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워싱턴 뉴스

JP모건 다이먼CEO "미 경제 '연착륙' 가능성에 회의적"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4-26 09:18
조회
293

인플레이션 정체 주요 원인으로는 막대한 재정지출 꼽아




JP모건체이스의 제이미 다이먼 회장

JP모건체이스의 제이미 다이먼 회장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JP모건체이스의 제이미 다이먼 최고경영자(CEO)는 25일(현지시간) 미 경제가 여전히 높은 인플레이션(물가 상승)과 싸우고 있는 가운데 시장이 미 경제의 '연착륙' 가능성을 너무 낙관적으로 보고 있다고 경고했다.

다이먼 CEO는 이날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인터뷰에서 "시장에서는 연착륙 확률을 70%로 보고 있지만 나는 그 절반이라고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지금이 70년대와 조금 더 비슷해 보인다"며 "1972년에는 상황이 장밋빛으로 보였지만 1973년에는 그렇지 않았다는 점을 많은 사람에게 알려주고 있다"고 말했다.

당시 실업률과 인플레이션이 동시에 높고 경제 성장은 약해지는 등 '스태그플레이션'(경기침체 속 물가 상승) 현상이 발생했었다는 것이다.

다이먼 CEO는 미국 경제가 1970년대식 스태그플래이션으로 향하고 있다는 우려를 여러 차례 강조했으며, 최근 몇 달간 인플레이션 둔화세가 정체되면서 그러한 경고의 울림이 커지고 있다.

다이먼은 "오늘 괜찮아 보인다고 해서 내일도 괜찮을 것이라는 잘못된 안정감에 빠지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이먼 CEO의 언급은 최근 인플레이션 둔화세가 정체되고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금리 인하를 서두르지 않겠다고 밝히면서 투자자들이 그에 대한 기대치를 지속해서 낮추는 가운데 나온 것이다.

이런 가운데 다이먼은 최근 인플레이션 정체의 주요 원인으로 미 행정부의 막대한 재정지출을 꼽았다.

그는 "재정적자가 국내총생산(GDP)의 6%, 즉 2조 달러(약 2천754조 원)에 달한다"면서 "이것이 성장의 많은 부분을 주도하고 있지만 사람들의 기대와 달리 사라지지 않을 수도 있는 인플레이션이라는 다른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다이먼 CEO는 주주들에게 보내는 연례 서한에서도 과도한 정부지출이 높은 인플레이션과 금리를 계속 부추길 수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그는 당시 "미 경제가 엄청난 정부 재정 지출과 경기부양책에 의해 촉진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며 "이런 가운데 친환경 경제로의 전환, 글로벌 공급망 재편, 군사비 지출 증가, 의료비 상승에 맞서 지출 확대 필요성은 커지고 있다"고 우려했다.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9452

엔비디아 주가 1천100달러도 넘어…시총 애플 턱밑 추격

KReporter | 2024.05.29 | 추천 0 | 조회 144
KReporter 2024.05.29 0 144
39451

2024년 워싱턴주 학교 교사 평균 월급은 얼마?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758
KReporter 2024.05.28 0 758
39450

캐나다 넘어 워싱턴주로 밀입국…주동자 포함 5명 체포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730
KReporter 2024.05.28 0 730
39449

6월 첫째 주 주말, "면허 없이 누구나 낚시 가능"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336
KReporter 2024.05.28 0 336
39448

50대 여성, 어번 월마트서 무장 강도에 총격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530
KReporter 2024.05.28 0 530
39447

"유아기 땅콩 섭취, 청소년기까지 땅콩 알레르기 예방 효과"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294
KReporter 2024.05.28 0 294
39446

미국 5월 소비자신뢰 '깜짝 반등'…"강한 노동시장 영향"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141
KReporter 2024.05.28 0 141
39445

벨뷰 본사 둔 T모바일, US셀룰러 사업권 6조원에 인수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314
KReporter 2024.05.28 0 314
39444

미 3월 주택가격 전년대비 7.4%↑…사상 최고 수준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239
KReporter 2024.05.28 0 239
39443

워런 버핏을 따라 하고 싶다면…S&P500 추종 ETF 사면 돼

KReporter | 2024.05.28 | 추천 0 | 조회 168
KReporter 2024.05.28 0 168
39442

시애틀을 빛내는 6, 7월 대표 이벤트 안내, 시애틀 프라이드, 불꽃놀이 등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856
KReporter 2024.05.24 0 856
39441

메모리얼 데이 주말 날씨 예보, 대체로 비 내리는 쌀쌀한 날씨 예상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540
KReporter 2024.05.24 0 540
39440

