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스포츠 뉴스

류현진 아내 배지현 씨 "고생한 남편, 한국 돌아오고 싶어 했다"

야구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2-23 07:54
조회
94

오키나와 향하는 항공편 간신히 구해…이코노미석 타고 일본행

새벽 시간에도 수많은 취재진과 팬 몰려 인산인해




출국 전 가족들과 인사 나누는 류현진

출국 전 가족들과 인사 나누는 류현진

(영종도=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한화 이글스와 계약하며 12년만에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로 돌아오는 류현진이 2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한화 2차 캠프 합류를 위해 출국하며 가족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4.2.23 dwise@yna.co.kr




 

류현진(36·한화 이글스)이 12년 만에 KBO리그로 돌아온 배경에는 아내 배지현(37) 씨의 응원이 있었다.

류현진은 2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일본 오키나와로 훈련을 떠나기 전 기자회견에서 "가족들이 정말 축하해주는 분위기다. 미국에서 고생하는 걸 알기 때문에 환영했다"고 설명했다.

과거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약했던 배지현 씨는 2018년 류현진과 결혼한 뒤 딸과 아들 두 자녀를 뒀다.

이날 배지현 씨와 자녀, 그리고 류현진의 아버지 류재천 씨는 이른 시간임에도 직접 공항을 찾아 새로운 출발을 앞둔 류현진을 배웅했다.

류현진은 "(딸과 아들은) 한국에 돌아오는 걸 더 좋아하지 않을까요"라며 웃었다.

류현진은 2020년 5월 첫째인 딸을 얻었고, 2022년 9월에는 아들이 태어났다.

두 자녀 모두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활약할 때 얻었다.



출국 전 가족들과 인사 나누는 류현진

출국 전 가족들과 인사 나누는 류현진

(영종도=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한화 이글스와 계약하며 12년만에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로 돌아오는 류현진이 2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한화 2차 캠프 합류를 위해 출국하며 가족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4.2.23 dwise@yna.co.kr




품에 아들을 꼭 안은 채 멀리서 류현진을 지켜보던 배지현 씨는 기자들이 몰려들자 오랜만에 쏟아지는 카메라 플래시 세례가 부담스러운지 살짝 미소만 보였다.

배지현 씨는 "(메이저리그에서) 고생한 남편이 한국에 돌아오길 원했다"며 "한국에 돌아와서 좋다"고 했다.

이날 류현진이 탄 항공기는 승객 140명만 탑승할 수 있는 소형 여객기로 비즈니스석이 없다.

류현진은 정말 오랜만에 이코노미석을 타고 일본으로 떠난다.

일본 오키나와는 지금이 성수기라 한화 구단도 비행기 표를 구하는 데 애를 먹었다.

당장 인천공항에서 출발해 오키나와에 도착하는 항공편을 예약하려면 직항편은 없고, 20시간이 넘게 걸려 일본 본토를 경유해야 할 정도다.



류현진에 쏠린 관심

류현진에 쏠린 관심

(영종도=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한화 이글스와 계약하며 12년만에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로 돌아오는 류현진이 2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한화 2차 캠프 합류를 위해 일본으로 출국하기 전 취재진과 인터뷰하고 있다. 2024.2.23 dwise@yna.co.kr

 




한화 구단 관계자는 "계약이 언제 이뤄질지 정확히 알 수 없어 예상할 수 있는 날짜 몇 개를 정해서 간신히 표를 확보했다"면서 "약간 더 돈을 지불하면 이코노미석에서도 편한 좌석으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지만, 이조차도 매진이다. 그래서 류현진 선수와 손혁 단장은 나란히 일반 이코노미석에 앉아서 간다"고 설명했다.

이날 류현진의 복귀 첫 인터뷰는 오전 6시에 진행됐다.

이른 시간이었음에도 수많은 취재진이 몰렸고, 총 11개의 방송사 마이크가 설치됐다. 이 중에는 부산 지역 방송사 마이크까지 보였다.

류현진을 보고자 하는 팬들도 공항에 몰렸다.

팬들은 류현진의 기자회견이 끝난 뒤 사인을 받았고, 출국장으로 향하는 류현진을 끝까지 따라갔다.



