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워싱턴 뉴스

이스라엘, 엿새만에 이란에 재보복…5차 중동전쟁 일촉즉발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4-19 09:47
조회
283

핵시설 있는 이스파한주에서 방공망 가동…이란 "초소형 비행체 3개 격추"

이스라엘, 공식 확인 안하고 침묵…이란도 이스라엘 직접 지목 안해




이스라엘 - 이란 충돌 (PG)

이스라엘 - 이란 충돌 (PG)

[강민지 제작] 일러스트




이란군이 19일(현지시간) 오전 4시께 중부 이스파한에서 드론 공격에 대응해 대공 미사일을 발사했다.

이스라엘은 공식 확인하지 않았으나 미국 관리들과 내부 소식통들은 외신에 이스라엘군의 공격이라고 확인했다.

1일 시리아 주재 이란 영사관에 대한 이스라엘의 공습 뒤 13일 이란이 이스라엘 영토를 겨냥해 보복 공습을 단행했고, 이날 이스라엘이 다시 보복한 셈이다.

국제사회가 자제를 요청하고 미국 역시 개입하지 않겠다며 긴장 완화에 나섰으나 중동의 앙숙인 이란과 이스라엘이 상대 영토를 처음으로 공격하면서 5차 중동 전쟁의 위기가 커지고 있다.

이란 국영 IRNA 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께 중부 이스파한주(州)의 주도 이스파한시 상공에서 '초소형 비행체' 3기가 격추되면서 폭음이 발생했다.

다수의 군사기지와 시설이 있는 이스파한은 지난 13일 이란이 이스라엘 본토를 향해 300기가 넘는 미사일과 자폭 무인기(드론)를 발사한 원점 중 하나로 알려졌다.

미국 뉴욕타임스(NYT)는 익명의 이스라엘 당국자가 군이 이란 본토를 타격했다는 사실을 확인했으며 이란 당국자 3명도 이스라엘을 배후로 지목하며 "이스파한 인근 군공항이 타격 당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스파한시 인근엔 1979년 이슬람 혁명 이전 미국에서 수입한 F-14 톰캣 전투기가 배치된 군공항이 있으며 북쪽으로 130㎞ 거리의 나탄즈시에는 국제사회가 주목하는 우라늄 농축 시설과 핵연료 제조 공장이 있다.

이스파한주 이란 육군 지휘관인 시아바시 미한두스트 준장은 방공망이 '의심스러운 물체'를 격추했다며 "어떤 피해도 없었다"고 밝혔다.

IRNA는 "핵시설 등 주요 지점은 완전히 안전하다"며 대규모 타격이나 폭발이 없었다고 보도했고 국제원자력기구(IAEA)도 이란의 핵 시설에 피해가 없다고 밝혔다.

이란은 전날 이스라엘이 자국 핵시설을 공격한다면 이스라엘 핵시설을 첨단 무기로 공격하는 등 전면적으로 대응하겠다고 경고했다.

관련 정황을 종합하면 이스라엘이 이란의 최고 안보 요소인 핵시설을 겨냥하지는 않았으나 언제든 표적으로 삼을 수 있다고 압박하기 위해 이스파한을 '제한된 공격' 대상으로 선택했다는 해석이 나온다.



이란 이스파한 일대에서 군사훈련을 진행 중인 이란군

이란 이스파한 일대에서 군사훈련을 진행 중인 이란군

[로이터 연합뉴스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이스라엘은 이번 공격에 대해 공식 발표를 내놓지 않고 있다.

이스라엘 총리실은 이스파한 공격의 배후인지를 묻는 말에 답변을 거부했다고 현지 일간 타임스오브이스라엘이 전했다.

이란은 이스라엘에 영토를 처음 공격당했으나 이스라엘을 공격의 주체나 배후로 지목하지 않고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이란의 한 고위 관리는 로이터 통신에 "이번 사건이 외국의 소행이라는 점은 확인되지 않았고 배후도 불분명하다"며 즉각적인 보복 계획이 없다고 일축했다. 현지 언론에선 이란에 침투한 적대세력이 드론을 발사했다는 분석을 내놓기도 했다.