숄라인 생활보조시설 간병인, 치매환자 2명 강간 혐의로 기소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540
KReporter 2024.05.24 0 540
39439

타코마 고등학교, ‘쥐’ 나올 정도로 위생 불량…학생 및 교직원 분노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406
KReporter 2024.05.24 0 406
39438

에드먼즈 자택에 주차된 트럭 돌진…막으려던 운전자 중상 입어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505
KReporter 2024.05.24 0 505
39437

금리 인하 기대 약화에 미 국채 값 하락…신흥국 자산도 ↓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252
KReporter 2024.05.24 0 252
39436

"미국에서 '매일 대마초' 1천770만명…'매일 음주' 인구 앞질러"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304
KReporter 2024.05.24 0 304
39435

옐런 "미국인들, 여전히 인플레이션으로 고통받아"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236
KReporter 2024.05.24 0 236
39434

'입막음 돈 재판'서 조는 듯한 트럼프…법정 무시? 전략?

KReporter | 2024.05.24 | 추천 0 | 조회 129
KReporter 2024.05.24 0 129
39433

2024년 시애틀 인근 메모리얼 데이 주말 행사 안내

KReporter | 2024.05.23 | 추천 1 | 조회 511
KReporter 2024.05.23 1 511
39432

크로와상 납작하게 누른 한국식 ‘크로플’, 시애틀에서도 인기 몰이 중

KReporter | 2024.05.23 | 추천 1 | 조회 785
KReporter 2024.05.23 1 785
39431

WA주민, 무료로 날록손 우편 신청 가능..."생명 구할 기회"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602
KReporter 2024.05.23 0 602
39430

시애틀 다운타운 대표 쇼핑센터 건물, ‘헐값’에 매각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414
KReporter 2024.05.23 0 414
39429

시애틀 다운타운 I-5 닭 탈출 소동 발생…당국, 주의 당부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289
KReporter 2024.05.23 0 289
39428

미 신규 실업수당 청구 21만5천건으로 감소…노동시장 과열 지속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127
KReporter 2024.05.23 0 127
39427

JP모건 다이먼 회장 "美 경제 경착륙 가능성 배제 못해"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157
KReporter 2024.05.23 0 157
39426

'호실적+주식분할' 엔비디아 주가 10%↑…장중 첫 1천 달러 돌파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134
KReporter 2024.05.23 0 134
39425

트럼프 "푸틴, 러에 구금된 미국 기자 나를 위해 석방할 것"

KReporter | 2024.05.23 | 추천 0 | 조회 98
KReporter 2024.05.23 0 98
39424

2024년 시애틀 인근 야외 영화 및 드라이브인 극장 가이드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543
KReporter 2024.05.22 0 543
39423

워싱턴주, 평균 가계소득 ‘12만6천 달러’…미국 6위 기록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615
KReporter 2024.05.22 0 615
39422

에버렛, 폭력 범죄 급증 대응 위해 '공공 감시 카메라' 도입 추진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292
KReporter 2024.05.22 0 292
39421

타코마 칼부림 용의자 도주...남성 피해자 사망 확인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347
KReporter 2024.05.22 0 347
39420

숄라인 공원 인근에서 총격 사건 발생...여성 피살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342
KReporter 2024.05.22 0 342
39419

오픈AI·구글·애플 이어 아마존도 '대화형 AI 비서' 연말 출시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131
KReporter 2024.05.22 0 131
39418

바이든 발목잡는 '지지후보 없음'…켄터키 경선서 18% 달해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141
KReporter 2024.05.22 0 141
39417

비만치료제 인기에 투약자 '맞춤형 식품'까지 등장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226
KReporter 2024.05.22 0 226
39416

현대차, '차량 절도 막으려다 총격 피해' 미국 소송서 승리

KReporter | 2024.05.22 | 추천 0 | 조회 241
KReporter 2024.05.22 0 241
39415

시애틀에서 이사콰 알프스까지, 하이킹 셔틀 서비스 재개

KReporter | 2024.05.21 | 추천 0 | 조회 624
KReporter 2024.05.21 0 624
39414

타코마 사업체들, ‘클래식 음악’ 소음 테러…"범죄자 퇴치 목적"

KReporter | 2024.05.21 | 추천 0 | 조회 361
KReporter 2024.05.21 0 361
39413

타코마 사업장 56곳 창문 박살낸 여성 체포, 정신 감정 실시

KReporter | 2024.05.21 | 추천 0 | 조회 425
KReporter 2024.05.21 0 4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