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스포츠 뉴스

택배크로스에 득점력까지…이강인 앞세워 월드컵 예선 순풍 탈까

축구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3-11-17 09:27
조회
124


관중 향해 인사하는 이강인

관중 향해 인사하는 이강인

1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1차전 한국과 싱가포르의 경기에서 한국이 5-0으로 승리한 뒤 한국 이강인이 관중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한국 축구 차세대 에이스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의 '택배 크로스'가 클린스만호 공격의 1번 옵션으로 떠오른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치른 싱가포르와 1차전을 시작으로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을 소화하고 있다.

싱가포르전에서 초반 상대의 밀집수비를 잘 뚫지 못하던 한국은 전반 44분 조규성(미트윌란)의 골로 대승의 물꼬를 텄다.

침착하게 마무리 지은 조규성의 결정력도 좋았지만, 침투하는 조규성의 발 앞에 정확하게 공을 배달한 이강인의 패스 능력이 더욱 빛나는 장면이었다. 조금만 더 깊었다면 그때까지 '선방 쇼'를 벌이던 싱가포르 골키퍼에게 공이 잡힐 수 있었다.

경기 내내 정확한 패스와 일대일 돌파로 클린스만호 공격을 주도하던 이강인은 후반 40분 중거리슛으로 5-0 승리에 쐐기를 박기까지 했다.

 

골폭풍 그 시작은 조규성골폭풍 그 시작은 조규성

1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1차전 한국과 싱가포르의 경기. 대표팀 조규성이 이강인의 패스를 받아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말 그대로 이강인이 시작하고, 이강인이 완성한 대승이었다.

이강인 덕에 클린스만호는 월드컵 본선으로 향하는 첫발을 힘껏 내디딜 수 있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4위인 한국은 155위 싱가포르를 비롯해 79위 중국, 112위 태국과 2차 예선 C조로 묶였다.

2위 안에만 들면 본선행을 확정할 수 있는 3차 예선에 출전한다. 다른 3개국과 비교해 기량에서 크게 앞서기 때문에 통과하기가 어렵지는 않아 보이는 2차 예선이다.

하지만 한국이 월드컵 예선 여정의 초기 단계에서 탈락할 뻔한 적이 없는 것은 아니다.

2014년 브라질 월드컵 때의 '레바논 쇼크'가 그랬다.

당시 한국은 3차 예선부터 경쟁하고, 이어진 최종 예선에서 본선행을 확정 짓는 방식으로 예선이 진행됐는데, 한국은 3차 예선에서 7차전 레바논과 원정 경기에서 1-2로 충격패해 조기에 탈락할 위기에 몰렸다.



달려라 이강인

달려라 이강인

1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1차전 한국과 싱가포르의 경기. 이강인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한국은 결국 최종 예선까지 통과하며 본선 진출에 성공했으나 레바논전 패배로 조광래 감독이 경질되는 등 후폭풍을 감내해야 했다.

이번 북중미 월드컵 2차 예선에서도 자칫하면 아픈 기억이 되풀이될 수 있다.

특히 한국은 아시아의 약팀들이 펼치는 '두 줄 수비'를 공략하는 데에 어려움을 겪은 적이 있어서 더 그렇다.

대표팀도 상대가 수비 일변도로 나오는 상황을 지속해서 경계하고 있다.

'캡틴' 손흥민은 싱가포르전을 앞두고 "어떤 팀이든 상대가 완전히 수비적으로 내려서면 뚫기 힘들다"고 말했다.

클린스만 감독은 싱가포르전 뒤 "싱가포르와 같은 팀들이 수만 명의 홈 팬들 앞에서 공을 걷어낼 때마다 환호받는다면, 우리가 과연 오늘과 같은 결과를 낼 수 있을지 생각해본다"면서 '약팀 상대 대승'이 당연한 결과는 아닐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종횡무진 이강인

종횡무진 이강인

16일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C조 1차전 한국과 싱가포르의 경기. 이강인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그렇기에 상대 수비망을 뚫는 창의적인 패스에 스스로 골을 결정지을 능력까지 갖춘 이강인의 가치는 더욱 빛난다.

