "내 딸의 가장 친한 친구가 한국 출신"이라며 "한국 방문도 세 번째인데 너무 기쁘다"고 했다. 그는 블랙핑크와 스트레이 키즈를 좋아한다며 K팝에 대한 호감을 표시하기도 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데드풀의 상대 역인 울버린을 연기한 배우 휴 잭맨(56)과 연출자인 숀 레비 감독도 참석했다.

'데드풀' 시리즈의 각본과 제작에도 참여해온 레이놀즈는 "(전편들이)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끄는 걸 보면서 감격했다"며 "(2편 이후) 6년 동안 두 사람(잭맨과 레비 감독)을 끌어들이는 게 쉽지 않았다"고 회고했다.

그는 "한국을 찾은 할리우드 배우들이 서로 친하다고 하면서도 실제로는 안 그런 경우가 많은데 우리는 가까이 살면서 매일 같이 만나 함께 노는 사이로, 형제처럼 가깝다"며 농담하기도 했다.



다정한 '데드풀과 울버린'

다정한 '데드풀과 울버린'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내한 기자간담회에서 데드풀을 연기한 배우 라이언 레이놀즈(왼쪽), 울버린을 연기한 휴 잭맨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7.4 scape@yna.co.kr




데드풀은 마블 히어로 중에서도 가장 수다스러운 캐릭터로, 잠시도 쉬지 않고 말장난을 구사한다. 성적 수위가 높은 19금 농담도 주저하지 않고 내뱉는다. 히어로다운 진중함이라고는 조금도 찾아볼 수 없는 이른바 안티히어로다.

그런 데드풀을 레이놀즈는 이번에도 멋들어지게 스크린에 구현해낸다. '데드풀' 시리즈의 주연뿐 아니라 각본과 제작에도 참여해온 그는 데드풀이라는 캐릭터와 떼려야 뗄 수 없는 배우다.

레이놀즈는 이날도 틈만 나면 농담을 구사했다. 그는 "데드풀과 울버린이 용감한 전사인 만큼 한국군 최전방에 배치했으면 싶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데드풀과 울버린'은 '어벤져스' 시리즈 이후 이렇다 할 흥행작을 못 낸 마블의 구원투수로도 주목받고 있다. 극 중 데드풀도 마블의 예수(구세주)를 자처한다.

레이놀즈는 "그것(마블 영화의 인기)이 예전 같지 않다는 것은 안다"면서도 "우리 세 사람이 북극성으로 삼고 추구해온 것은 전 세계 관객에게 즐거움과 용기를 선사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데드풀과 울버린'에서 가장 주목되는 건 데드풀과 '엑스맨' 시리즈의 히어로 울버린의 만남이다. 극 중 데드풀은 히어로를 은퇴하고 중고차 딜러로 조용히 살다가 예상치 못한 위기가 닥치자 울버린을 찾아가 도움을 요청한다.



'데드풀과 울버린' 내한 기자간담회

'데드풀과 울버린' 내한 기자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내한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휴 잭맨(왼쪽), 라이언 레이놀즈, 숀 레비 감독이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4.7.4 scape@yna.co.kr




여섯 번째 한국을 찾은 울버린 역의 잭맨은 자신이 서울시 친선 대사였다며 "임기가 끝났는지는 모르겠지만, 지금도 나는 친선 대사라고 생각한다. 다시 서울에 오게 돼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엑스맨' 시리즈 1편인 '엑스맨'(2000)부터 20년 넘게 울버린을 연기해온 잭맨은 "울버린을 또 연기하게 될 줄은 몰랐다"며 "(이번 작품이) 울버린으로 출연한 영화 중 가장 자랑스럽다"고 했다.

레비 감독은 '데드풀과 울버린'에 대해 "두 캐릭터가 액션과 유머, 감동을 선사하는 여름에 딱 맞는 블록버스터"라고 소개했다.

그는 "우정에 관한 영화이기도 하다"며 "갈등으로 시작해 연대로 발전해가는 우정으로, 우리 세 사람이 힘을 합쳐 그려낸 것"이라고 했다.

레이놀즈와 잭맨, 레비 감독은 전날 서울 고척스카이돔을 찾아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프로야구 경기를 관람했다. 레비 감독의 깜짝 제안으로 성사된 관람이라고 한다.

레이놀즈는 "평생 야구경기를 관람한 게 두 번인데 그중 한 번이 어제 본 경기였다"며 "너무 재밌었다"고 회고했다.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데드풀' 시리즈는 국내에서도 작품마다 흥행했다. 1편 '데드풀'(2016)은 332만명의 관객을 모았고, 2편 '데드풀 2'(2018)는 378만명을 동원했다.