에브라힘 라이시 이란 대통령은 이날 낮 이스라엘에 대한 보복 공습을 거론하며 "우리의 권위와 의지, 단결을 보여줬다"고 말했지만 정작 이스파한 상황에 대해서는 아무 언급이 없었다.

공격 초기 이스라엘이 어떤 무기로 공격했는지에 대해서도 보도가 엇갈렸다.

미국 ABC 방송 등 서방 매체는 이스라엘이 이란을 미사일로 공격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이란 항공우주국 대변인 호세인 다릴리안은 엑스(X·옛 트위터)를 통해 이스파한 일대에서 들린 폭음은 드론 격추 과정에서 발생한 것이라며 "미사일 공격이 있었다는 보고는 없었다"고 말했다.

이란이 이스라엘에 재보복을 가했다는 소식에 지정학적 긴장이 고조되며 국제유가가 급등했다. 5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장 대비 장중 4% 넘게 오르기도 했고, 6월물 브렌트유 가격은 한때 장중 90달러를 넘겼다.

아시아 금융시장도 요동쳤다. 일본 닛케이225 평균주가(닛케이지수)는 2.66% 하락했다. 한국 코스피 종가는 1.63% 떨어졌다.



이스라엘 국기가 휘날리는 예루살렘 올리브산 아래로 내려다보이는 성지 알아크사 모스크

이스라엘 국기가 휘날리는 예루살렘 올리브산 아래로 내려다보이는 성지 알아크사 모스크

[AFP 연합뉴스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국제사회는 일제히 확전 자제를 촉구했다.

주요 7개국(G7) 외교장관회의 참석차 이탈리아를 방문 중인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취재진과 만나 "미국은 어떤 공격 작전에도 관여하지 않았다"며 거리를 뒀다.

미 NBC 방송은 이스라엘이 전날 미국 측에 '하루 혹은 이틀 뒤' 이란을 공격하겠다고 통보했으며 미국은 이를 지지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핀란드 방문 중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은 "모든 당사자가 추가 조치를 자제하는 것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고, G7은 외교장관 회의 후 성명에서 "이란과 관련 단체들에 공격을 중단할 것을 요구한다"고 발표했다.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9372

트럼프 충성 경연장된 재판정…부통령 후보군 총출동해 '눈도장'

KReporter | 2024.05.15 | 추천 0 | 조회 163
KReporter 2024.05.15 0 163
39371

올 여름 예약 없이 방문 가능한 레이니어 하이킹 코스 6곳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672
KReporter 2024.05.14 0 672
39370

워싱턴주 도로 사망률 전국 최고 수준, 33년 만에 최고치 기록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305
KReporter 2024.05.14 0 305
39369

텍사스서 실종된 반려견, 2년 반 만에 시애틀 가족 품으로 돌아와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506
KReporter 2024.05.14 0 506
39368

시애틀서 차량 150대·500명 불법 도로 점거…경찰차 파손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485
KReporter 2024.05.14 0 485
39367

출근길 I-405 뺑소니 충돌로 트럭 화재…전 차선 통제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396
KReporter 2024.05.14 0 396
39366

캐나다 산불 140여곳서 활활…미국 하늘까지 매캐한 연기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410
KReporter 2024.05.14 0 410
39365

구글, 검색결과에 AI답변 확대…개별 웹사이트 방문 급감 우려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152
KReporter 2024.05.14 0 152
39364

"美 1970년대식 스태그플레이션 빠지면 S&P500 10~20%↓ 가능성"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375
KReporter 2024.05.14 0 375
39363

美, 중국산 전기차 관세 25→100%·태양전지 25→50%로 대폭인상

KReporter | 2024.05.14 | 추천 0 | 조회 122
KReporter 2024.05.14 0 122
39362

시애틀 ‘첫 집 구매’ 사실상 불가능…연봉 23만달러 필요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994
KReporter 2024.05.13 0 994
39361

시애틀 지역, 따뜻한 날씨 지속…수요일 80도까지↑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316
KReporter 2024.05.13 0 316
39360

UW 친이스라엘 반격 시위 행진…양측 긴장 고조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176
KReporter 2024.05.13 0 176
39359

