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워싱턴 뉴스

트럼프 "대선 정직하게 치러지면 승복…아니면 싸워야"

작성자
KReporter
작성일
2024-05-03 10:06
조회
274

경합주 위스콘신주 언론인터뷰서 '패배시 승복' 약속 안해




1일 미시간주에서 유세하는 트럼프

1일 미시간주에서 유세하는 트럼프

[AFP=연합뉴스]




11월 미국 대선 공화당 후보 자리를 예약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 자신 또는 지지자들에 의한 대선 결과 불복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1일(현지시간) '밀워키저널센티널'과의 인터뷰에서 11월 대선 결과를 받아들일지에 대해 "만약 모든 것이 정직하다면 나는 기쁘게 그 결과를 받아들일 것"이라고 했지만 "만약 그렇지 않다면 나라의 권리를 위해 싸워야 한다"고 말했다.

대선 핵심 경합주로 꼽히는 위스콘신주에서의 11월 대선 결과에 대한 승복 여부를 묻는 말에 대한 답변이었다.

이어 트럼프 전 대통령은 "나는 정직한 선거를 예상하며 우리가 크게 이길 것으로 예상한다"고 부연했다.

앞서 지난달 30일 보도된 타임지 인터뷰에서도 트럼프는 대선 이후 정치 폭력 발생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만약 우리가 이기지 못하면, 그것은 선거가 얼마나 공정한지에 달렸다"고 답했다.

문제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거론한 선거의 공정성, 정직성이 주관적일 수 있다는 점이다.

인터뷰 주체인 밀워키저널센티널은 "트럼프는 '지더라도 위스콘신주 선거 결과를 수용하겠다'는 약속을 하지 않았다"고 기사의 제목을 뽑았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패한 2020년 대선에서 부정이 있었다는 증거가 나오지 않았음에도 '선거 사기' 주장을 계속하고 있으며, 공화당원 상당수가 그에 동조하고 있다.

아울러 재집권 시 내치와 관련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최근 발언들도 논란을 부르고 있다.

1일 미시간주 유세에서 그는 "내가 백악관으로 돌아가면 미국 교외와 도시, 마을에서의 약탈, 강간, 학살, 파괴를 중단할 것"이라며, 불법 이민자들에 대한 대대적인 추방에 나설 것임을 공언했다.

또 타임 인터뷰에서는 재집권할 경우 누군가를 기소하라는 자신의 명령을 듣지 않는 연방 검사는 누구든 해임할 수 있음을 언급하기도 했다.

아울러 최근 확산하는 대학 내 친팔레스타인 시위와 관련해 자신이 대통령이 되면 캠퍼스에 주방위군을 보내 진압할 것임을 경고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트럼프는 미시간주 유세에서 자신이 직면한 형사 기소 4건과 민사소송에 대해 "우리의 적들이 나의 자유를 빼앗길 원한다는 사실을 절대 잊지 말라"고 말해 '정치적 기소'임을 거듭 주장했다.

 

연합뉴스제공 (케이시애틀 제휴사)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9510

어번서 소형 비행기 지붕 위에 추락…1명 사망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254
KReporter 2024.06.06 0 254
39509

미 신규 실업수당 청구 22만9천건…1주前보다 8천건 늘어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164
KReporter 2024.06.06 0 164
39508

스페이스X 우주선, 4번째 시도 끝에 지구궤도 비행 후 귀환 성공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150
KReporter 2024.06.06 0 150
39507

바이든, 노르망디 80주년서 "민주주의 위협 맞서 싸워야"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70
KReporter 2024.06.06 0 70
39506

트럼프 유죄 평결 후 트럼프·바이든 지지율 격차 3%p→1%p

KReporter | 2024.06.06 | 추천 0 | 조회 151
KReporter 2024.06.06 0 151
39505

PSE, 250달러 이상 연체 시 유틸리티 공급 중단 '초강수'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615
KReporter 2024.06.05 0 615
39504

"25만 달러 이상 7%" WA 전역서 자본 이득세 폐지 반대 캠페인 시작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389
KReporter 2024.06.05 0 389
39503

WA 전역 '위조 여권' 대규모 금융 사기 발생, 여성 용의자 수배 중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597
KReporter 2024.06.05 0 597
39502

킹카운티 보육원 직원, 지속적인 아동 성관계 혐의로 기소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266
KReporter 2024.06.05 0 266
39501

섬너 3중 정면 충돌 사망 사고 발생, 음주 운전자 체포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227
KReporter 2024.06.05 0 227
39500