고척스카이돔 찾은 라이언 레이놀즈, 숀 레비, 휴 잭맨(왼쪽부터)

고척스카이돔 찾은 라이언 레이놀즈, 숀 레비, 휴 잭맨(왼쪽부터)

[라이언 레이놀즈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211

New 새 장르 개척한 '스위트홈'의 마무리…"혹평 새겨듣고 초심으로"

KReporter | 06:49 | 추천 0 | 조회 20
KReporter 06:49 0 20
1210

New '황희찬 인종차별' 코모 구단주의 변명 "재키 챈이라 불렀다"

KReporter | 06:48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 06:48 0 15
1209

조문행렬 이어진 현철 빈소…"가요가 존재하는 한 이름 빛날 것"

KReporter | 2024.07.16 | 추천 0 | 조회 39
KReporter 2024.07.16 0 39
1208

스포츠윤리센터에 홍명보 감독 선임 관련 신고…조사 착수

KReporter | 2024.07.16 | 추천 0 | 조회 21
KReporter 2024.07.16 0 21
1207

박지성 "정몽규 회장 스스로 선택해야"…사퇴론에 힘 실어

KReporter | 2024.07.12 | 추천 0 | 조회 43
KReporter 2024.07.12 0 43
1206

시청률 3%대였는데 영국서 리메이크…해외시장 홀리는 K드라마

KReporter | 2024.07.12 | 추천 0 | 조회 52
KReporter 2024.07.12 0 52
1205

'천만 유튜버' 쯔양 "전 남친에게 4년간 폭행·협박…40억 뜯겨"

KReporter | 2024.07.11 | 추천 0 | 조회 48
KReporter 2024.07.11 0 48
1204

뉴진스, 한국관광 명예홍보대사…"한국 다양한 매력 알릴게요"

KReporter | 2024.07.11 | 추천 0 | 조회 38
KReporter 2024.07.11 0 38
1203

형 부부 재판 출석한 박수홍 "가족의 탈을 쓰고…엄벌 원해"

KReporter | 2024.07.10 | 추천 0 | 조회 64
KReporter 2024.07.10 0 64
1202

울산 떠나 대표팀으로 가는 홍명보 "팬 심정 이해합니다"

KReporter | 2024.07.10 | 추천 0 | 조회 52
KReporter 2024.07.10 0 52
1201

블랙핑크 제니, 실내 흡연 논란에 "스태프에 직접 사과"

KReporter | 2024.07.09 | 추천 0 | 조회 50
KReporter 2024.07.09 0 50
1200

저스틴 비버, 138억원 받고 인도 재벌 결혼식 축하연

KReporter | 2024.07.09 | 추천 0 | 조회 42
KReporter 2024.07.09 0 42
1199

홍명보는 왜 마음을 돌렸나…축구협회가 제안한 계약 조건은

KReporter | 2024.07.08 | 추천 0 | 조회 58
KReporter 2024.07.08 0 58
1198

현아·용준형, 10월 결혼…"서로에 큰 위안, 사랑의 결실 맺어"

KReporter | 2024.07.08 | 추천 0 | 조회 55
KReporter 2024.07.08 0 55
1197

허웅, 유튜브 방송 통해 해명…폭행·낙태 강요 등 부인

KReporter | 2024.07.05 | 추천 0 | 조회 55
KReporter 2024.07.05 0 55
1196

한복 입은 '데드풀' 라이언 레이놀즈 "초능력 얻은 느낌"

KReporter | 2024.07.05 | 추천 0 | 조회 67
KReporter 2024.07.05 0 67
1195

일본 달구고 돌아온 뉴진스, 한국 관광 홍보대사 된다

KReporter | 2024.07.03 | 추천 0 | 조회 60
KReporter 2024.07.03 0 60
1194

월드컵 예선서 한국 상대할 쿠웨이트, 벤투 감독과 결별

KReporter | 2024.07.03 | 추천 0 | 조회 56
KReporter 2024.07.03 0 56
1193

BTS 진,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 주자로…하반기 왕성한 활동 예고

KReporter | 2024.07.02 | 추천 0 | 조회 78
KReporter 2024.07.02 0 78
1192

기안84, 뉴욕으로 떠난다…'태어난 김에 음악일주' 8월 첫선

KReporter | 2024.07.02 | 추천 0 | 조회 75
KReporter 2024.07.02 0 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