워싱턴주, 미국 ‘최고의 주’ 순위에서 상위권 올라 (1)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449
KReporter 2024.05.13 0 449
39358

경전철 린우드 확장 공사 착수, 8월 말부터 신규 역 4곳 개장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273
KReporter 2024.05.13 0 273
39357

WSJ "미국 높은 주택임대료가 연준의 기준금리 인하 막을 수도"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227
KReporter 2024.05.13 0 227
39356

재택근무 못하게 되자…"미 빅테크 고급 인력 회사 떠났다"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403
KReporter 2024.05.13 0 403
39355

밀레니얼 세대에 비해 불쌍한 미국 Z세대…'빚에 쪼들려'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254
KReporter 2024.05.13 0 254
39354

미국에서 정신질환자에 경찰 총격 잇달아…"대응체계 바꿔야" 지적

KReporter | 2024.05.13 | 추천 0 | 조회 119
KReporter 2024.05.13 0 119
39353

사회보장 지급 능력 1년 연장…2035년부터 혜택 삭감 우려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1079
KReporter 2024.05.10 0 1079
39352

시애틀 520번 다리 폐쇄, 바이든 방문으로 이번 주말 교통난↑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734
KReporter 2024.05.10 0 734
39351

마더스데이 주말, 작년 9월 이후 가장 따뜻한 기온 예상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317
KReporter 2024.05.10 0 317
39350

시애틀, 논란 속 앱 기반 배달기사 최저임금 인하 결정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450
KReporter 2024.05.10 0 450
39349

시애틀 애아빠, 9개월 아이 총격 살해…악마들었다 주장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579
KReporter 2024.05.10 0 579
39348

"미 전문가 30%, 연준 인플레 목표↑ 찬성…다수는 현상 유지"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274
KReporter 2024.05.10 0 274
39347

LA 경찰 총격 피해 한인 유족 "미국 검찰에 경찰관 기소 요청" (2)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559
KReporter 2024.05.10 0 559
39346

네타냐후 "바이든과 견해차 잘 극복해와…해야 할 일은 할 것"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101
KReporter 2024.05.10 0 101
39345

미국 금리인하 지연에 4월 글로벌 ETF 자금 유입도 '반토막'

KReporter | 2024.05.10 | 추천 0 | 조회 120
KReporter 2024.05.10 0 120
39344

"FAFSA와 별개" WA 대학 보조금 몰라서 못 받는 사람 다수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723
KReporter 2024.05.09 0 723
39343

"학생이 없어서" 시애틀, 2026년까지 학교 20여개 폐교 만장일치 승인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502
KReporter 2024.05.09 0 502
39342

시애틀 자택에서 25만 달러 상당 명품 첼로 도난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437
KReporter 2024.05.09 0 437
39341

머서아일랜드, 불꽃놀이 영구 금지령 발표…2025년부터 시행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213
KReporter 2024.05.09 0 213
39340

시애틀 매그놀리아 인근서 어린이 총격 사망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312
KReporter 2024.05.09 0 312
39339

2032년 한국의 전세계 반도체 생산 점유율 19%…역대최고치 전망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178
KReporter 2024.05.09 0 178
39338

미 신규실업수당 청구 23만1천건…8개월만에 최고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164
KReporter 2024.05.09 0 164
39337

"관세·감세 등 트럼프 경제 철학 4가지, 인플레 악화 가능성"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139
KReporter 2024.05.09 0 139
39336

바이든 "라파 공격시 무기중단", 이스라엘 "매우 실망"

KReporter | 2024.05.09 | 추천 0 | 조회 101
KReporter 2024.05.09 0 101
39335

바이든 대통령, 이번 주 시애틀 방문 예고…캠페인 참석 목적

KReporter | 2024.05.08 | 추천 0 | 조회 493
KReporter 2024.05.08 0 493
39334

UW 시위대 걷잡을 수 없이 커져…폭력 사태도 만연

KReporter | 2024.05.08 | 추천 0 | 조회 570
KReporter 2024.05.08 0 570
39333

시애틀시, 켄트 호텔 이민자 주거비 2개월 추가 지불 결정

KReporter | 2024.05.08 | 추천 0 | 조회 447
KReporter 2024.05.08 0 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