류현진, 출국 전 인터뷰

류현진, 출국 전 인터뷰

(영종도=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한화 이글스와 계약하며 12년만에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로 돌아오는 류현진이 2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한화 2차 캠프 합류를 위해 일본으로 출국하기 전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4.2.23 dwise@yna.co.kr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089

New 이정후, 멀티히트로 9경기 연속 안타…타율 0.270

KReporter | 2024.04.18 | 추천 0 | 조회 20
KReporter 2024.04.18 0 20
1088

New 대테러복 입은 BTS 뷔…특수임무대 복무 사진 공개

KReporter | 2024.04.18 | 추천 0 | 조회 21
KReporter 2024.04.18 0 21
1087

New 이미주, 세살 연하 축구선수 송범근과 교제…"호감 갖고 알아가는 중"

KReporter | 2024.04.18 | 추천 0 | 조회 20
KReporter 2024.04.18 0 20
1086

손흥민 아버지 손웅정 "친구 같은 부모? 그건 직무 유기죠"

KReporter | 2024.04.17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 2024.04.17 0 32
1085

故 박보람, 동료 가수 애도 속 발인 엄수…박재정·로이킴 운구

KReporter | 2024.04.17 | 추천 0 | 조회 41
KReporter 2024.04.17 0 41
1084

"올해 K팝 기업 부진했지만 향후 반등 가능성 커"

KReporter | 2024.04.17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 2024.04.17 0 23
1083

이효리 후임으로 나선 지코…휴식기 끝낸 '더 시즌즈' 26일 첫선

KReporter | 2024.04.16 | 추천 0 | 조회 28
KReporter 2024.04.16 0 28
1082

타이거JK·윤미래·비비, 미국 코첼라 공연…"무대는 항상 행복"

KReporter | 2024.04.16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4.16 0 25
1081

외국선수들 중국선수에 먼저 가라는 듯 손짓…中마라톤 승부 조작?

KReporter | 2024.04.16 | 추천 0 | 조회 29
KReporter 2024.04.16 0 29
1080

'눈물의 여왕'까지 썼다 하면 대박…박지은 표 로맨스 또 통했다

KReporter | 2024.04.15 | 추천 0 | 조회 42
KReporter 2024.04.15 0 42
1079

우즈, 14개월 만에 72홀 완주했지만 16오버파 최악의 스코어

KReporter | 2024.04.15 | 추천 0 | 조회 32
KReporter 2024.04.15 0 32
1078

"박보람 부검 결과 타살 등 흔적 無"…서울아산병원에 빈소

KReporter | 2024.04.15 | 추천 0 | 조회 36
KReporter 2024.04.15 0 36
1077

'범죄도시 4' 164개국 선판매…시리즈 중 최다 기록

KReporter | 2024.04.12 | 추천 0 | 조회 48
KReporter 2024.04.12 0 48
1076

오타니 前통역사 기소…검찰 "오타니 계좌서 219억원 빼돌려"

KReporter | 2024.04.12 | 추천 0 | 조회 31
KReporter 2024.04.12 0 31
1075

'슈퍼스타 K2' 출신 가수 박보람 사망…소속사 "마음 깊이 애도"

KReporter | 2024.04.12 | 추천 0 | 조회 40
KReporter 2024.04.12 0 40
1074

보아, 온라인 인신공격에 대규모 고소…"큰 정신적 고통 겪어"

KReporter | 2024.04.11 | 추천 0 | 조회 39
KReporter 2024.04.11 0 39
1073

'10-10' 눈앞 손흥민, 토트넘 4위 수성 이끌까…13일 뉴캐슬전

KReporter | 2024.04.11 | 추천 0 | 조회 35
KReporter 2024.04.11 0 35
1072

'전처 살해 혐의 세기의 재판' OJ 심슨 사망…향년 76세

KReporter | 2024.04.11 | 추천 0 | 조회 35
KReporter 2024.04.11 0 35
1071

공개 감행 vs 무기한 연기…'주연 리스크' 터진 작품들의 선택지

KReporter | 2024.04.10 | 추천 0 | 조회 29
KReporter 2024.04.10 0 29
1070

손흥민의 빌라전 쐐기포, 토트넘 '3월의 골'…시즌 4번째 수상

KReporter | 2024.04.10 | 추천 0 | 조회 27
KReporter 2024.04.10 0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