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스포츠 뉴스

류준열, 환승연애 논란에 "침묵하고 비판 감당하는 게 최선"

연예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5-10 09:28
조회
69

배성우, 과거 음주운전에 "실망 끼쳐 죄송"…한재림 감독은 이열음과 열애 부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




질문에 답하는 류준열

질문에 답하는 류준열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배우 류준열이 10일 오전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The 8 Show(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4.5.10 ryousanta@yna.co.kr




"일단 사죄의 말씀부터 드려야 할 것 같습니다. 관심과 격려를 보내주신 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렸고, 모든 분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었습니다."(배우 배성우)

이달 17일 공개를 앞둔 넷플릭스의 새 오리지널 시리즈 '더 에이트 쇼'(The 8 Show) 작품 소개를 위한 제작발표회가 주연배우 배성우의 음주운전 사과, 류준열의 열애설 대응 관련 해명 등 작품 내용과 무관한 화제로 얼룩졌다.



배성우 '더에이트쇼' 제작발표회에서 공식 사과

배성우 '더에이트쇼' 제작발표회에서 공식 사과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배우 배성우가 10일 오전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The 8 Show(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에서 과거 음주운전 혐의로 물의를 일으킨 것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2024.5.10 ryousanta@yna.co.kr




배성우는 10일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 호텔에서 열린 제작발표회 도중 자리에서 일어나 "제 개인적인 문제로 인해 함께 작업한 분들께 폐를 끼칠까 봐, 아니 폐가 될 수밖에 없어 많이 조심스러웠고 두려웠고 죄송스러웠다"고 사과했다.

그는 "이 작품은 감독님과 배우들, 제작진을 포함한 많은 분이 땀과 노력으로 만들었다"며 "제가 누가 될 수밖에 없었지만, 최대한 누가 덜 되기를 간절히 바라는 마음으로 작업했다"고 덧붙인 뒤 고개를 숙였다.



사과하는 배성우

사과하는 배성우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배우 배성우가 10일 오전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The 8 Show(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에서 과거 음주운전 혐의로 물의를 일으킨 것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2024.5.10 ryousanta@yna.co.kr




배성우는 2020년 11월 음주운전이 적발돼 활동을 중단했다가 최근 복귀했다. 음주운전 적발 전 촬영한 영화 '1947 보스톤'이 작년 9월 개봉했고, 음주운전 후 촬영한 영화 '노량: 죽음의 바다'도 작년 12월 개봉했다.

'더 에이트 쇼'는 배성우의 음주운전 이후인 2022년 촬영됐다. 사건 이후 개봉하거나 공개된 출연작들 중 배성우의 비중이 가장 크다.

한재림 감독은 "배성우씨가 역할에 굉장히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고 캐스팅 이유를 설명했다. 또 "그간 (배성우가) 굉장히 많이 죄송해하고 힘들어했고, 그런 마음을 충분히 봤다"고 덧붙였다.

질의응답 순서에선 류준열과 한 감독이 기자들에게 각자의 열애설에 관한 질문을 받고 입장을 밝혔다.

류준열은 최근 한소희와 열애설이 불거져 인정했다가 결별하는 과정에서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은 채 침묵으로 일관한 것이 적절했는지, 주연배우로서 책임감을 느끼지 않았는지 질문받았다.

이에 류준열은 "제가 일일이 답변하기보다 침묵하고 비판을 감당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생각했다"며 "(열애와 결별은) 개인적 일이니까 개인적으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자리에서 다시 말씀드리겠다"고 대답했다.

한 감독은 '더 에이트 쇼'에 출연한 배우 이열음과의 열애설에 대해 질문받고 "(이열음과) 친하긴 하지만, 사실은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넷플릭스 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

넷플릭스 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배우 류준열, 이열음, 박해준, 천우희, 한재림 감독, 박정민, 배성우, 문정희, 이주영이 10일 오전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The 8 Show(더 에이트 쇼)'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10 ryousanta@yna.co.kr




'더 에이트 쇼'는 의문의 쇼에 초대받은 참가자 여덟명이 '시간이 흐르면 돈이 쌓인다'는 규칙에 따라 8층으로 이뤄진 비밀 공간에 갇혀 지내면서 벌어지는 일을 다룬 서스펜스 드라마다.