이강인이 싱가포르전처럼 계속 활약해 준다면, 한국은 월드컵 본선까지 순풍을 타고 나아갈 수 있다.

클린스만 감독은 "이강인이 (2차 예선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면서 ""수비적으로 나오는 팀을 상대할 때는 창의성이 필요하다. 페널티지역 침투, 득점, 일대일 상황에서 득점할 수 있는 선수가 필요하다. 이강인은 이런 걸 할 줄 안다"고 말했다.

한편, 클린스만 감독은 17일 하루 선수단에 휴식을 부여했다.

대표팀은 18일 오후 목동종합운동장에서 팬들과 함께하는 '오픈 트레이닝'을 하고 중국과 2차전 원정 경기를 치를 중국 선전으로 19일 오전 출국한다.

 

연합뉴스 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984

New '소방수' 황선홍, 이강인 부를까?…누리꾼들 예상 살펴보니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34
KReporter 2024.02.28 0 34
983

New '바람의 손자' 이정후, MLB 시범경기 데뷔전부터 안타 폭발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 2024.02.28 0 23
982

New '파묘' 개봉 7일째 300만 관객 돌파…올 최고 흥행작

KReporter | 2024.02.28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2.28 0 25
981

손흥민과 화해한 이강인…'임시 사령탑' 황선홍 감독은 선택할까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37
KReporter 2024.02.27 0 37
980

나훈아, 마지막 콘서트 예고하며 은퇴시사…"마이크 내려 놓는다"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23
KReporter 2024.02.27 0 23
979

영국 매체 "손흥민, 토트넘과 새 계약 논의…올여름 공식 협상"

KReporter | 2024.02.27 | 추천 0 | 조회 25
KReporter 2024.02.27 0 25
978

'축구대표팀 감독 후보' 홍명보 "옛날 생각도 나고…힘든 시간"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27
KReporter 2024.02.26 0 27
977

'해리포터' TV 시리즈로 나온다…"2026년 공개 목표"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22
KReporter 2024.02.26 0 22
976

김고은 "포스 있는 무당 캐릭터, 어설프게 표현하긴 싫었죠"

KReporter | 2024.02.26 | 추천 0 | 조회 22
KReporter 2024.02.26 0 22
975

류현진 아내 배지현 씨 "고생한 남편, 한국 돌아오고 싶어 했다"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64
KReporter 2024.02.23 0 64
974

잇단 구설에 입장 낸 임창정…"문제 된 친구와 연락 끊겨"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43
KReporter 2024.02.23 0 43
973

'위 아래'·'롤리폴리'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사망

KReporter | 2024.02.23 | 추천 0 | 조회 47
KReporter 2024.02.23 0 47
972

'괴물' 류현진 8년 총액 170억원 받고 12년 만에 한화 복귀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55
KReporter 2024.02.22 0 55
971

배우 황정음, 재결합 3년 만에 남편에 이혼 소송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77
KReporter 2024.02.22 0 77
970

'파묘' 최민식 "'묘벤져스' 사이에서 튀지 않는 벽돌처럼 연기"

KReporter | 2024.02.22 | 추천 0 | 조회 55
KReporter 2024.02.22 0 55
969

이강인, 런던 찾아 사과 "해선 안 될 행동 했다"…손흥민은 포용

KReporter | 2024.02.21 | 추천 0 | 조회 49
KReporter 2024.02.21 0 49
968

황의조 형수 반성문에 피해여성 측 "황의조 구하기" 반발

KReporter | 2024.02.21 | 추천 0 | 조회 42
KReporter 2024.02.21 0 42
967

최우식·손석구 주연 '살인자ㅇ난감' 넷플릭스 비영어권 1위

KReporter | 2024.02.21 | 추천 0 | 조회 55
KReporter 2024.02.21 0 55
966

차기 축구대표팀 감독 선임 이끌 전력강화위원장에 정해성

KReporter | 2024.02.20 | 추천 0 | 조회 49
KReporter 2024.02.20 0 49
965

이강인 생일 챙긴 PSG 음바페…"축하해 내 동생"

KReporter | 2024.02.20 | 추천 0 | 조회 47
KReporter 2024.02.20 0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