미국민 투자소득 역대 최대 수준…고물가에도 소비 지속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266
KReporter 2024.06.05 0 266
39499

'유죄' 트럼프 "힐러리 감옥행" 거론…측근들도 '사법보복' 독려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248
KReporter 2024.06.05 0 248
39498

한국계 첫 美상원의원 도전 앤디김, 뉴저지주 민주 후보로 확정 (1)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97
KReporter 2024.06.05 0 97
39497

"게임 끝나"…테슬라에 열광했던 초기 기관투자가들 이제 손뗀다

KReporter | 2024.06.05 | 추천 0 | 조회 289
KReporter 2024.06.05 0 289
39496

워싱턴주서 저렴한 보육 시설 또는 보조금 찾는 방법 총정리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300
KReporter 2024.06.04 0 300
39495

올해 2만5천 달러 미만으로 구매할 수 있는 신차 목록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740
KReporter 2024.06.04 0 740
39494

갈 때까지 간 마약 유통, 뷰리엔 경찰서 앞에서 버젓이 거래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345
KReporter 2024.06.04 0 345
39493

한국외국어 대학교 동문 친선 골프 대회 및 저녁 모임 개최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166
KReporter 2024.06.04 0 166
39492

출근길 터퀼라서 트럭·승합차 2대 충돌…2명 병원행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176
KReporter 2024.06.04 0 176
39491

미국 4월 구인건수 806만건…전월대비 30만건 감소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121
KReporter 2024.06.04 0 121
39490

바이든 "남부국경 불법입국자 美망명 금지" 대선앞두고 승부수 (1)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231
KReporter 2024.06.04 0 231
39489

미 뉴욕주, 부모 동의 없는 미성년자 SNS 알고리듬 제한 계획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113
KReporter 2024.06.04 0 113
39488

"경제·이민 집중해야"…美공화, '트럼프유죄' 블랙홀 효과 우려

KReporter | 2024.06.04 | 추천 0 | 조회 133
KReporter 2024.06.04 0 133
39487

미국 대학 졸업생 실업률 급증…8명 중 1명은 백수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403
KReporter 2024.06.03 0 403
39486

서부 워싱턴, 기록적인 폭우로 인한 수만 가구 정전 사태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465
KReporter 2024.06.03 0 465
39485

하룻밤새 피어스 카운티 역주행 사고 3건 발생…2명 사망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267
KReporter 2024.06.03 0 267
39484

WA, 캘리포니아·텍사스 제치고 미국 내 주 경제 ‘1위’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437
KReporter 2024.06.03 0 437
39483

시애틀 다운타운에서 10대 2명 총 맞아…1명은 중상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267
KReporter 2024.06.03 0 267
39482

선고 앞둔 트럼프 "내가 수감되면 대중이 받아들이기 힘들 것"

KReporter | 2024.06.03 | 추천 1 | 조회 229
KReporter 2024.06.03 1 229
39481

뉴욕증시 전산오류로 버크셔 주가 한때 99.97% 급락 표시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115
KReporter 2024.06.03 0 115
39480

"지중해식 식단 지키면 모든 원인에 의한 사망위험 23% 감소"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367
KReporter 2024.06.03 0 367
39479

셰인바움, 멕시코 헌정사 200년만 첫 여성 대통령 이정표

KReporter | 2024.06.03 | 추천 0 | 조회 97
KReporter 2024.06.03 0 97
39478

6월 1일부터 워싱턴주 스티로폼 용기 사용 금지 시행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1081
KReporter 2024.05.31 0 1081
39477

해리스 부통령 시애틀 방문, 주말 교통체증 예상해야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510
KReporter 2024.05.31 0 510
39476

이번 주말, 서부 워싱턴 ‘비정상적으로 강한 비’ 예고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1260
KReporter 2024.05.31 0 1260
39475

아마존, 터퀼라 창고 시설 폐쇄 결정…직원 172명 해고 예정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683
KReporter 2024.05.31 0 683
39474

타코마 뺑소니 차량 반파, 운전자 중상…인근 건물도 피해 입어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357
KReporter 2024.05.31 0 357
39473

트럼프 '입막음돈' 형사재판 유죄평결…법원, 7월11일 형량 선고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248
KReporter 2024.05.31 0 248
39472

4월 근원 개인소비지출 물가 2.8%↑…둔화세 정체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156
KReporter 2024.05.31 0 156
39471

테슬라, 안전벨트 경고시스템 불량으로 미국서 12만5천대 리콜

KReporter | 2024.05.31 | 추천 0 | 조회 206
KReporter 2024.05.31 0 206