배진수 작가의 웹툰 '머니게임'과 '파이게임'을 각색해 제작됐으며, 영화 '관상'(2013), '더 킹'(2016), '비상선언'(2022)의 한재림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여덟명의 참가자는 류준열, 천우희, 박정민, 이열음, 박해준, 이주영, 문정희, 배성우가 연기한다.

이번 작품으로 처음 시리즈물을 연출한 한 감독은 "'더 에이트 쇼'는 인생의 나락에 빠진 여덟 명이 자기 삶을 포기하려던 순간 알 수 없는 사람에게 '당신이 포기한 시간을 사겠다'는 제안을 받고 쇼에 참여하고, 이들이 서로 협동하고 반목하는 희·비극"이라고 소개했다.

8부작인 '더 에이트 쇼'는 이달 17일 모든 회차가 공개된다.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171

New 픽사의 부활…'인사이드 아웃 2' 개봉 첫주 전세계 4천억원 수입

KReporter | 03:43 | 추천 0 | 조회 15
KReporter 03:43 0 15
1170

New 뉴스홈 스포츠 디섐보, US오픈 골프대회서 4년 만에 패권 탈환

KReporter | 03:43 | 추천 0 | 조회 16
KReporter 03:43 0 16
1169

"남들이 안 했던 것만 했죠"…곽튜브 감성 살린 '세계기사식당2'

KReporter | 2024.06.14 | 추천 0 | 조회 38
KReporter 2024.06.14 0 38
1168

방탄소년단 진, 1천명과의 포옹이 가능했던 이유

KReporter | 2024.06.14 | 추천 0 | 조회 33
KReporter 2024.06.14 0 33
1167

돌아온 BTS 진 "기다려주셔서 감사…아미의 빛 될게요"

KReporter | 2024.06.13 | 추천 0 | 조회 30
KReporter 2024.06.13 0 30
1166

은퇴 시기 고민하는 메시 "시간이 많이 남지 않았다"

KReporter | 2024.06.13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4.06.13 0 28
1165

BTS 진, 멤버들 환영 속 전역…"기쁘고 눈물나, 군 생활 잘했죠"

KReporter | 2024.06.12 | 추천 0 | 조회 36
KReporter 2024.06.12 0 36
1164

손흥민, 각종 거취 보도에 "와전돼 불편…토트넘과 계약 남아"

KReporter | 2024.06.12 | 추천 0 | 조회 31
KReporter 2024.06.12 0 31
1163

한국, 중국 1-0 제압…월드컵 3차 예선서 일본·이란 피한다

KReporter | 2024.06.11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 2024.06.11 0 32
1162

이정재 '애콜라이트' 1천110만회 시청…올해 디즈니+ 최고기록

KReporter | 2024.06.11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6.11 0 25
1161

'주가조작 무혐의' 임창정 "어리석음으로 이름에 먹칠…평생 반성할 것"

KReporter | 2024.06.10 | 추천 0 | 조회 51
KReporter 2024.06.10 0 51
1160

첸백시 측 "SM서 수수료율 5.5% 안 지켜…매출 10% 요구 부당"

KReporter | 2024.06.10 | 추천 0 | 조회 36
KReporter 2024.06.10 0 36
1159

김태호 PD "욕심 비우고 막 던져보는 게 중요하죠"

KReporter | 2024.06.07 | 추천 0 | 조회 45
KReporter 2024.06.07 0 45
1158

페이커 "돈·명예는 한시적…좋은 영향력 끼치는 사람 되겠다"

KReporter | 2024.06.07 | 추천 0 | 조회 41
KReporter 2024.06.07 0 41
1157

이정재 '애콜라이트'에 美 언론은 호평…시청자 평점은 저조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45
KReporter 2024.06.06 0 45
1156

음바페가 PSG에 불쾌했던 이유는?…보너스·2개월치 급여 미지급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37
KReporter 2024.06.06 0 37
1155

지드래곤, 카이스트 기계공학과 초빙교수 됐다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56
KReporter 2024.06.05 0 56
1154

손흥민, ESPN 선정 세계 공격수 '톱10'…"최고의 피니셔"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40
KReporter 2024.06.05 0 40
1153

김호중 소속사 폐업 수순…홍지윤·금잔디 줄줄이 떠난다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52
KReporter 2024.06.04 0 52
1152

'홍현석 합류' 김도훈호, 싱가포르전 이틀 앞두고 완전체 훈련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35
KReporter 2024.06.04 0 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